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Issues

예술심리치료연구 [Journal of Arts Psychotherapy]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The Korean Arts Psychotherapy Association]
  • ISSN
    1975-759X
  • 간기
    계간
  • 수록기간
    2005~2018
  • 등재여부
    KCI 등재
  • 주제분류
    의약학 > 작업치료학
  • 십진분류
    KDC 513.891 DDC 616.89165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16건)
No
1

4차 산업혁명과 예술심리치료에서의 심리진단

조용태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1-2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예술심리치료의 심리진단과 관련하여 4차 산업혁명의 특성과 그 핵심 요소를 살펴보고, 그러한 특성과 핵심 요소들이 가진 예술심리치료에서의 심리진단에 대한 시사점을 살펴보고자 한다. 이를 위해서 구체적인 연구목적은 4차 산업혁명의 개념과 핵심 요소, 4차 산업혁명과 예술심리치료에서의 심리진단의 관계, 예술심리치료에서 심리진단의 고려 사항을 검토한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요소는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AI), 가상물리 시스템(Cyber Physical System: CPS) 또는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 IoT), 빅 테이터(big data)이다. 이러한 요소에 기반을 두고 개발되고 활용되는 다양한 기술들이 예술심리치료의 심리진단 발전에 기여할 것이다. 인공지능 컴퓨터를 기반으로 모든 형식의 정보원이 연결되는 사물 인터넷에서 더 나아가 만물 인터넷(internet of all things)의 진보된 기술에 의해 빅 데이터가 생성될 것이다. 이렇게 생성된 데이터는 데이터 분석학을 기반으로 목적에 따라 적절하게 분석될 가능성은 점점 더 커지고 있다. 이러한 시스템과 기술의 발전은 예술심리치료 활동 가운데 심리진단과 관련된 영역에서는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활동이 전개될 가능성이 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예술심리치료의 심리진단 발전을 위해 보완되고 검토되어야 하는 8가지 고려 사항도 검토하였다.
The specific objectives are as follows: to examine the concept and core elements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and psychological assessment in arts psychotherapy, and consideration of psychological assessment in arts psychotherapy. The key elements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are artificial intelligence(AI), cyber physical system(CPS) or internet of thing (IoT), and big data. Various techniques developed and utilized based on these elements will contribute to the psychological assessment development of arts psychotherapy. The advanced technology of internet of things or internet of all things that all information sources are connected based on artificial intelligence computer generates big date. The generated data is becoming more and more likely to be analyzed appropriately based on the data analytics. The development of these systems and technologies is likely to lead to a totally different activity in the area of psychological assessment among arts psychotherapy activities. In the era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we also considered eight considerations for the development of psychological assessment in arts psychotherapy.

6,900원

2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의 시계그리기검사 반응특성 연구

송다겸, 김갑숙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31-5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의 인지기능의 차이를 시계그리기검사를 통하여 살펴보고, CDT가 인지적인 차이를 변별 할 수 있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대상은 학령기에 있는 9세-13세의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 각각 110명, 총 220명을 대상으로 시계그리기 검사를 실시하였다. 자료 분석은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의 CDT 점수의 차이를 알아보기 위하여 t-test를 실시하고, 장애급수별에 따른 CDT 점수의 차이는 일원변량분석을 실시하였다. 그리고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의 CDT에 나타나는 구체적인 반응특성의 차이는 빈도와 백분율을 구하고, 내용분석을 통해 아동의 시계그리기의 특징을 파악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의 CDT의 점수는 총점과 하위영역인 시계 판(원), 숫자, 바늘 영역 모두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가 있었다. 즉 일반아동은 대다수가 시계를 정확하게 인지하고 그리는 반면 지적장애아동은 모든 영역에서 대부분 오류를 범하였다. 둘째, CDT 점수는 지적장애아동의 급수별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가 있었다. 장애정도가 심할수록 시계그리기 수행능력이 떨어졌다. 따라서 CDT는 일반아동과 지적장애아동의 인지기능의 차이를 알아볼 수 있는 도구로 활용가능성이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differences in cognitive function between children with intellectual disabilities and normal children by using the clock drawing test(CDT) and to verify the validity of the CDT as a screening tool for cognitive differences. The participants of this study were a total of 220 school-age children aged 9 to 13 years old, including 110 normal children and 110 children with intellectual disabilities, and the CDT was performed by all participants. In terms of data analysis, the t-test, frequencies and percentages, and the one-way ANOVA were conducted. And the children's characteristics shown in the CDT were identified through content analysis.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re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the CDT scores between normal children and children with intellectual disabilities. In other words, the majority of the normal children correctly perceived and drew the clock, while most of the children with intellectual disabilities made errors in all sub-domains. Second, there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the CDT scores according to the disability grade of the children with intellectual disabilities. The more severe the degree of disability was, the lower the ability to perform the CDT was. Therefore, the CDT is thought to be a valid screening tool for discriminating between normal children and children with intellectual disabilities.

