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동방학 [THE EASTERN CLASSIC STUDIES]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INSTITUTE FOR EASTERN CLASSIC STUDIES]
  • ISSN
    1598-1452
  • 간기
    계간
  • 수록기간
    1995~2019
  • 등재여부
    KCI 등재
  • 주제분류
    인문학 > 기타인문학
  • 십진분류
    KDC 910 DDC 950
제33집 (12건)
No

일반논문

1

<여우설화(狐說話)>에 나타난 여우신성관념의 내셔널러티(nationality)와 <신라신화(新羅神話)>의 여우신(狐神) 배제 원리

권도경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7-5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가 규명해 보고자 한 부분은 이류토템으로 선택된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 인식되고 있는 여우신성관념과 신라 건국·왕권신화의 내셔낼러티 관련성 문제이다. 이러한 아젠다가 성립 가능한 것은 지금까지 제대로 알려진 바가 없지만 <여우설화>의 향유맥락 속에 <고조선신화>의 내셔낼러티와 관련된 여우토템의 존재가 확인되기 때문이다. 해당 텍스트 속에서 여우토템은 <고조선신화>의 내셔낼러티 맥락으로부터 배제되어 나타나는데, 여기서 배제된 여우토템은 <신라신화>의 내셔낼러티 관련 컨텍스트 속에서 다시 확인된다. 여우는 신라의 내셔낼러티를 대표하는 토착신격으로 나타나 있다. 이는 한국신화의 통시적(通時的)인 수직좌표축에서 보자면 전대 국가와 후대 국가 사이에 상이한 내셔낼러티 상징 이류의 교체가 된다. 즉, 곰에서 여우로의 교체다. 여우신격이 지니는 신라 내셔낼러티는 동시대의 수평좌표축에서 병립한 <백제신화>의 토착 용토템과 대비되어 그 특수성이 더욱 명확하게 드러난다. 이 여우신격은 <신라신화>의 내셔낼러티를 상징하는 신수(神獸)로 지목되어 있기는 하지만 이류토템으로 정착되지 못한 것으로 나타는데, 신라가 국가이념으로 선택한 불교에 신성유전형질(神聖遺傳形質)을 전달하여 권위를 정당화 해주기만 하고 배제되는 양상을 보여준다. 이러한 여우와 대비적으로 신라왕가 집단의 이류토템으로 선택된 것은 불교의 용 토템이 된다.
This study investigated connection between foxy sacred conception and nationality of . This agenda is possible, because in enjoyment context of , foxy totem related to nationality of is confirmed. In this text, foxy totem is excluded and appears from nationality context of . Foxy totem excluded in here is confirmed in the context related to nationality of . Fox appears to native god representing Silla nationality. Seen from diachronic vertical axis of korean myth, it is that this is change of different species symbolizing different nationality between former nation and latter nation. In other words, it is change from bear to fox. This foxy god appears as animal resenting Silla’s nationality, not different species totem in . Fox appears to be excluded after it sent buddhism that Silla chose as state ideology sacred genetic trait and justified buddhistic authority in . Contradistinctively with this fox, what was chosen as different species of Silla dynasty was dragon totem of buddhism. Exclusion principle of foxy totem in appears differently according to two royal authority group that was in conflict in the establishing time of Silla royal family’s buddistic dragon totem. In the course that Dongroontaeja group that was establisned in king Jinpyung’s era chose buddistic dragon as royal familly totem and organized Buddha tribe’s buddistic ideological myth, foxy sacred concept was accepted as sacred umbilical cord to transfuse ideological authority that will replace established buddism. It appears that native foxy god chose as object that sent ideological gene in ideological system of patriotic buddism serving in royal familly’s order, but failed to be chosen as different species to make sacredness incarnate in the successor to the throne’s genetic trait and became erased spontaneously in the form of suicide. On the other hand, Keumroontaeja group achieves recognition justification for succession to the throne to control native folk religion directly without intermediation of buddism by making native different species god and killing. The reason why exclusion through making devil is possible is that Keumroontaeja group’s sacred umbilical cord isn’t native foxy god but peachtree totem.

