Earticle

Home

무역보험연구 [Journal of International Trade and Insurance]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한국무역보험학회 [The Korean Academy for Trade Credit Insurance]
  • ISSN
    2093-5811
  • 간기
    계간
  • 수록기간
    2000~2019
  • 등재여부
    KCI 등재
  • 주제분류
    사회과학 > 무역학
  • 십진분류
    KDC 326.2 DDC 382.3
제11권 제4호 (7건)
No
1

글로벌 경제위기가 국제무역에 미친 영향

윤상철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1-2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논문은 글로벌 경제위기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은 2009년도의 OECD 거시자료를 이용하여, 글로벌경제위기가 국제무역에 미친 영향을 실증분석하였다. 그결과, 글로벌 경제위기시 국제 무역붕괴의 주요 요인으로 소득 요인인 실질 GDP의 하락과 함께, 가격요인인 환율의 상승이 통계적으로 유의한 요인으로 나타났다. 특히 환율의 평가절하가 경상수지를 크게 개선하는 중요한 정책수단인 것으로 분석된다. 글로벌 경제위기에 대한 대응정책 수단으로 한국을 포함한 대부분의 Non-euro OECD국가들은 한편으로는 즉각적인 팽창적거시 경제정책을 채택하여 총수요를 진작하고, 다른 한편으로는 대미환율의 상승, 즉 자국통화의 평가절하를 통하여 경상수지의 흑자를 달성함으로써 글로벌 경제위기에서 비교적 빠르게 회복되고 있다. 그러나 Euro OECD국가들, 특히 남유럽 국가들(PIIGS)은 대체적으로 고정환율 체계에 따른 신축성 상실로 인하여, 독립적인 외환 및 통화정책을 시행할수 없는 상황에서 재정위기에 도직면하면서, EU경제와 세계경제의 교란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This paper analyzes empirically the impact of the global economic crisis on international trade, using the OECD macro data of the 2009 which was directly affected by the economic crisis. The result shows that the collapse of international trade in 2009 was due to the drop in the world real GDP as income factor and the currency devaluation as price factor. In particular, the devaluation is likely to be an important policy tool to improve the current balance. Most of Non-euro OECD countries as well as Korea have recovered from the economic crisis through the expansionary macro economic polices and the devaluation measures. In contrast, Euro OECD countries such as PIIGS (Portugal, Italy, Ireland, Greese, Spain) have not recovered from the crisis because of fixed exchange rate regimes and budget crisis.

5,800원

2

무역융복합 트렌드에 대응한 한국 무역보험의 과제

박문서, 유승균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23-6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융복합 트렌드는 디지털화 및 글로벌화에 이은 제3의 물결로서 사회변혁을 주도하고 있다. 이제 융복합 트렌드에서 예외인 나라는 없으며, 한국도 새로운 변화로 야기되는 위험을 고스란히 맞이해야 할 형편이다. 특히 무역 부문의 융복합현상은 무역 의존도가 높은 한국으로 하여금 무역 패턴의 변화를 촉발함은 물론 무역전략의 수정을 요구하고 있다. 한편 2010년7월 수출보험법이 무역보험법으로 개정됨에 따라 한국수출보험공사(KEIC)가 한국무역보험공사(K-sure)로 재출범하는등 한국 무역 보험제도에 있어서 일련의 변화가 진행되고 있다. 이에 본 논문은 무역융복합화환경변화에서 촉발되는 무역리스크변화를 분석하고 이의 개선을 통한무역보험분야의 발전과제를 모색함으로써 한국무역의 이익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돕는데에 연구목적을 둔다. 연구결과, 한국무역보험의 가장 중요한 중장기 발전과제로는 무역보험기금을 안정적으로 확충하는 일임을 확인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연기금활용 또는 무역 보험 기금채권발행등 대안을 모색하고 있으나 장기적으로는 무역보험을 의무보험화하는 방안이 효과적일 것으로 판단된다. 또한 외국인 직접투자(FDI)에 대한 무역 보험도입 방안도 검토해볼 필요가 있다. 무역보험연구소 설립을 통한 무역보험 관련 지식자원 확충과 더불어, ‘무역보험 시니어 자문 시스템’을 구축하여 인적자원의 역량을 강화시켜나가는 일도 중요하다.
Convergence, a new trend that follows those of digitalization and globalization, is currently leading the transition of the society. No nation can be exempted from this trend and Korea is no exception as she faces the obstacles derived from such trend. In particular, Korea, due to their substantially high dependence on international trade, is under significant amount of pressure to modify their trade patterns as well as to revise their trade strategies owed to the growing sign of convergence in trade systems. Meanwhile, in July 2010, the Export Insurance Act was amended to become the Trade Insurance Act and this resulted in some major modifications in Korean trade insurance systems. One of those noteworthy modifications include the KEIC (Korea Export Insurance Corporation) reestablished into the K-sure (noted as Korea Trade Insurance Corporation). This paper is mainly focused on analyzing the potential risks associated with trade derived from growing convergence and changes in trade systems and further, it will also seek out the possible improvements or progression that can be applied in order to maximize the profits that can be gained from the Korean trade. After the research, it can be confirmed that the most vital mid to long term task of the Korean trade insurance is to stabilize the expansion of the trade insurance fund. In order to achieve this task, few have been nominated to be the possible suggestions and they are; utilizing the pension fund or the issuing of the trade insurance fund bonds. Despite this, from the longer term perspective, an introduction of mandatory trade insurance policy seems to be the most effective scheme. Another possible suggestion may be the induction of trade insurance via the FDI (Foreign Direct Investment). An establishment of trade insurance research centre will also substantially enhance the knowledge and understandings behind the mechanisms of the trade insurance. Furthermore, establishing an advisory committee associated with trade insurance in order to enhance the competence of the human resources is also considered to be essential.

