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Issues

JPI 정책포럼 [JPI Policy Forum]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제주평화연구원 [JEJU PEACE INSTITUTE]
  • ISSN
    2005-9760
  • 간기
    부정기
  • 수록기간
    2009~2018
  • 주제분류
    사회과학 > 정치외교학
  • 십진분류
    KDC 361.1 DDC 303.66
No. 2017-9/10/11/12 (7건)
No
1

국문초록

제주평화연구원

제주평화연구원 JPI 정책포럼 No. 2017-9/10/11/12 2017.12 pp.2-3

※ 원문제공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개인회원에게 무료로 제공됩니다.

동북아 비핵지대 : 한계와 가능성

2

4,800원

3

북한 핵 문제 평화적 해결의 방향 : 한반도 평화협정과 동북아시아 비핵무기지대화

이삼성

제주평화연구원 JPI 정책포럼 No. 2017-9/10/11/12 2017.12 pp.19-4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북한의 핵무장이 완성단계에 이름에 따라 미국 정부 안팎에서 선제타격과 예방전쟁, 북한 지도부 참수작 전 등 군사적 옵션에 대한 논의가 심화되고 있다. 한국의 독자 핵무장 또는 미국 전술핵무기의 한반도 재배 치 논의가 강화되고 있다. 또한 군사적 압박을 강화함으로써 북한의 붕괴를 앞당기고자 하는 논의도 제기된 다. 이 글은 이러한 군사적 옵션 논의의 현실적 한계를 짚어봄으로써 우리에게 남은 유일한 선택은 평화적 접근임을 우선 밝히려 했다. 북한 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방향의 요체는 남북한과 미국 및 중국 등 4국을 당사국으로 하는 한반도 평 화협정체제로 나아가는 것에 있다고 본다. 또한 한반도의 남북한과 일본을 비핵지대로 하고 주변 3대 핵보 유국들이 이 비핵지대를 존중하고 보장할 것을 약속하는 동북아시아 비핵무기지대조약은 한반도 평화협정 체제를 뒷받침하면서 한반도 평화를 동아시아 공동안보의 질서로 확장시키는 연결고리의 역할을 할 수 있 을 것으로 기대한다. 한반도 평화협정이 담아야 할 내용의 대강과 함께 동북아시아 비핵무기지대조약의 핵심적인 요소를 정리 하고자 했다. 기존의 동아시아 시민사회에서 제기된 비핵지대 논의에서 출발하면서도 이 조약을 한반도 평 화협정과 조화시키는 동시에 그 실현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주요 내용을 비판적으로 수정해 보았다. 끝으로 북한 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관철하여 한반도 평화를 견인할 수 있는 한국외교의 지향으로서의 균형외교 의 의미에 대해서 생각해보았다.
As North Korea’s nuclear armament is being completed, discussions on military options such as pre-emptive strike, preventive war, and North Korean leaders’ elimination are intensifying inside and outside the US government. Discussions on South Korea’s independent nuclear armamentor the redeployment of US tactical nuclear weapons on the Korean Peninsula are being intensified. In addition, some discussions have been raised to accelerate the collapse of North Korea by intensifying military pressure. This article sheds light on the practical limitations of this military optionsdebate, and first of all, aims to reveal that a peaceful approach is the only option left for us. The essence of the peaceful resolution of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lies in moving toward a peace treaty regime on the Korean peninsula that includes the four countries, including the two Koreas, the US, and China. In addition, the Northeast Asian Nuclear Weapon Free Zone Treaty, which promises to denuclearize the Korean Peninsula and Japan, and to ensure the three surrounding nuclear powers to respect and guarantee the nuclear weapon free zone, would support the peace treaty regime on the Korean peninsula, and play a key role in expanding the peace to the common security order in the East Asia. This article will summarize the content of the Korean Peninsula Peace Treaty as well as the key elements of the Northeast Asian Nuclear Weapon Free Zone Treaty. Starting from the discussions on the Denuclearization Zone that were raised in the existing East Asian civil society, this article harmonized the treaty with the Korean Peninsula Peace Agreement and critically revised the main content in order to increase the feasibility. Finally, this article examines the meaning of balanced diplomacy as the orientation of Korean diplomacy that can ensure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by pursuing the peaceful resolution of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7,200원

4

안전보장을 통한 비핵화 : 한계와 가능성

한인택

제주평화연구원 JPI 정책포럼 No. 2017-9/10/11/12 2017.12 pp.50-6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경제제재는 아직 비핵화를 낳지 못하고 있고 군사적 조치는 희생이 너무 크기 때문에 안전보장을 통한 비핵화가 대안으로서 중요하다. 우크라이나 사태에서도 볼 수 있듯이 안전보장은 공허한 약속이 될 수 있 다. 따라서 안전보장으로 비핵화를 유도하기 위해서는 미중러가 참가하고 비준하는 비핵지대조약을 실현시 키는 것이 필요하다. 하지만 북한의 핵무장 동기가 불만을 분산시키고 결집효과를 발생시켜 정권을 유지하 는 것(관심전환적 핵확산)이라면 아무리 완벽한 안전보장도 비핵화를 유도하는 데에 한계가 있다. 그러나 관심전환의 효과는 영구적인 것이 아니고, 경제적⋅정치적 불만요인을 해결해 줄 수 없다. 따라서 ‘관심전 환’ 효과가 떨어지는 시점이 오면 북한은 비핵화협상에 임할 가능성이 증가할 것이다. 비핵화협상을 통해서 북한이 수용하고 미중러 그리고 한국이 합의할 수 있는 안전보장의 내용과 형식을 찾아내기 위하여 노력하여야 할 것이다.
Denuclearization through security assurance is an important policy alternative because economic sanctions have not yet led to denuclearization and military measures are too risky. As can be seen in the Ukrainian crisis, security assurance can be an empty promise, however. Therefore, in order to induce denuclearization through security assurance, it is desirable to promote a denuclearization zone treaty that the US, Russia and China participate in and ratify. If North Korea’s motive for nuclear armament is to disperse their domestic unrest and maintain the regime by generating the rally round the flag effect (diversionary nuclear proliferation), there is a limit in inducing denuclearization even through a perfect security assurance. However, the diversion effect is not permanent, and it cannot solve economic and political problems. Therefore, if the ‘diversion effect’ reaches the exhaustion point, North Korea will be more likely to engage in denuclearization negotiations.