9,100원

2

<王會傳>의 시간구성과 중화의식

김수현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51-81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王會傳>의 시간 구성이라는 형식적 특징과 이를 통해 구현되는 중화의식의 변화를 구명하였다. <王會傳>은 조선후기 중국에 대한 인식이 반영되어 있다. 당시 중국은 명이 멸망하고 청의 지배가 지속되고 있었다. 명분상 오랑캐인 청을 인정할 수 없었지만 그 문화를 고려해보면 하찮은 오랑캐로 치부할 수만은 없었다. 그렇기 때문에 이에 대한 조선의 인식은 복잡하고 미묘하게 작용할 수밖에 없었다. <王會傳>은 이러한 현실을 허구적 서사 형식에 담아낸 결과물이다. 본 연구는 현실적이고 다소 무거운 주제인 대청의식과 지식인의 현실인식을 담아내기 위해 ‘서술된 시간’을 어떻게 재배치하는지에 중점을 두었다. <王會傳>은 제목에서도 알 수 있듯이, 역대 중국의 왕들이 등장하여 흥망에 대해 담론을 펼친다. 오랜 역사 속에 들어있는 다양한 창업과 반란이 적절하게 어우러져 있는 것이 특징인데, 당시 조선에서의 중화의식의 변화와 현실인식을 드러내기 위해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인위적으로 사건을 재구성하였다. 이것을 가능하게 하기 위해 몽유록 방식을 차용하였으나, 주제의식을 드러내기 위해 그것을 변용하였다. <王會傳>에서는 변화되어 가는 ‘중화’에 대한 인식 추이를 드러내 보이기 위해 역전적 시간 구성을 고안하였고 아울러 ‘回顧’의 방식을 사용하여 역사의 순환 논리를 확고히 하고 있다. <王會傳>에는 역대의 인물에 대한 八字評이 있는 것이 특이하다. 그 인물들은 작품에 등장하여 일정한 서사 기능을 수행한다. 작가는 八字評에서 보편적인 평가에 당대 지식인의 평가를 덧붙여 주제의식을 나타내었는데, 시간의 재배치에 의해 구현되어 중화의식의 변화를 드러내고 있다.
This thesis is study of subject intention by formality such as time-composition about . This work reflect the realization about China in the second half of Joseon period. At that time China was governed by Qing as Míng Dynasty was be destroyed. As aspect justification, they could not admit a barbarian Qing but as aspect culture, could not regard as just a barbarian. So realization of Joseon about that was very complex and delicate. is the outcome of spurious narration which reflect this reality. This thesis approach the different direction which is not about a creation time and writer that was done with previous study. To include the realistic and heavy subject such as realization of Qing and reality, this thesis emphasis on re-arrangement of ‘the narrated time’. As knowing from the title, kings of China appear and discuss about rise and fall. is unique in being in harmony between foundation and uprising. To describe a realization of Qing and reality of Joseon, plot was re-arranged without obstacle of time. Holpilyol’s revolt of The Yuan Dynasty is in the head. According to history, Cho’s Hangou’s story must is narrated, but devise the reverse-time composition to show changing realization of ‘Jungwha’. Also, in , writer look back history at the same time relation with that times. ‘Remembrance’ of past reign of peace is common narrative method, but in this is devised to emphasize historycal cycle reasoning. In other words, in ‘Remembrance’ is utilized as equipment of literature to show mind that want to stop barbarian’s times. In this work, it is very distinctive that there are eight-letter assessment about 208 persons. These persons appear in work and make role in narrative just as introduction player in modern drama. King’s assessment is done by the Ming-dynasty’ beginner and liege’s by Zhuge Liang. It is show loyalty for Ming-dynasty and ChoK-Han legitimacy that establish Ming-dynasty’ beginner and liege’s by Zhuge Liang as a critic. Zhuge Liang’s assessment is not followed time order. Writer put Judoni in head, it is an example of showing the Juja-center-weltanschauung. Following plot is about Jong-i, Jongho, Juhee support this analysis. Author shows subject by narrating person’s assessment with reflecting contemporary universal standpoint. It is realized by re-arrangement of ‘the narrated time’.