6,100원

3

노래 중심 집단음악치료가 콜센터 상담원의 감정노동에 미치는 영향

차미림, 강경선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55-7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노래 중심 집단음악치료가 콜센터 상담원들의 감정노동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알아보기 위한 것이다. 연구 대상자들은 서울시에 위치한 H 회사에 근무하는 콜센터 상담원으로 총 20명이다. 이 중 10명은 실험집단, 나머지 10명은 통제집단에 할당하였다. 실험집단에게는 50분씩 주 2회, 총 10회기에 걸쳐 노래 중심 집단음악치료 프로그램이 제공되었다. 음악치료 프로그램 실시 후 감정노동에서 실험집단이 통제집단에 비해 유의미한 효과가 있었는지 알아보기 위해 반복측정변량분석을 실시하였다. 검정결과 시기X집단 상호작용 효과가 유의미하게 나타났다. 이는 실험집단의 사전-사후 변화가 통제집단보다 유의미하게 크며 음악치료 프로그램이 감정노동에 영향을 미쳤다는 것을 의미한다. 각 집단의 변화의 추이를 알아보기 위해 대응표본 t-검증을 실시한 결과, 실험집단은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며 감정노동 평균점수가 하락한 반면, 통제집단은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집단음악치료가 콜센터 상담원의 감정노동 감소를 위한 중재방안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The purpose of research is to exam the effect of group music therapy on the emotional labor of call center tele-communicators. The subjects were 20 call center tele-communicators of H company. Among them, 10 were allocated to an experimental group and the other 10 were in a control group. This program took place twice a week, for 50 minutes by each session for 10 times in total. In order to find out whether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experimental group and the control group in emotional labor after the music therapy programs, a repeated measure analysis was performed. The result showed that the time X group interaction effects was significant. This means that the pre-test and post-test score difference of the experimental group was significantly larger than the control group and the music therapy program affected the emotional labor. In addition, paired t-test was conducted to find out the trend of changes of each group. As a result, the experimental group showed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while the emotional labor average score decreased, but the control group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 These result suggest that group music therapy can be effective intervention for reducing the emotional labor of call center tele- communicators.The purpose of research is to exam the effect of group music therapy on the emotional labor of call center tele-communicators. The subjects were 20 call center tele-communicators of H company. Among them, 10 were allocated to an experimental group and the other 10 were in a control group. This program took place twice a week, for 50 minutes by each session for 10 times in total. In order to find out whether there is a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experimental group and the control group in emotional labor after the music therapy programs, a repeated measure analysis was performed. The result showed that the time X group interaction effects was significant. This means that the pre-test and post-test score difference of the experimental group was significantly larger than the control group and the music therapy program affected the emotional labor. In addition, paired t-test was conducted to find out the trend of changes of each group. As a result, the experimental group showed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while the emotional labor average score decreased, but the control group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 These result suggest that group music therapy can be effective intervention for reducing the emotional labor of call center tele- communicators.

5,500원

4

미술치료사의 직업적 어려움에 대한 현상학적 연구

김보현, 박보람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75-9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미술치료사들의 직업적 어려움에 대한 경험을 심층적으로 고찰하는 것에 목적이 있다. 연구자는 연구를 위해 임상 경력이 3년 이상에서 5년 이하인 미술치료사 6명을 대상으로 심층면담을 진행한 후, Giorgi의 현상학적 연구 방법을 통해 자료를 분석하여 결과를 도출하였다. 연구 결과는 ‘직업적 어려움을 야기하는 구조적 요인’, ‘직업적 어려움을 야기하는 개인적 요인’, ‘직업적 어려움 극복을 위한 노력’, ‘직업적 어려움 극복을 통한 성장 경험’, ‘직업적 어려움 해결을 위한 기대사항’으로 5개의 구성요소와 14개의 하위 구성요소가 도출되었다. 이러한 결과는 미술치료사들이 경험한 직업적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을 통해 성숙한 인간으로서 그리고 전문적인 미술치료사로서 성장함을 알 수 있었다. 또한 직업적 어려움은 개인적인 ‘나’와 전문가인 ‘미술치료사’로서 발달을 촉진하는 촉매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사료된다. 이 연구는 동료 미술치료사들과 후속 세대 미술치료사들이 미술치료 현장에서 직업적 어려움을 개선할 수 있는 기초자료로 활용되는 것에 의의가 있다. 더불어 미술치료사들이 전문 인력으로 지지받고 보호받는 제도들이 성립되어 앞으로 미술치료 분야가 더욱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This study aims to study in depth to the art therapists’ difficulty experienced in their art therapy practice using phenomenology study. The researchers then conducted an in-depth clinical interviews with 6 art therapist who worked for three to five years to collect data and analyzed them through a phenomenological approach developed by Giorgi and derived the results. According to the results, art therapists’ difficulty experienced in their art therapy practice were categorized into a total of 5 themes including 'systematic factor what causes occupational difficulties', 'individual factor what causes occupational difficulties', 'efforts for endure the occupational difficulties', 'growth experience through endure the occupational difficulties', 'expectation matter for solve the occupational difficulties' and 14 categories were derived. These results showed that an art therapist grow as a not only mature human but also art therapist through overcome the difficulty experienced in their art therapy practice. In addition, occupational difficulties is thought that it will act as a catalyst to accelerate the development of 'self' as an individual and 'art therapist' as a professional. This study can be used as a basic data that peer art therapists and next generation art therapists improve occupational difficulties in their art therapy clinical field. In addition, I hope that art therapists are supported as professional workers and protected institutionally so the art therapy field will be further developed in the future.