8,700원

3

이슬람 보험시장 평가를 위한 개념적 접근

김중관, 이승영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65-8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슬람의 상거래에서 위험 요소와 담보의 현실적용은 확대되고 있다. 전통적 서구상업보험은 이슬람법에서 금기시하고 있는 불확실성, 도박, 이자와 같은 요소를 내포하고 있기 때문에 이슬람 사회에서 직접적으로 권장되지 못하였지만, 상부상조의 원칙과 이슬람법에의순종 그리고 자비로운 기부에 입각한 이슬람 보험은샤 리아에서 허용한다. 최근 2005년 이후 이슬람보험은 말레이시아에서는 연평균60%, 그리고 걸프지역에서는10%이상의성장세를보여주고있다. 이슬람보험시장의 향후 연평균성장률이20% 라는가정하에, 2015년 전세계 이슬람보험의 수입 보험료는74억달러, 그리고 전세계보험료는 1조1천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가별 순위에 있어서,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그리고 사우디아라비아, 미국, 이란이 선두그룹을 형성하고 있고, UAE, 이집트, 영국, 쿠웨이트가 그 뒤를 따르고 있다. 이슬람보험 산업은 이슬람권에서 뿐만 아니라 비이슬람권에서도 점진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또한 “이슬람 보험사가 없을 경우, 전통적인 상호보험사로 부터도 보험구매를 할 수 있다”는 유럽이슬람법위원회(European Council of Fatwa and Research)의 해석으로 기존의 상호보험사들은 이슬람보험 시장에 빠른 속도로진출하고있다. 본 연구는 이슬람 경제사상에 기초하여 이슬람 법의 종류 및 금지 사항을 이슬람권의 제도에서 나타는 위험의 담보의 특징과 비즈니스 모형을비교하고 국가별 운영 현황을 분석 한다. 그리고 이슬람경제의 사상적 중요성과 이슬람경제사상의 현실 적용의 확대 가능성을 예측하였다.
This study will analysis on the institutional aspects of Islamic insurance system, which is a step further on the basis of these previous researches about Islamic Economy. However most of them are focused on basic conceptual elements of Islamic financial system since 1980. As public interests in Islamic insurance are increasing these days, many Islam related literatures are issued accordingly. But most of them were focused on basic aspect of Islamic financial system or on the study of business management structure. The conceptual approach to evaluate the Islamic insurance market shall become the foundation of operation in conventional business law and regulation penetrate to the Islamic business environment. Therefore, the research of the regulatory system in Islamic insurance system as well as the search of trade engineering basis. This study will focus on the research of insurance regulatory system, skipping the discussion of this basic conceptual signs, in the aspect of Middle East Islamic area studies. On the other hand, as this study, as a study of substantial law, can not handle all financial related regulations on the Islamic business model, only major Islam oriented custom shall be handled in world Islamic insurance (Takaful) markets.