7,200원

3

『윤하정삼문취록』에 나타난 사대부가의 상례 양상과 의미

정영신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83-11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논문은 대하 장편고전소설 󰡔윤하정삼문취록󰡕에 나타난 상례의 종류들을 분석하고 그 의미를 찾는 데에 목적이 있다. 『윤하정삼문취록』이 집필된 조선조 후기는 유교식 상례문화가 보편화 되었으며 사대부가에서는『주자가례』를 기준으로 삼아서 더 엄격하게 상례를 실행하였다. 사실 유교의 ‘예’는 살아있는 자를 위한 현세 중심적이며, 인간관계를 가장 중요시 여기는 ‘인(仁)’으로 귀결된다.『윤하정삼문취록』에는 상층 사대부 가문원들의 상하 좌우, 복합적인 인간관계에 대한 ‘예’로서 상인(喪人)의 현실적 상황을 배려한 ‘예’와 복합적인 인간관계에서 이루어지는 ‘상례’가 등장한다. 상층 사대부가에서는 부친상과 모친상, 장인 ․ 장모상, 외삼촌상, 양부모상, 양자의 생모상 등에 임하여 가문원들의 건강을 최우선적으로 중시하고 있다. 또한 겹겹인친혼으로 맺어진 복합적인 인간관계 속에서 상층사대부가에서는 무례한 사돈이나 인척의 상례 시 지극히 상대적으로 행해지는 형식적인 상례의 양상을 볼 수 있다. 이처럼 『윤하정삼문취록』의 상례는 죽은 자를 영원히 떠나보내는 산자의 ‘예’인 상례를 통해 가장 바람직한 인간의 도리들을 소설적 장치를 이용하여 교훈적으로 설득력 있게 제시함으로써 후손에게 길이 전해질 ‘예’의 교본 역할을 했다는 데에 그 의미가 있다.
This research aimed at analyzing the types of funeral rites in epic full-length classical novel Yunhajeongsammunchwirok and investigating the significance therein. During the late Joseon Dynasty when Yunhajeongsammunchwirok was written, Confucian funeral rite culture was generalized, which was even more strictly conducted in noble family based on Jujagarye. Actually, example of Confucianism concluded as 'benevolence(仁)', which is present centric and most highly regarded human relationship. In 󰡔Yunhajeongsammunchwirok󰡕, 'rites' that considered the realistic situation of mourning person(喪人) as the 'rites' for complex human relationship of top and bottom, right and left of family members of upper noble family, and 'funeral rites' that were accomplished in the complex human relationship. First, funeral rites as the 'rites' of the realistic situation, firstly, the case of going down to the hometown asking for retirement from the public official, since the person couldn't stop mourning nevertheless full-length of 3 years' grave mourning in mourning clothes since the father's death. Second, during the first year since mother's death, daughter does not have a wedding but both families wait until taking off the mourning clothes. Third, to see the funeral rites in Yunhajeongsammunchwirok, the epic was set that the life was protected from the evil's evil deed during the funeral rite period as three years' funeral of father, first year after mother's death, and three years' spiritual rites(心喪). This was the realization aspect of 'rites' of noble family that most highly regarded parents' funeral rites. Fourth, in Yunhajeongsammunchwirok, married daughter did not participate in parents' funeral rite over the border even when her father passed away. This was the funeral rite culture of noble family to consider the female family member who was engaged in infant care. Next, to see the funeral rites as the 'rites' for human relationship, the eventual virtue of Confucianism, first, in Yunhajeongsammunchwirok, upper noble family wives sincerely performed 'rites' in mourning clothes for 'self long-term one year' also in 'funeral rite'. Even in some case, official presented letter of resignation to the King, since the sorrow for losing one's wife was too big. Second, funeral rites of son-in-law for the wife's father and mother, three months' mourning clothes, sima(緦麻), which was the lowest grade. In Yunhajeongsammunchwirok, upper noble families performed sincere 'Banjajirye(半子之禮)' in case of funeral, however evil and rude wife's father and mother's funeral was recorded as 'mourned at the shrine while taking rest for several days', however there's no detailed movement of son-in-law during the wife's father and mother's funeral rites. In Yunhajeongsammunchwirok, funeral rites for rude family members were conducted cursory and disproportionately. Also, as the funeral rites for adoptive mother and father, and the biological mother's funeral rite as the adoptive child appeared evenly, which showed objected writer's consciousness for adoption system in Joseon Dynasty. This way, funeral rites are the special culture of 'rites' of human that even more realize 'rites' for desirable human relationship such as filial duty, brotherly love, respect, order and harmony, understanding and concession, etc. in the process of sending the closest family, relatives, or acquaintances forever due to death. Therefore, the researcher expects this research which considered the aspect and the significance of funeral rites of noble family in Yunhajeongsammunchwirok could contribute to reillumination and utilization of instructive value of Yunhajeongsammunchwirok, a precious textbook of 'rites' that should be preserved and restored for the present and the future, where rudeness prevails, e.g. destruction of family, loss elders first spirit, and absence of mutual trust, etc.