6,300원

5

텍스트 네트워크 분석을 통한 예술심리치료사의 역할에 관한 국내ㆍ외 문헌고찰

박주령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101-121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텍스트 네트워크 분석을 통하여 국내ㆍ외 학술지의 예술심리치료사 역할에 관한 체계적인 구성 및 각각의 유사점과 차이점을 알아보고 예술심리치료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것이다. 연구 대상으로 예술심리치료사의 역할에 대한 총 50편(국외 35편, 국내 15편)의 등재 학술지를 선정하였다. 연구 분석을 위해 NetMiner 4.3을 활용하여 단어의 출현빈도 경향을 살펴보고, 연대별로 국내ㆍ외 예술심리치료사의 역할에 대한 텍스트 네트워크 분석을 통한 연결구조 시각화를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국내 논문에서 전문성, 관계, 성장, 정체성, 수퍼비전 순으로 반복되는 키워드가 많았으며, 국외 논문에서 ‘therapeutic’, ‘relationship’, ‘understanding’, ‘professional’, ‘intervention’ 순으로 키워드가 나타났다. 둘째, 연대별로 구분하여 국외 예술심리치료사의 역할을 분석한 결과 1990년대는 ‘interpretation’ 역할이 많았던 반면, 2000년대와 2010년대를 지나면서, ‘relationship’, ‘understanding’, ‘interaction’을 통한 ‘intervention’ ‘strength’이 주요한 역할로 나타났다. 셋째, 연대별로 구분하여 국내 예술심리치료사의 역할을 분석한 결과 관계, 전문적, 역할, 자질, 가치, 체계는 공통적으로 나타났으며 2000년대에는 수퍼비전에 관한 키워드가 두드러졌다면 2010년대에는 전문성, 성장에 관한 키워드가 자주 등장하였다. 결과를 바탕으로 예술심리치료사의 역할에 대해 고찰하고 향후 연구 과제를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dentify research trends on the role of arts psychotherapists for 30 years. The total 50 published articles of English research papers and Korean journals. The researchers extracted keywords depending on period of research and analyzed frequency of simultaneous occurrence in the literature using the Netminer 4.3 program. In the analysis procedure, cosine similarity matrix was made which is based on the frequency of simultaneous occurrence of extracted words from research papers. The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keywords are visualized based on the similarity value. As a result, the trend of major keywords appeared in a specific year and the changing patterns of linkages between keywords were structurally examined. The results were followings: firstly, the role of ‘therapeutic’ and ‘professional’ were extracted for 30 years. Secondly. there was the role of ‘interpretation’ in 1990s. And there were ‘relationship’, ‘understanding’, ‘interaction’, ‘intervention’ and ‘strength’ in 2000s-2010s. This result systematically identified the whole knowledge structure of the role of art psychotherapists that has been accumulated for 30 years, which can be useful for finding future direction of researches.

5,700원

6

학교폭력 가해학생의 심리특성 : 아동ㆍ청소년 인성검사(KCPY)와 MMPI-A를 중심으로

임호찬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123-14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연구는 A시의 교육청에서 지원하는 집단 상담프로그램에 의무적으로 참여해야 하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심리적 특성을 연구한 것이다. 피험자는 학교 내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에서 가해행위가 인정되어서 1주일 간 집단치료를 명령받은 학생들이다. 심리서비스를 제공하기 전에 한국 아동ㆍ청소년 성격검사(KCYP)의 검사와 MMPI-A를 실시하였다. 그 결과를 분석하여서 특징적인 프로파일이 있는 지를 알아보았다. 참가학생은 50명이고, 이중에 여학생이 37명으로서 74%이며, 학급별로는 중 1학년이 46명, 2학년이 4명이였다. 얻어진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KCYP 검사에서 특징적인 점수영역은 ‘가족갈등’이 가장 높았고, 다음이 ‘비행’, ‘미디어 과 몰입’ 순 이였다. 둘째, MMPI-A 검사에서는 ‘반사회성’과 ‘히스테리’점수 영역이 가장 높았다. 셋째, KCYP 검사의 소영역에서는 ‘우울’점수와 ‘부모부적응’ 점수가 가장 높았다. 이러한 결과는 학교폭력 가해학생의 심리적 주요인은 환경적 요소인 가족과 개인적 요소인 비행, 좀 더 구체적으로는 반사회성이 복합적으로 결합되어서 나타났다는 것을 시사한다. 가해학생의 심리적 특성으로 볼 수는 없지만 일상생활의 습관, 즉 게임이나 스마트 폰, 인터넷 등의 과잉사용도 자세히 살펴 볼 요인으로 대두되었다. 끝으로 학교 현장에서 집단 예술치료 등을 적용할 때는 학생들의 심리적 원인을 개인차원과 환경차원으로 구분하여서 진행할 필요가 있음을 논의하였다.
This study was conducted to elucidate the psychological profiles for the youth who were forced to attend the group counseling programs supported by A city's School District. Subjects were transferred to get the psychological therapeutic service due to the school bullying by the Council for the School Violence Countermeasures. Before the group psychotherapy, every youth have to take the KCYP(Korean Child and Youth Personality) test and the MMPI-A(Minnesota Multiphasic Personality Inventory- Adolescent). Subjects were 50 students consisted of 46 first and 4 second grade, in those girls were 37(74%). All was attended at junior school. Results were as follows; 1)Family conflict was the highest mean score, then the delinquency and the media overindulgence were in order on the KCYP categories. 2)In the MMPI-A, the Pd(Psychopathic deviate) and the Hy(Hysteria) score were higher than the others. 3)Depression and Conflict with Parent were highest in score for the subcategory of the KCYP. These connoted that the psychological main factors for the school bullying were the family relation in the environmental perspective and also the delinquency in terms of the individual dimension, of which more specifically the antisocial character was combined with some levels. Not the main factor, but the overindulgence in the smart phone, the cyber games, and the internet surfing would be on the rise to know the school bully's life habit and style. For the effective psychological services and art therapy technique (e.g. KFD) to the school bullies in the field, Psychological difficulties were to be differentiated the individual problem for the environmental problems.

