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한국케어매니지먼트연구 [Korea Care Management Research]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한국통합사례관리학회 [Korean Academy of Integrated Care Management]
  • ISSN
    2005-5684
  • 간기
    계간
  • 수록기간
    2008~2019
  • 등재여부
    KCI 등재
  • 주제분류
    사회과학 > 사회복지학
  • 십진분류
    KDC 338 DDC 361
제15호 (4건)
No
1

The impact of depression on suicidal thought among the public officers in charge of social welfare - Testing a moderating effect of social support -

Kim, Chul Hee, Lim, Hyun Sung

한국통합사례관리학회 한국케어매니지먼트연구 제15호 2015.06 pp.1-1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study was to explore social support as a moderator in the relationship between depression and suicidal thought in a sample of the public officers in charge of social welfare. This study also examined the impact of depression on suicidal thought among the public officers in charge of social welfare. The samples were 287 public officers in charge of social welfare in Gyeonggi-do. The findings indicate that increased depression is associated with a high level of suicidal thought. The research results show that social support was an important resource for reducing suicidal thought of the public officers in charge of social welfare. As the perception about social support by public officers increased, their level of suicidal thought was decreased. Also, there was an evidence in favor of the moderating role that social support may serve as a protective factor against suicidal thought. Based on the results, counselors such as case manager as well as social workers should consider the importance of understanding and using social support system for suicidal thought of the public officers in charge of social welfare. Finally, these findings are discussed in terms of social work practices and social policies.

5,400원

2

청소년의 가족건강성이 학교부적응에 미치는 영향 - 자아정체감, 대인관계의 매개효과 -

원상숙, 최용민

한국통합사례관리학회 한국케어매니지먼트연구 제15호 2015.06 pp.21-5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청소년의 학교부적응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파악하기 위해 경북지역 중학생 ․고등학생 633 명을 대상으로 가족건강성, 자아정체감, 대인관계의 직 ․ 간접적 관련성을 분석하였으며, 종속변수인 학교부 적응을 완화시킬 수 있는 요인들을 도출 하고자 수행되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청소년 의 학교부적응에 대한 영향요인을 살펴 본 결과, 가족건강성, 자아정체감, 대인관계와 학교부적응 간에는 유의미한 부(-)적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조사대상자가 지각하는 가족건강성과 학교부적 응의 관계에서 자아정체감 및 대인관계의 매개효과를 분석한 결과 4개의 간접경로가 존재하였다. 결론적 으로 본 연구는 청소년의 가족건강성, 자아정체감, 대인관계가 청소년의 학교부적응을 완화시킬 수 있는 주요 요인임을 확인하였다. 학교부적응을 완화시키기 위해서는 가족건강성, 자아정체감, 대인관계의 강화 가 청소년들의 보다 행복한 학교적응을 도울 수 있는 영향요인이며 사회복지실천에 있어서 기초자료로 활 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The research has been conducted to figure out the elements that help resolve the school maladjustment of adolescents, a dependent variable, by analyzing the direct and indirect relationships between family strengths, ego-identity and relationship on youth's school adjustment. To conduct the research we surveyed 633 students of middle and high school. Firstly, as the elements that influence on the adolescents' maladjustment to school, family strengths, ego-identity and relationship have meaningful negative correlation with the school maladjustment. Secondly, according to the analysis of the mediating effects that the subjects are aware of in ego-identity and personal relations in connection with family strengths and school maladjustment, there are four indirect routes as follows. The first route is connected to family strengths, relationships. and school maladaptation. The second route is family strengths, ego- identity, personal relations and school maladjustment. In conclusion, the research has found out that to mitigate the problem of adolescents' maladjustment to school, family strengths, ego-identity, personal relations should be reinforced, which are the key elements to help adolescents to adust to school happily and easily, and it also can be utilized as a base line data for social welfare practice.