7,600원

4

가학을 통한 문장학의 전승과 발전 - 平山申氏 申欽 가문을 중심으로 -

이병주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117-14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한 가문에서 여러 대에 걸쳐 문장학으로 전통을 이으며, 문학사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경우는 흔하지 않다. 평산신씨 신흠 가문은 문장에 대한 새로운 담론이 제기되던 시대에 약 1세기 4대에 걸쳐 문장학에 대해 큰 성과를 내었다. 신흠은 명으로부터 영향을 받아 문장의 본질을 새롭게 인식하였다. 이것은 당시 도에 종속되었던 문장에 독자적인 가치를 부여하는 것을 의미하였다. 그의 아들 신익성은 이 문풍이 지니고 있는 장점을 극대화하다. 이것은 그의 아들 신최에 의해 더욱 발전된다. 신최는 진한고문의 유용한 의미를 새롭게 인식하였고, 아들 신의화와 외조카 김석주에서 이러한 뜻을 전수하였다. 신의화와 김석주는 신최로부터 문장학을 배웠다. 그러나 신의화의 요절로 인해 문장학의 전통은 신흠의 적통으로 계승되지 못하고 외손 김석주에 의해 집대성하게 되었다. 당대의 비평가들도 신흠 가문의 문장을 평하면서 김석주를 연장선에 놓았다. 김석주는 문장학의 공부를 바탕으로 다양한 선문집을 초선하고 출간했다. 그동안 쌓여온 외가의 문장학에 대한 집대성이라 할 수 있다. 󰡔고문백선󰡕에서는 당송고문과 진한고문의 균형을 바로 잡으려는 의도가 담겨있는데, 이것은 신흠에서부터 시작된 고민의 결과라 할 수 있다. 이 가문에서 문장에 대해 인식해간 과정은 조선후기 산문의 발달 과정과 연관되어 있다. 이로부터 시작된 문장 형식에 대한 관심은 산문미학의 발전에 적지 않은 영향을 주었다.
It is not common that one family hand down Study on Writing through generation and that the result have an effect on history of literature. Pyeongsan Shin family of Shin Heum make a big result during about one century which spring out many suggestion about Writing. Shin Heum recognized essence of sentence fresh1y. This mean distinctive meaning making about sentence. He introduction Qin-Han classics of Ming Dynasty and his son Shin Ik-sung shape up it. hin Ik-sung maximize advantage and is careful shortcomings that already were pointed in Ming Dynasty. Shin Choi newly recognize the useful meaning of Qin-Han classics in that time. He think that only imitating Qin-Han classics can’t approach to essence of that and think that Qin-Han classics was made under many condition which necessarily need it. So he think thar point is not only intentionally reappearance but also understanding of it. Shin Choi make mention of at the same time Qian Hou Qi Zi to teach Kim Seok-ju who is his nephew and Shin Eui-hwa who is his son. Shin Eui-hwa and Kim Seok-ju learn Study on Writing from Shin Choi. They make work with same thema and compare with each other’s. As a result the two have top grade in same examination in rotation. But Shin Eui-hwa die early so Kim Seok-ju succeed in Study on Writing of Shin Heum family. Kim Seok-ju imitate Qin-Han classics in grade of pointing out from Shin Choi. But that experience make him more good writer. He advise Shin Eui-hwa who is study mate to read Qian Hou Qi Zi and prevent from imitating Qin-Han classics. He draw out ans make book on the base of study from Shin Heum family. That means achieving a synthesis. Among the rest, Gomunbacksun is representative in which he try to balance between Qin-Han classics and Qian Hou Qi Zi. The process of recognizing about Study on Writing in Shin Heum family is associated with post the Joseon Dynasty period’s process of development of prose. From this attention about sentence form have an effect on development of prose esthetics.