5,200원

7

통합적 예술심리치료가 생애 초기 트라우마 경험 여대생의 외상화된 자기체계와 정신건강에 미치는 효과

이영옥, 안동현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141-16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통합적 예술심리치료가 생애 초기 트라우마 경험이 있는 여대생의 외상화된 자기체계와 정신건강(우울, 감정표현불능, 신체화 증상)에 미치는 효과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기간은 2014년 7월 23일부터 2015년 4월 22일까지 주 1회 또는 2주 1회로 회기당 50분으로 총 32회기를 실시하였다. 연구대상은 S시 소재 K대학교 2학년 재학 중인 20세 여대생 1명이다. 측정도구는 외상화된 자기체계(TSSS)척도, 정신건강에서는 Beck(1967)의 한국판 우울척도, 감정표현불능증 척도(TAS-20)와 간이정신건강(SCL-90-R) 척도를 사용하였다. 자료분석은 각 척도에 대한 사전, 사후와 추후점수를 반복 측정하여 비교하였다.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통합적 예술심리치료가 생애 초기 트라우마 경험 여대생의 외상화된 자기체계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통합적 예술심리치료가 생애 초기 트라우마 경험 여대생의 정신건강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통합적 예술심리치료가 생애 초기 외상 경험자들에게 외상화된 자기체계와 정신건강에 있어서 조기에 치료개입의 중요성을 시사한다.
This study examined the effects of integrative art psychotherapy on the traumatized self-system and mental health(e.g., depression, alexithymia, and somatization) of a female college student who experienced the beginning life trauma. The study period spanned from July 23, 2014 to April 22, 2015, and a 50-minute weekly or bi-weekly therapy session was held for a total of 32 therapy sessions. The study subject was a female college sophomore in her 20s attending K University. Measuring tools used in the study included the Traumatic Self-System Scale (TSSS) the Korean Beck Depression Inventory, the 20-Item Alexithymia Scale (TAS-20), and the Symptom Checklist- 90-Revision. Data analyses were used for the pre, post, and follow-up scores measured, and the session details were examined for each phase. Firstly, integrative art psychotherapy had an effect on the traumatized self-system of a female college student. Secondly, integrative art psychotherapy had an effect on her mental health. A follow-up evaluation revealed that the positive effects of psychotherapy were sustained even after the termination of therapy. The findings of this study shed light on the efficacy of integrative art psychotherapy in treating the traumatized self-system and improving mental health after experiencing the beginning life trauma. Therefor, it is possible to say that it gives a significance for the earliest therapeutic intervention possible in view of the curative value.

6,300원

8

중년기에 대학원에 입학한 여성의 미술치료학 석사과정 체험연구

신혜진, 정광조, 조규영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167-19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중년기에 대학원에 입학한 여성의 미술치료학 석사과정에 대한 체험의 의미와 본질은 무엇인지 이해하는 것이다. 연구의 참여자는 중년기에 대학원에 입학하여 미술치료학 석사과정 중에 있는 여성 10명이다. 연구의 자료는 2016년 6월 20일부터 22일까지 2그룹으로 나누어 포커스 그룹 인터뷰 방법(focus group interview)으로 수집하였다. 수집된 자료를 질적 분석한 결과, 95개의 의미단위를 뽑았고 이를 범주화하고 통합하여 24개의 하위주제와 7개의 본질적 주제를 도출하였다. 이에 중년기에 대학원에 입학한 여성의 미술치료학 석사과정 체험에 대한 의미와 본질은 <삶을 극복하고 전문성을 갖추고자 공부를 시작함>, <나이 들어 공부하는 비애>, <가족에 대한 미안함과 서운함, 그리고 고마움>, <진솔한 친구와 진정한 나를 만남>, <삶의 경험이 미술치료 공부에 도움 됨>, <나, 가족, 타인에 대한 변화가 생김>, <내 존재의 의미와 삶의 희망을 가짐>이다. 이상의 결과를 통해 중년기에 대학원에 입학한 여성의 미술치료학 석사과정에 대해 체험된 의미를 있는 그대로 이해할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understand the meaning and essence of experiences with a master's course in art therapy among middle-aged women that entered a graduate school. The subjects include ten middle-aged women that entered a graduate school and were taking a master's course in art therapy. Data were collected with the focus group interview method on June 20-22, 2016 after the subjects were divided into two groups. The qualitative analysis results of collected data show that there were 95 meaning units, which were categorized and integrated into 24 subtopics and seven essential topics. It was thus found that the meaning and essence of experiences with a master's course in art therapy among the middle-aged women that entered a graduate school included , , , , , and . Through these result, we could understand the meaning with a master's course in art therapy among middle-aged women that entered a graduate school.