7,000원

3

다문화가족아동의 학교생활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황선영, 노병일

한국통합사례관리학회 한국케어매니지먼트연구 제15호 2015.06 pp.51-7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최근 신규결혼 10건중 1건 비율로 국제결혼이 증가하고 있으며, 다문화가족은 한국사회의 일상적 현상 으로 자리잡고 있다. 이에 따라 다문화가족아동도 증가 추이에 있으며, 이들은 다른 아동에 비해 심리적․사 회적 차원에서 적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학교는 다문화가족아동의 적응과 성장에 핵심적인 공간이기 때문에 중요하다. 선행연구에 따르면, 여러 요인이 다문화가족아동의 학교생활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데, 이런 요인에는 자아존중감, 부모의 교육관여, 친구관계, 따돌림, 방과후활동이 포함된다. 본 연구의 결과, 학교생활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자아존중감, 부모의 교육참여, 친구관계, 따돌림인 것으로 나타났 다. 즉 자아존중감이 높을수록, 부모의 교육참여의 정도가 높을수록, 친구관계가 좋을수록, 따돌림의 정도 가 낮을수록 학교생활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에서는 이에 근거해 몇 가지 정책적․실천적 제언을 제시하였다.
International marriages are increasing recently at the rate of 1 out of 10 cases, and multicultural families became an ordinary part of Korean society. Children from multicultural families are also increasing, and they are struggling with psychological and social-wide difficulties compared with other ordinary children. School plays a key role in the adaptation and growth of children from multicultural families. So far self-esteem, parents’ participation in education, peer relations, bullying and after-school activities have been known to influence their satisfaction with school life. The results of this study indicate that such factors as self-esteem, parents’ participation in education, peer relations and bullying of children from multicultural families exert an influence on their school life satisfaction, respectively. Some implications are suggested in this study.

6,400원

4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의 전문직 삶의 질에 관한 연구 : 공감만족과 공감피로를 중심으로

윤경아, 심우찬, 김기수

한국통합사례관리학회 한국케어매니지먼트연구 제15호 2015.06 pp.77-101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중 서비스 대상자를 가장 가까이에서 돕는 일선실무직군(생활지 도원, 요양보호사, 간호사/간호조무사, 사회복지사)의 전문직 삶의 질 수준과 관련 요인에 대해 탐색하는 것 이다. 연구대상은 대전 소재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중 직접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선실무직군 397명이다. 자 료수집은 2014년 10월 1일부터에서 14일 동안 진행되었다.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에게 우편으로 조사표를 발 송하고 반송봉투를 통해 회수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먼저, 전문직 삶의 질의 긍정적 하위차 원인 공감만족은 낮고, 부정적 하위차원인 소진과 이차 외상성 스트레스는 높게 나타났다. 공감만족이 높은 집단은 17.5%였으며, 소진과 이차 외상성 스트레스는 각각 80.0%와 82.5%가 중등도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 다. 다음으로, 회귀분석결과 연령이 적고 업무부담이 많을수록 소진과 이차 외상성 스트레스가 높게 나타났 다. 이상의 결과를 바탕으로 사회복지시설 일선실무직군의 직무관련 삶의 질 향상 방안을 제안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level of professional quality of life(ProQOL) and determining factors among front-line social work related professionals(e.g., residential care workers, geriatric care workers, registered nurses, nurses’aid, social workers) who provide direct services to clients. The data were collected from 397 front-line workers practicing in Daejeon metropolitan city. Surveys were distributed from the 1st of October 2014 for 14 days via mail and asked participants to return the survey using return-envelop provided with the survey. Overall results show low compassion satisfaction and high burn-out and secondary traumatic stress(aka compassion fatigue). Among total respondents, 80% were included in the high risk of burn-out, 82.5% were included in the high risk of secondary traumatic stress, and only 17.5% showed high level of compassion satisfaction. Based on the demographic and work-related characteristics of survey respondents, age and workload were relationship with burn-out and secondary traumatic stress. Based on these findings, implications were made.

6,300원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