6,400원

5

율곡(栗谷) 이이(李珥)의 『학교모범(學校模範)』에 나타난 고등교육 정책 : 정치와 교육의 변증법을 중심으로

안외순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143-17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인간은 교육행위를 통하여 자기 속의 잠재적 능력들을 계발함으로써 노동생활도 영위하고, 국가생활도 영위한다. 특히 국가에 의한 제도교육은 인류의 문명생활의 진보와 분리되어 이해될 수 없고, 또 그만큼 해당 국가의 정치적 성격을 이해하는 데 중요하다. 율곡(栗谷) 이이(李珥)는 교육과 관련하여 자기교육인 수기(修己)에도 관심을 기울였지만, 타인교육(他人敎育)에도 각별한 관심을 기울였다는 점에서 특징이 있다. 당대 최고의 정치학자이자 관료였던 율곡이 국왕 선조(宣祖)의 명으로 󰡔학교모범(學校模範)󰡕을 저술한 목적은 고등교육 기관인 중앙의 성균관과 사학(四學), 지방의 향교 교육을 혁신하기 위해서였다. 그의 주장은 다음과 같다. 첫째, 모든 교육활동은 주체의 개인 및 가정, 국가 및 학교 생활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는데 기여하고, 궁극적으로 국가구성원 모두의 행복 구현을 목적으로 하는 것과 관계되어야 한다. 둘째, 학생들의 존엄성과 학습권은 어떤 경우에도 침해되어서는 안 된다. 셋째, 교사선발 기준을 엄격하게 하되 경제적, 사회적 대우를 충분하게 제공하여 존경받도록 해야 한다. 넷째, 입학기회는 경제적, 신분적 배경을 초월하여 학문의지와 실력만으로 선발하는 공평성과 개방성을 보유하고, 학사관리는 엄정하게 해야 한다. 다섯째, 성균관과 사학, 그리고 향교는 중앙과 지방이라는 지역적 차이 외에는 어떠한 차별 없이 미래 국가관료를 양성하는 고등교육 기관으로서 동등한 위상과 역할을 차지한다. 상기 율곡의 교육정책 인식은 오늘날의 교육현실을 개혁하는데도 강력하게 유효하다.
Through an act of education, human beings develop their potential abilities in them and experience lives as a laborer and as a citizen of a country. Advancement of humankind’s civilization cannot be understood completely without education system operated by a nation. Education is that much crucial in deepening understanding about a country’s politics. Yulgok Yi I’s view on educational issues stands out because his interests span not only Su-Ki, education for oneself, but also education for others. He, then the prominent political scientist and government official, wrote Model School(Hakkomobeom) by the order of Seonjo, the fourteenth king of the Joseon Dynasty. Aimed at innovating the country’s higher education institutions Seonggyungwan and Sahak, and Hyanggyo in non-capital areas, Model School’s’ key messages are as follows: First, all education should pursue successful lives at an individual, family, nation, and school level. This eventually should be related to ensuring happiness for every member of a community. Second, students’ dignity and right to education should not be violated for any occasion. Third, teachers should be recruited under strict selection processes yet also be offered with educational and social rewards to garner enough respect. Forth, any students, regardless of socioeconomic status, should be given opportunities to get into educational institutions only based on their academic zeal and performance. Such equity and openness should be secured, and school affairs should be regulated strictly. Fifth, there should be no discrimination between the nation’s higher education institutions at the capital --Seonggyungwan and Sahak, and institutions at non-capital areas-- Hyanggyo. The only distinction should be where those institutions are located in. These policy suggestions made by Yulgok still have strong relevance to today’s education reform.