6,600원

9

미술치료를 활용하는 상담자의 사례개념화 기반 사례관리 교육 참여경험에 대한 질적 사례연구

이명우, 박명희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195-21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미술치료를 활용하는 상담자가 사례개념화 기반 사례관리 교육을 통해 어떤 경험을 하는지 탐구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본 연구는 이전의 관련된 사례개념화 선행연구들을 검토하여 사례개념화 기반 사례관리 교육안을 구성하였고, 이 사례개념화 기반 사례관리 교육을 8회기에 걸쳐 연구 참여자에게 실행하였다. Stake(1995)의 질적 분석방법에 따라 연구 참여자에게 사례개념화 기반 사례관리 교육 참여경험을 심층면접하고, 수집한 면접 자료를 분석하였다. 그 결과, 연구 참여자는 사례개념화 기반 사례관리 교육을 통해 내담자에게 도움이 되는 유용한 지도를 받았다고 보고하였으며, 연구 참여자의 경험의 범주는 11개로 밝혀졌다. 논의를 통해 다음 네 가지의 의미있는 주제가 다루어졌다. 1) 현재 상태에서 사례개념화 기술 부족의 자각, 2) 상담이론과 상담실무 연결의 학습 기회, 3) 학습한 사례개념화 기술을 상담현장에 적용하려는 실천적 의지, 4) 사례개념화를 심화하는 과정에서 접하는 수퍼비전 이슈를 즉시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현장 수퍼비전 욕구. 마지막으로 연구 결과의 논의를 바탕으로 하여 상담실무자에게 도움이 되는 실제적 제언과 연구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The aim of this research was to explore experience of a counselor using art therapy through case management training which was based on case conceptualization. After examining the body of literature already on the topics of case conceptualization, the case conceptualization-based case management training was developed and implemented for the research participant through eight sessions. Stake‘s qualitative methodology was used to guide interviews with a counselor using art therapy about her experience through case conceptualization-based case management training and to analyze data collected. The results revealed that the case management training was helpful in treating her clients, and 11 categories were identified. The following significant topics were discussed: (a) being aware of her own lack of skill for case conceptualization on current status, (b) opportunity to learn counseling theory -counseling practicum connection, (c) practical willingness to apply the learned skills to her counseling site, (d) need for on-site supervision that can solve problems immediately in the process of deepening the skill for case conceptualization. Finally, some practical tips and research implications for counseling practitioners from the above discussions were proposed.

5,400원

10

통합 예술치료가 대학생의 자기 이해와 대인관계에 미치는 영향

최애나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215-22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상담센터를 내원한 대학생을 대상으로 대학생활 적응 문제와 취업 문제로 인한 스트레스 등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통합 예술치료가 자기이해와 대인관계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였다. 본 연구의 대상은 P대학 상담센터에 내원한 대학생 중 본 프로그램에 지원한 41명을 대상으로 실험 집단 21명, 통제 집단 20명으로 무선 배치하여 2017년 4월 1일부터 10주간 10회에 걸쳐 시행하였다. 자기이해의 측정은 Bowen(1976)의 가족체계이론을 바탕으로 우리나라 현실에 알맞게 수정, 번안한 제석봉(1989)의 자기분화 척도를 사용하였고 대인관계 능력을 측정하기 위해서 Buhrmester 등(1998)이 개발한 대인관계능력검사(Interpersonal Competence Questionnaire)를 김창대와 김수임(1999)이 국내용으로 번안한 것을 사용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다음과 같은 결론을 내릴 수 있었다. 첫째, 통합 예술치료가 대학생의 자기 이해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둘째, 통합 예술치료 프로그램이 대학생의 대인관계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의 통합 예술치료 프로그램은 대학생의 자기이해와 대인관계 증진에 효과가 있음을 보여준다.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integrative arts therapy on self-understanding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s. The students visited counseling center in order to solve difficulties such as college adaptation problems and stress of employment problems. The subjects of this study are 41 college students who applied to the P university counseling center. The experimental group consists of 21 students and the control group consists of 20 students. This study was conducted 10 times from April 1, 2017, for 10 weeks. The findings of this study we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 integrative arts therapy affects college students' self-understanding. Second, the integrative arts therapy program affects the interpersonal relationships of college students. Therefore, such research shows that the integrative arts therapy program is effective for the self-understanding of college students and the improvement of interpersonal relationships.