5,500원

4

독일과 일본의 보험계약법에서 소비자보호 추세

유주선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85-10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논문은 일본과 독일의 보험계약에 관한 실정법을 고찰하고 있다. 일본은 1899년 상법의 일부로써보험계약을제정하여상법의영역에서존재하고있었다. 그러 나보험계약에관련된사항 을상법의일부로제정되었던체계에서과감하게수정하는작업을하는동 시에장기간에걸친 사회적·경제적인 변화를새로운 개정법에 반영하였다. 1908년 5월 30 일 제정된 독일의보험계 약법역시2000년부터개정위원회를구성하여여러번에걸친논의끝에약 100년만에개정되어 2008년1월1일부터새롭게적용되고있다. 독일보험계약법의개정은유 럽연합에서의공동시 장을마련하고자하는목표하에, 사회변화를반영하고현대생활에맞는 법률의제공과유럽공동 체내에서보험계약자를보호하고자한다. 양국의입법태도는개정전의 내용보다많은영역에서 보험계약자를보호하고자하는것으로나타나고있다. 우리나라현상법 보험편도개정시도가 있었다. 현실에적합하지않다는지적과일부내용에서보험계약자와보 험자의이익 형량에 맞지 않다는 비판에 따라 개정(안)이 제시 되었지만, 보험 계약자 보호에 미진하 다는 학계와 소비자단체의 비판에 따라 중단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비록 시간이 좀걸린다 할지라도보험 선진국의입법 태도를 보다 면밀하게 반영할 필요가 있다. 특히 보험계약과 관련하여 소비자인 보험계약자를 보호하고자하는 측면이 강화되고 있다는 점을 인식하여 우리 실정법에 이를 반영해야 할 것이다.
Bei dieser Abhandlung geht es um den Schutz des Versicherungsnehmers im positiven versicherungsvertraglichen Recht in Japan und Deutschland. In Japan hat der Gesetzgeber die Vorschriften der vorvertraglichen Anzeigepflicht und der Fälligkeit der Geldleistung geändert. Die Vorschrift der der Fälligkeit der Geldleistung gab es nicht im japanischen Handelsrecht. Aber der Gesetzgeber hat für den Versicherungsnehmerschutz die Vorschrift angenommen. Wenn der Versicherungsnehmer die Anzeigepflicht erfüllen sollte, muss der Versicherer vorerst dem Versicherungsnehmer die wesentliche Punkte fragen. Außerdem wurde die Halbzwingende Vorschriften im japanischen Versicherungsrecht angenommen. In Deutschland hat der Gesetzgeber die verschiedenen wesentlichen für den Versicherungsnehmer Punkte genommen. Dei neuen Regeln über die vorvertragliche Anzeigepflicht finden sich in §§ 19 bis 22 VVG. Der Gesetzgeber hat zur Begründung der erheblichen Änderungen darauf hingewiesen, dass die derzeitige Rechtslage nicht hinreichend die berechtigten Interessen des Versicherungsnehmers berücksichtigt, weil ihm bekannten und gefahrerheblichen Umstände identifizieren und angeben zu müssen. Nach § 6 I 1 VVG ist der Versicherer verpflichtet, den Versicherungsnehmer nach seinen Wünschen und Bedürfnissen zu befragen, ihn zuberaten sowie seinen Rat zu begrnden. Ferner ist der Versicherer verpflichtet, dem Versicherungsnehmer vor Vertragsschluss eine Dokumentation der Beratung in Textform zu übermitteln. Das neue VVG kennt im Gegensatz zu den bisherigen an verschiedenen Stellen geregelten Lösungsrechten des Versicherungsn ehmers einzig ein allgemeines Widerrufsrecht, das einheitlich für alle Versicherungsnehmer und alle Vertriebswege in § 8 VVG geregelt ist. Während der Verwsicherer bei einer vorsätzlichen Obliegenheitsverletzung stets vollstädig leistungsfrei bleiben soll, tritt bei einer grob fahrlässigen Obliegenheitsverletzung oder Herbeiführung des Versicherungsfalls an die Stelle des Alles-oder-Nichts- Prinzips eine Quotelung. Zudem muss der Versicherer den Versicheurngsnehmer auf die Rechtsfolgen einer Prämiennichtzahlung hinweisen nach § 37 II VVG. Schon seit dessen Inkrafttreten am 22. 5. 2007 gelten die jetzt in den §§ 60 ff. VVG geregelten Informations-, Mitteilungs- und Beratungspflichten der Vermittler, die der Gesetzgeber im Rahmen des VVG als Vorlage für entsprechende Pflichten der Versicherer verwendet hat. Das Gesetz des versicherungsvertragliches Rechts in Japan und Deutschland wurde im einigen Punkte in Japan, im großeb Bereichen für den Schutz des Verbrauchers, insbesondere des Versicherungsnehmers geändert. Der Koreanische Gesetzgeber muss auf den Änderungtrend beauchten.