7,600원

6

『논어』에서 學의 의미

임헌규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177-20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學의 綱領으로 시작하는 『논어』는 15세에 學에 뜻을 두고, 평생 好學者로 자임했던 공자의 學問論이라고 할 수 있다. 지금까지 『논어』 및 공자의 學字에 대한 연구는 그 용례를 識, 效, 覺 등으로 분석하면서 讀書와 篤行으로 크게 나누어 제시하고 있다. 이 글은 기존의 이러한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하면서, 하나의 보완의 측면에서 학문의 분화와 그 대상과 연관하여 學의 의미를 다시 구성해 보는 것을 목표로 한다. 즉 『논어』에서 말하는 學이란 그 대상과 목표와 연관하여 볼 때, 技術知의 획득을 목표로 하는 器學, 교양과 인격함양을 목적으로 하는 인문학, 그리고 궁극적인 도의 인식과 체득을 목표로 하는 道學 등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는 것이다. 여기서 器學이란 인간이 자연 가운데 삶을 영위하는데 일차적으로 요구되는 衣食住를 공급하기 위해 발전시켜 온 기술로서, 공자는 여기에 해박하였지만 그 한계를 명시하고 있다. 다음으로 『논어』에 오늘날 인문학으로 규정할 수 있을 성질의 學의 의미가 있는데, 그것은 곧 六經 혹은 六藝의 인식과 체득으로 인간적인 도리를 함양 훈육하는 것이다. 공자는 주로 이러한 학에 종사하고(六經刪定), 이러한 학으로 제자들을 가르쳤다. 그런데 공자가 궁극적으로 추구한 학은 궁극자(道 혹은 天)의 인식과 체득을 목표로 하는 것이었는데, 공자는 평생 이러한 궁극적인 학은 좋아한다고 말하였다. 『논어』에 나타난 이러한 여러 학들은 인간의 삶과 연관한 총체성 속에서 수단-목적이라는 상관개념으로 함께 논의할 때 그 본래적 의미와 한계가 명확히 드러난다고 할 수 있다.
This Article's aim is to articulate The Meaning of science(or learning:學)' in analects. Confucius said, " Is it not pleasant to learn with a constant perseverance and application?"(1:1). and also said, "at fifteen, I had my mine bent 'learning(or Science:學)'on learning, At thirty, I stood firm, ... At seventy, I could follow what my heart desired, without transgressing what was right." Confucian analects's key concept is jen(仁). Confucius's concept of human path is realization of humanness. Confucius reestablished jen as universal Virtue. The Meaning of learning(Science) in analects have 1) acquiring new knowledge, 2) humanitas (paideia, artes liberales), and 3) 'learning to become a sage(聖學)'. Confucius believe in reality of the human mind & it's nature. What Heaven has conferred is called the human nature. An accordance with this human nature is called path of human duty. Confucian analects's aim is to articulate the ideas and methodology of 'learning to become a sage' based upon his saying. Confucius believe in reality of the human mind & it's nature. What Heaven has conferred is called the human nature. An accordance with this human nature is called path of human duty. Confucius's concept of human path is realization of humanness.