4,800원

11

중ㆍ고등학생용 직업가치관 검사 타당화

이효자, 양종국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231-25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중ㆍ고등학생들의 진로발달적 특성을 고려한 직업가치관 구성개념에 따른 신뢰롭고 타당한 문항을 제작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중ㆍ고등학생들의 진로상담 및 콜라주 진로상담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제공하고자 한다. 본 연구의 목적과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선행연구 분석과 기존 직업가치관 검사 도구 분석을 통해 구성개념을 선정하였다. 직업가치관 검사의 구성개념에 대한 적합도 평정을 걸쳐 문항을 개발하였으며, 개발된 문항의 신뢰도와 타당도를 검증하기 위해서 중ㆍ고등학생 총 988명을 조사하였고, 통계처리 프로그램 SPSS 18.0를 사용하여 탐색적인 요인분석과 신뢰도를 산출한 결론은 다음과 같다. 첫째, 직업가치관의 구성개념에 따라 작성된 문항이 하위요인 10개 요인으로 최소 5문항 이상씩 구인되었으며, 구인된 문항 중에서 문항122, 문항 124은 요인 부하량 .30이하로 나타나 제외하였다. 둘째, 직업가치관 검사에 구인된 요인들의 신뢰도 계수는 전체적으로 .80이상으로 양호한 신뢰도 계수를 나타내고 있다. 각 요인 중 문항을 삭제하면, 요인의 전체 신뢰도가 상승되는 문항으로는 문항81, 문항 106, 문항 114, 문항 13, 문항 16으로 나타나 제외하였다. 이러한 연구가 갖는 의의는 미술치료, 콜라주, 예술치료 등의 진로상담 프로그램에서 중ㆍ고등학생들의 직업가치관 변화에 어떤 영향을 주고 있는가에 대한 연구에 활용될 수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onstruct a reliable and valid questionnaires based on the concept of career value structure by considering the developmental characteristics of secondary school students. This study is to provide basic data for career counseling and collage career counseling for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In order to serve the purpose of this study and answer the questions, a concept of construct was selected by analyzing previous researches and existing work values inventory. The questionnaires were created by examining the suitability of the concept. And to examine the reliability and validity of the developed items, a total of 988 secondary school students were surveyed. Exploratory factor analysis and the conclusions obtained by using SPSS 18.0 statistical processing program are as follows: First, a minimum of 5 items with 10 items of sub-factors based on the concept of career values were needed, however, items 122 and 124 were excluded because they were below factor loadings .30. Second, the reliability coefficient of the factors surveyed in the job value test was over .80, which is satisfactory. The total reliability of the factors was increased when items 81, 106, 114, 13, and 16 were removed, respectively. The results of this research can be used when studying the effects of career counseling programs such as art therapy, collage, and art therapy on the change of work values ​​of secondary school students.

6,600원

12

성폭행 피해아동과 함께 하는 음악심리치료 상황에서 음악치료사의 경험에 대한 현상학적 연구

황은영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259-28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성폭행 피해아동과 함께 하는 음악심리치료 과정중에서 음악치료사들이 치료과정에서 경험하는 것이 어떠한 것인가에 대해 알아보고자 하는 현상학적 연구이다. 이를 위해 성폭행 피해아동을 위한 음악심리치료에 참여했던 8명의 음악치료사들을 대상으로 이들이 경험한 것이 무엇인가를 이해하기 위해 Moustakas의 분석방법을 적용하였다. 연구과정은 먼저 개방형 설문을 통해 질문을 구성하고 이후 심층면접을 통해 치료사들의 경험을 다시 자세하게 기술하도록 하였으며 이를 주제별로 범주화 하였다. 이를 통한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총 3개의 연구문제와 관련되어 하위 범주가 도출되었다. 첫 번째 주제는 음악심리치료과정에서의 경험으로 ‘개인으로서의 경험’과 ‘전문가로서의 경험’이 도출되었다. 두 번째 주제는 ‘대처와 성장’으로 ‘적극적 대처’와 ‘치료사로서 성장’이 도출되었다. 마지막 주제는 ‘음악은 치유’로서 치료과정에서 ‘안전과 신뢰의 공간’, ‘표현과 투사의 공간’, ‘공감과 지지의 공간’, ‘연결의 공간’이 도출되었다. 본 연구 결과는 성폭행 피해아동과의 음악심리치료 과정에서 치료사들의 경험을 이해함으로 음악의 치유적 역할을 확인하고 또한 이들을 위한 향후 훈련과 교육을 위한 기초자료로서의 의의가 있다.
This study is a phenomenological study to investigate the meaning of therapists' experiences in music psychotherapy with sexual abused children. For this purpose, Moustakas’s phenomenological method was applied to 8 participants who participated in psychotherapy for sexual abused children. The research process first constructs questions through open questionnaires and then in depth interviews to describe therapists' experiences in detail and categorizes them by subject.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Sub-themes were derived in relation to three research questions in total. First, ‘experience as an individual’ and ‘experience as a professional’ were derived from experiences in the music therapy process. The second 'coping and growth' led to 'active coping' and 'growth as a therapist'. Finally, 'music is healing', it has a healing role by providing 'space of safety and trust', 'space of expression and projection', 'space of empathy and support', 'space of connection'.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meaningful as basic data for training and education for therapist in psychotherapy process with the victimized child.