5,700원

5

불공정무역에 따른 무역구제제도의 반덤핑관세에 관한 연구

이제홍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107-13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수입으로 인한 국내산업의 피해를 구제하기 위한 수단인 반덤핑관세제도, 상계관세제도, 세이프가드 제도와 불공정 무역행위 조사제도 중에서 가장 조사신청건수가 많은 반덤핑 관세제도에 관한 현황과 법률 규정그리고 사례등을 통해 반덤핑관세제도의 현안과 대응방안을 제시하고자 한다. 반덤핑관세제도의 논의사항은 첫째, 공익개념(public interest) 도입의 경우, 덤핑, 산업피해, 인과관계등 기존의 반덤핑 조치발동 요건이 외에공익여부를 추가적으로 고려할 필요가 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현실적으로 무역 구제제도가 덤핑으로 수입되는 외국제품으로 부터 우리산업을 지키는 마지막 안전장치임을 아직도 모르는 업체가 많다. 현재도 국내업체들이 덤핑수입품으로 인하여 산업피해를 입고 있는것을 보고있다. 이들 업체들이 이런제도를 충분히 활용하여 덤핑수입으로부터 우리산업을 보호 받을 수 있어야 한다.
The title of this paper is a study on Anti-dumping duties for the unfair international trading. the current Anti-dumping agreement does not clearly articulate the concepts, procedures and methodologies applicable to reviews under the duty assessment reviews. Korea government needs to assert that anti-dumping measures should not be abused in the international communities, like WTO. This situation should be rectified to provide enhanced predictability as well as to ensure that the basic substantive provisions, methods and procedures are applied throughout the Anti-dumping Agreement. Anti-dumping laws are now the main route by which firms seek protection, it is necessary to determine the exact interpretative followed by policy makers in cases brought under these law.

6,400원

6

Incoterms와 국제물품매매협약의 관계에 관한 연구 - Incoterms 2010의 시행에 즈음하여 -

오원석, 허해관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133-16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국제물품매매분야에서계약의내용을규율하고보충하는가장대표적인 두가지국제규범으로 국제물품매매협약(CISG)과 Incoterms가 있다. 그 중에서 전자는 국 제적 입법권한을 가진 UN 이제정한것으로, 우리나라에서이는헌법에의하여체결ㆍ공표된조약 으로서국내법과같은 효력을갖는다. 이러한의미에서협약은‘형식적의미의법률’로서우리의 “국제물품매매법”이라 할 수 있다. 이에 반하여 Incoterms는 입법권이 없는 국제적 민간기 구인 국제상업회의소(ICC) 가 제정한 것이나, 사실 국제물품매매분야에서 종래 (한정된 사항에 서나마) 법규(rules of law) 의국제적통일내지조화를이루는데협약보다더크게기여하여왔으며, 올해10월에반포된 개정 Incoterms 2010은 오는 2011. 1. 1.부터 시행된다. 국제매매협약 과 Incoterms는 일반 적으로상호보완적인관계에있다고평가되고있으며, 이에본고는그러 한관계의내실이어떠한 지를 들여다본다. 본고는 먼저 Incoterms에 관한 일반적인 사항을 간 단히 조감한 후, 협약상 Incoterms의 가장 주된 적용근거의 하나로 작용하는 협약 제9조를 고찰하고, 협약상 Incoterms의 4가지의 적용근거로서 Incoterms는 (i) 표준거래약관으 로서, (ii) 당사자들이 동의한 관행으로서, (iii) 국제거래관행으로서, 또는 (iv) 의사해석시 고려사항의 하나로서의 적 용될 수 있음을 고찰한다. 이어 본고에서는 협약과 Incoterms가 구체 적으로 어떠한 측면에서 상호보완적 관계에 있는지를 논의하며, 여기서는 협약상 Incoterms 가 수행하는 대체적 또는 보충적역할의내용으로, 매도인의물품인도와매수인의대금지급및위 험이전에관하여주로 논의하고, 그밖에 매도인의 탁송통지, 운송계약ㆍ보험계약, 수출입 통관 등에 관하여 살펴본다.
The United Nations Convention on Contracts for the International Sale of Goods (CISG) and the Incoterms of ICC are the most important two international legal instruments for the international sale contracts. Meanwhile the ICC newly published the revised version of Incoterms 2010, which are sub- titled as the ICC rules for the use of domestic and international trade terms and will enter into force on 1 January 2011. This article sees four grounds on which Incoterms apply to the contract under CISG: Incoterms can be applied as (i) the standard contractual terms written by independent party (CISG Art. 6), (ii) the usages to which the parties of the contract have agreed (CISG Art. 9(2)), (iii) the international trade usages of which the parties knew or ought to have known and which is widely known to, and regularly observed by, parties to contracts of the type involved in the particular trade concerned (CISG Art. 9 (2)), or (iv) the usages to which due consideration is to be given in determining the intent of a party or the understanding a reasonable person would have had (CISG Art. 8(3). Further, this article sees specific inter-supplementary operations between CISG and Incoterms in following substances: the time and the place of delivery of the goods by the seller, the time and the place of payment of the price by the buyer, and the passing of risk of the loss of or damage to the goods from the seller to the buyer etc. In these discussions, we see that the provisions of Incoterms override the relevant provisions of CISG.

7,600원

7

2010 학회 온라인 뉴스레터

한국무역보험학회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1권 제4호 2010.12 pp.168-21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9,900원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