6,900원

7

담헌 홍대용의 북경방문 이후 華夷평등과 그 우열의식 - 『담헌서』의 「의산문답」과 김종후에게 보낸 편지를 중심으로-

이종우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207-22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지금까지 대다수 연구자들은 담헌 홍대용이 북경방문 이전에 중화는 우월하고 오랑캐는 열등하다고 여겼으나 북경방문 이후에 화이평등으로 변화하였다고 주장하였다. 그러나 홍대용은 북경방문 이전뿐만 아니라 이후에도 화이(華夷)에 대한 우열의식이 있었다. 단지 그 대상의 차이가 있을 뿐이었다. 물론 북경방문이후에 쓴 『의산문답』에서 화이의 풍속은 평등하다고 주장한다. 하지만 북경방문 이후에 김종후에게 보낸 편지인 「여김직재종후서」와 「우답직재서」에서 여전히 중화의 풍속은 우수하고 오랑캐의 그것은 열등하다고 생각한다. 반면에 『의산문답』에서 그는 주도(周道)를 실천하면 중화이고, 그렇지 않으면 오랑캐라고 하여 전자를 높이고, 후자를 물리쳐야 한다는 존양지의(尊攘之義)를 말한다. 즉 주도의 실천여부에 따라 화이를 구분한다고 말했던 것이다. 이로 미루어 보았을 때 여전히 그의 의식 속에 화이의 풍속에 대하여 평등하면서도 우열이 있다고 생각하기도 하였다. 또한 주도의 실천여부에 따라 화이의 우열이 있다고 생각하였다. 그는 주도를 특정 지역의 특수한 윤리가 아니라 보편적인 윤리라고 생각하였던 것이다. 결국 그는 북경방문을 통하여 청나라의 문명을 경험하였기 때문에 더 이상 그곳이 오랑캐가 아니라는 생각을 하게 되지만 체두변발의 풍속은 짐승과 같은 것으로서 오랑캐라고 여겨 그 우열의식이 남아 있었던 것이다. 그와 동시에 풍속으로서 화이를 구분할 수 없고 이 때문에 평등하다는 의식도 혼재하고 있었다.
So far, most researchers have asserted that between the Chinese culture has superiority and the Bavarian has inferiority before visiting Beijing of Damhŏn Hong Daeyong, but equality between both after that. But Hong says both their equality and inequality in customs. He says its inequality before go to Beijing but his thought is changed since had gone there. The both their equality and inequality are in Hong's saying since had gone there. In Ŭisanmundap, which have written since had gone Beijing, he says its equality. But he says its inequality in Udapjikjaesŏ, which have written since had gone there. In Ŭisanmundap, he don't decide on Chinese and Bavarian culture whether good culture or not. This do decide on that whether ethic or not. But says on Qing dynasty's heir style as Bavarian culture. Consequently, two books are different its view. In his mind, are equality and inequality on customs since visited to Beijing. After all, he suppose both their equality and inequality.