5,800원

13

미술치료가 복합외상을 경험한 청소년의 복합외상 후 스트레스 증상과 외상 후 성장에 미치는 영향

김종희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281-31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미술치료가 복합외상을 경험한 청소년의 복합외상 후 스트레스 증상과 외상 후 성장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데 목적을 둔다. 연구대상은 D시의 위탁가정에 입양된 16세 남자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였다. 프로그램은 60분씩 주 1회 총 23회기로 구성되어 있다. 자료 분석을 위한 도구로는 복합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면접지(Complex PTSD Interview: CPTSD-Ⅰ)와 외상 후 성장 척도(Korean version of the Post traumatic Growth Inventory: K-PTGI)를 사용하였다. 자료 분석은 사전⋅사후⋅추후검사를 원점수와 백분율로 하였고, 프로그램의 단계별 변화양상을 분석하였다. 초기에는 대상자와 연구자 간의 신뢰감을 형성하고 안전 기지를 확립하며, 중기에는 드로잉-명상을 통하여 몸을 알아차리고 몸에게 물어 보는 등 몸에 남아 있는 기억을 회생시켜 학대에 대한 기억을 바탕으로 애도하기를 경험한다. 종결단계에서는 드로잉-명상을 통하여 몸을 알아차리고 몸을 통하여 자신의 긍정적인 부분과 에너지를 찾아 일상과 연결하는 것으로 단계별 변화양상을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미술치료가 복합외상을 경험한 청소년의 복합외상 후 스트레스 증상을 완화하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미술치료가 복합외상을 경험한 청소년의 복합외상 후 성장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art therapy on posttraumatic stress symptoms and posttraumatic growth in adolescents with complex trauma.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16 year old male high school students who were admitted to foster home in D city. The program consists of 23 sessions per a week for 60 minutes each. For the data analysis, Complex PTSD Interview (CPTSD-I) and K-PTGI (Korean Version of the Posttraumatic Growth Inventory) were used. Data analysis was done with pre-, post-, and post- test scores and the changes of the program step by step. At the beginning of the program, the trust between the subject and the researcher was formed, the safety base was established. In the mid-term, the subject experienced mourning based on memories of abuse by recalling the body's memories, such as Drawing-Meditation and asking the body. In the closing phase, we noticed the body through Drawing-Meditation, analyzed the positive aspect and energy of body through the body, and connected with daily life.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Art therapy have been shown to be effective in alleviating complex posttraumatic stress symptoms in adolescents experiencing complex trauma. Second, Art therapy was found to be effective in posttraumatic adolescents experiencing complex trauma.

7,000원

14

음악극 창작 활동이 다문화가정 아동의 자기표현력 및 사회성 향상에 미치는 영향

성한나, 김영신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311-33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음악극 창작 활동이 다문화가정 아동의 자기표현력과 사회성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자 하는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본 연구의 참여자는 다문화가정 아동 22명으로 이들은 실험집단과 통제집단에 11명 씩 무선 배치되었다. 실험집단을 위한 음악극 창작 활동은 회기 당 30분씩 주 2회, 총 14회기에 걸쳐 진행되었고 통제집단에는 아무런 처치를 제공하지 않았다. 대상자들은 사전-사후 검사를 위해 프로그램 시행 전후에 자기표현 평정척도와 사회성 척도를 작성하였고, 자료의 분석을 위해 Mann-Whitney 검정이 사용되었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음악극 창작 활동에 참여한 실험집단이 통제집단보다 자기표현력에서 유의미하게 향상되었다. 자기표현력 하위 요인인 내용적, 음성적, 비언어적 요소의 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내용적 요소와 음성적 요소에서는 실험집단이 통제집단에 비해 유의미하게 향상된 변화를 보였으나, 비언어적 요소에서는 사전 점수에 비해 사후 점수가 소폭 증가함에도 불구하고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결과는 나타나지 않았다. 둘째, 음악극 창작 활동에 참여한 실험집단이 통제집단보다 사회성 점수에서 유의미하게 향상되었다. 사회성 하위 요인인 사교성과 협동성의 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두 가지 요인 모두 유의미하게 증가함을 알 수 있었다. 이러한 결과는 음악극 창작 활동이 다문화가정 아동의 자기표현력과 사회성 향상에 효과적인 중재 도구임을 시사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dentify the effects of creating music drama in music therapy settings on improving self-expression and social skills of children from multi-cultural families. The participants in this study consisted of 22 children from multi-cultural families, and 11 participants were randomly assigned to the experimental group, then the other 11 to the control group. The experimental group participated in the activities to create music drama twice a week, 14 sessions in total, and 30 minutes in each. The control group had no music therapy services. Both group members answered the questionnaires of self-expression and social skills before and after the program, and Mann-Whitney scale was used for data analysis. Results first showed that the experimental group significantly improved self-expression scores compared to the control group. Specifically, they showed significant increases for content and phonetic factors in self-expression. However,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wo groups in non-verbal factor, although the average score of non-verbal factors slightly increased from pre to post test in the experimental group. Secondly, the experimental group showed significant increases in sociality scale, specifically for sociability and cooperativity factors. The results suggest that creating music drama would be an effective intervention in music therapy settings to improve self-expression and social skills of children from multi-cultural families.