4,600원

5

동북아의 새로운 핵질서와 비핵지대화 가능성

전성훈

제주평화연구원 JPI 정책포럼 No. 2017-9/10/11/12 2017.12 pp.64-71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NPT가 범세계적인 핵확산을 막는 데 기여했음에도 불구하고, 북한의 핵무장이 국제 핵 비확산 체제와 이에 순응해 온 동북아의 기존 핵 질서를 위협하는 도전으로 부상하였다. 한국은 북한 비핵화에 기대를 걸고 지속해왔던 협상에 의한 북 핵 폐기, 즉 비핵화 정책이 북한의 核 독 점으로 실패했음을 자각하고, 우리가 핵옵션을 행사해서 한반도에서 ‘핵 對 핵’의 균형을 맞춤으로써 새로운 核 균형 시대를 열어야 한다. 구체적으로, 한-미 동맹과 미국의 핵 비확산 정책 및 관련 국제규범을 존중하 여 우선 전술핵 재배치를 추진하되 미국이 거부하면 국가생존을 위한 마지막 수단으로 자체 핵무장의 길로 나설 수밖에 없다. 북한의 핵보유 도전에 한국이 전술핵 재배치 혹은 자체 핵무장 카드로 대응해야 하는 동북아의 여건은 비핵지대를 논의하기에 적합하지 않다. 동북아 비핵지대는 북한 핵 문제의 해결과 연계하여 장기적인 관점 에서 추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전술핵 재배치는 동북아 비핵지대라는 2보 전진을 위한 1보 후퇴라고 할 수 있으며, 전술핵 재배치의 궁 극적인 목적은 재배치 후 남북한 핵군축협상을 제의해서 양측이 보유한 핵 자산을 동시에 폐기하는 것이다. 한국은 남북한 쌍방 핵군축을 통한 북한 핵 문제 해결을 계기로 동북아 내지는 세계적 차원의 핵군축 선 도국으로서 이니셔티브를 행사할 수 있을 것이다. 중국이 전술핵을 보유하지 않고 있고 일본도 비핵국인 점 을 감안하여, 한반도 비핵화를 ‘동북아전술핵제한지대’로 발전시키는 것은 물론, 우랄산맥 서쪽의 러시아와 유럽을 포괄하는 전 세계의 전술핵을 폐기하는 ‘전술핵폐기조약’으로 확대하는 방안도 제시할 수 있다.
Despite the NPT’s contribution to preventing global nuclear proliferation, North Korea’s nuclear armament has emerged as a threat to the international nuclear nonproliferation regime and the existing nuclear order in Northeast Asia that has complied with it. South Korea should realize that North Korea’s nuclear disarmament through negotiations that have been pursued with the expectation of denuclearizing North Korea, or its denuclearization policy, has failed owing to a nuclear monopoly by North Korea, and should move forward to a new era of nuclear balance on the Korean peninsula by exercising the nuclear option. Specifically, out of respect for the ROK-US alliance, the US nuclear nonproliferation policy and related international norms, the redeployment of US tactical nuclear weapon redeployment should be pursued first. If the US refuses to do so, South Korea should move forward to its own nuclear armament as a last resort for survival. The situation in Northeast Asia, where South Korea must respond to North Korea’s nuclear challenges with tactical nuclear weapon redeployment or its own nuclear armament card, is not suitable for discussing the denuclearization zone. Nevertheless, it is still desirable to promote the Northeast Asia Nuclear Weapon Free Zone from a long-term perspective in connection with the resolution of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Tactical nuclear weapon redeployment is a one-step back for two-step forward, i.e. the Northeast Asian Nuclear Weapon Free Zone, and the ultimate goal of tactical nuclear weapon redeployment is to simultaneously discard both countries’nuclear arsenals by proposing nuclear disarmament negotiations between the two Koreas after redeployment. South Korea will be able to exercise its initiative as a nuclear disarmament leader in Northeast Asia or on the global level by resolving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through mutual disarmament. Considering that China does not possess tactical nuclear weapons and Japan is a non-nuclear nation, th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could develop into a ‘Northeast Asia Tactical Nuclear Restrictive Zone,’ as well as expanding into ‘Tactical Nuclear Weapon Dismantlement Treaty’ discarding tactical nuclear weaponsaround the world, including Russia and the EU to the west of the Ural Mountains.

4,000원

6

JPI정책포럼 현황

제주평화연구원

제주평화연구원 JPI 정책포럼 No. 2017-9/10/11/12 2017.12 pp.72-73

※ 원문제공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개인회원에게 무료로 제공됩니다.

7

영문초록(Abstract)

제주평화연구원

제주평화연구원 JPI 정책포럼 No. 2017-9/10/11/12 2017.12 pp.74-75

※ 원문제공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개인회원에게 무료로 제공됩니다.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