6,100원

15

자활사업 참여자의 내적통제위치 상승을 위한 점토중심 미술치료 프로그램의 효과연구

김소울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335-35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빈곤층의 노동시장 진입을 통한 자립 및 자활을 목표로 자활사업이 시행된 지 20년이 지난 지금, 여전히 자활사업 효과에 대한 비판이 끊이지 않고 있다. 사업효과의 저조 원인으로 제기되고 있는 자활사업 참여자들의 낮은 자존감 및 자신의 능력에 대한 불신은 낮은 구직효능감으로 이어졌으며, 이는 구직의 실패에 직접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본 연구는 자활사업 참여자에게 점토중심 미술치료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이들이 성공경험을 축적을 통해 내적통제위치를 상승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연구도구로서 Rotter's I-E LOC scale 검사가 사용되었으며, 연구집단은 다음 세 집단으로 구성되었다: 1. 비개입 자활집단, 2. 개입 자활집단 3. 비자활 집단. 연구 방법으로 SPSS 22.00을 이용하여 자활참여자와 비자활인의 통제위치의 평균차이를 증명하고, 비개입 자활집단과 개입 자활집단의 사전․사후 내적통제위치 점수를 대응표본 t검증 및 독립표본 t검증을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질적인 자료로서 참여자의 만족도 조사 설문지와 작업결과, 프로그램 참여시의 대화내용 등이 사용되었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자활사업 참여자는 비자활인에 보다 내적통제위치가 낮다 둘째, 점토중심 미술치료프로그램은 자활사업 참여자의 통제위치 변화에 유의미한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
Twenty years after the start of gateway project aimed a self-sufficiency through the entry of the poor into the labor market, the performance of the gateway business is not noticeable. The low self-esteem, self-confidence, and distrust on of the gateway participants, which are raised as the cause of the ineffectiveness of the gateway project, led to low job-seeking efficacy. This has been analyzed as a direct effect on job failure.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provide clay-based art therapy to gateway participants and to raise the internal LOC(Locus of Control) by supporting them to accumulate success experiences. Rotter’s I-E LOC(Internal-External Locus of Control) scale test was used as a research tool. The study group consisted of the following three groups: 1. non-intervention gateway group 2. intervention gateway group 3. non-gateway group. SPSS 22.00 was used to verify the mean difference of the non-gateway group and gateway group, and the pre-post LOC scores of non-intervention gateway group and intervention gateway group were analyzed using the corresponding sample t-test and the independent sample t-test. As qualitative data, program satisfaction survey questionnaire, artworks result, conversation contents during sessions were used.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1. gateway participants showed lower internal LOC than non-gateway 2. clay-based art therapy for gateway participants had a positive effect on the change of LOC.

6,000원

16

긍정심리기반 집단미술치료가 우울 노인의 긍정 정서와 건강 지각에 미치는 효과

홍희영, 최은영

한국예술심리치료학회 예술심리치료연구 제13권 제4호 통권 39호 2017.12 pp.359-37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긍정심리기반 집단미술치료가 우울 노인의 긍정 정서와 건강지각에 미치는 효과를 알아보기 위한 것이다. 연구 대상은 대구광역시에 위치한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는 만 65세 이상의 우울 노인 17명이다. 실험집단에 8명, 통제집단에 9명을 배치하여, 실험집단에 긍정심리기반 집단미술치료를 실시하였다. 연구도구로는 한국판 노인 우울척도(GDS-K), 한국판 긍정 정서 및 부정정서 척도(PANAS)와 건강지각 측정도구를 사용하였다. 중재기간은 2016년 8월부터 2016년 10월까지로 총 12회기로 구성하였으며, 프로그램은 주 2회, 매 회 60분씩 실시하였다. 자료처리는 실험집단과 통제집단의 사전ㆍ사후ㆍ추후검사의 차이를 분석하기 위해 반복측정 분산분석(repeated measure ANOVA)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 긍정심리기반 집단미술치료를 적용함에 따라 우울 노인의 긍정 정서가 증진되었으며, 건강에 대한 지각이 긍정적으로 변화하였다. 이상의 결과에서 보듯이, 긍정심리기반 집단미술치료가 우울 노인의 긍정 정서와 건강지각을 향상시키는데 효과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This study aims to understand how a positive psychology-based group art therapy would affect positive emotions and health perception of the elderly suffering from depression. A total of 17 elderly with depression aged 65 and over who were using a seniors welfare center located in Daegu Metropolitan City were selected as research targets, and the study conducted a positive psychology-based group art therapy onto these randomly arranged experimental group of eight and waiting list control group of nine. Geriatric Depression Scale Korean Version, Korean-version of PANAS and The Health Perception Questionnaire were applied as research tools. The research was carried out from August of 2016 to October, and 12 sessions in total were held twice week for 60 minutes each. The study also conducted repeated measure ANOVA and analyzed differences between the experimental group and the waiting list control group found from a preliminary test, a post-test and a follow-up test. Findings of the research have revealed that a positive psychology-based group art therapy improves positive emotions and health perception of the elderly suffering from depression. Based on the results mentioned above, the findings indicate that a positive psychology-based group art therapy was effective for increasing the positive emotions and health perception of the elderly with depression.

5,400원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