5,400원

8

법융(法融) 화엄사상의 일고찰

김천학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227-25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의상학파의 주요 문헌인 『법계도기총수록(法界圖記叢髓錄)』의 구성문헌인 「법기」, 「대기(大記)」, 「진기(眞記)」의「3기」에 대한 연구는 전무하다. 본고에서는 법융(法融)찬 「법기(法記)」의 화엄사상을 고찰하여, 의상의 사상이 어떻게 계승되고 전개되었는지에 대해 구체적으로 검토하였다. 법융의 화엄사상은 지엄-의상을 잇는 신라화엄 사상의 흐름을 주로 하면서 의상 이후 동아시아 불교에 큰 영향을 미친 법장의 화엄사상을 의상과 동일화시키는 차원에서 수용하는 일면이 있다. 의상 이래 중시된 지론종 사상 역시 여전히 중시되고 다. 그것은 불타삼장(佛陀三藏)과 혜원(慧遠)에 대한 인용태도로 알 수 있다. 한편, 법융의 화엄사상은 자기의 신심과 부사의불법을 강조한다는 점에서 독특하다. 자기의 신심을 강조하는 것은 의상학파 이래 자신을 중시하는 전통을 계승한 것인데, 특히 자신심이 부사의불법이라고 명언하는 것은 법융만의 독특한 정의다. 또한 화엄일승은 깨달음의 경계로서 인과가 없다고 주장함으로써, 의상이 설한 증분의 취지를 극한까지 추구하는 것도 자신심의 강조를 극대화한 것으로 해석할수 있다.이와 같이 법융의 화엄사상은 의상의 화엄사상을 충실히 계승하면서도, 독자의 문맥으로 깨달음의 현재태를 강조하는데 그사상의 독자성이 있다.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consider the thought of “Beopgi(法記)” which is written by Beopyung(法融). And this text is contained in Beopgyedogi-chongsurok(法界圖記叢髓錄) which is the main document of Uisang’s School. The Chongsurok,the commentary of Beopgyedo(法界圖) is composed of three sub-commentaries - “Beopgi”, “Deagi(大記)”, “Chingi(眞記)”, and these are most important texts to understand how the thought of the Uisang(義相) is succeeded to. Despite of the importance of these commentaries, there are no specific studies of these texts. By considering a large number of appearances of Chiyan(智儼) in the text of “Beopgi”,we can find a historical feature that there had been overwhelming influences of Chiyan’s huayan thought until the time of Beopyung. Also, By regarding the tendency of citing,we can know two more facts.First,he pursues the identification of thoughts between Uisang and Beopjang(法藏). These intentional persuits are,among the structure of Uisang-centered thought, the expression of intention that he tries to understand the thinkings of Beobjang. Second, he succeed to thoughts of the Dilun(地論) order as Uisang school had done. The clues of second fact can be found in the quotations of Buddha-sanzang(佛陀三藏), Huiyan(慧遠). In particular,through the quotations of Chiyan and several monks who played an significant roles in formation of Beopyung’s thought, we can draw several distinguishing characteristics of his huayan thought.And the main huayan thougts of Beopyung’s “Beopgi” can be classified into six. Above all, he emphasize the ‘Self’ as subject : One’s own Body and Mind(自身心). According to the text of “beopgi”, Everything is defined as one’s own body and mind or as a buddha of Darma realm(法界佛). These tendencies show that he succeed to thoughts of Uisang school which regards Beombu-Ocheok(凡夫五尺) or Self-body Buddha(自體佛) as important. But he would prefer to use the term ‘One’s own Body and Mind’. Second, he acknowledges the One vehicle of huayan(華嚴一乘) as two parts ; The Boundary of realization(證分) and The Boundary of Teaching(敎分), he asserts that there are no cause and effect on the boundary of realization of the One vehicle of huayan. This particular insistence can be understood that he pushes Uisang’s intention to the extremes. Third, he understands ‘Six characteristis of conditioned phenomena(六相)’ as the means(方便, upaya). This is, as expected, the result of faithful interpretation which inherited from the typical ideas of Uisang. Fourth, he considers the “inconceivable Darma(不思議法)” as the central concept in his analysis on the doctrine and develops that doctrine. Fifth, he puts the ‘True nature(眞性)’ to a central concept on interpreting ‘boundary of causal viewpoint of conditional arising(緣起分)’. The true nature is considered as the lower level of the ‘Dharma nature(法性, dharmatā)’, and it also can be the core-concept of explaining The Boundary of Teaching.

6,400원

9

20세기 신채호의 18세기 안정복에 대한 역사인식 - 안정복의 『동사강목』을 중심으로

김수자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253-28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동아시아에서 ‘史’의 개념은 과거 사실을 기록하여 지나간 사건의 옳고 그름을 판단하여 결정하고, 이를 통해 현재의 교훈을 얻고자 하는 것이었다. 조선 전기 이후로는 ‘史’의 개념에 ‘정통의 계승’이라는 의미가 추가되었다. 그러나 1905년 전후 ‘사’의 개념은 ‘국민국가의 역사’, ‘민족의 역사’라는 의미로 자리 잡게 되었다. 이와같은 의미의 역사 개념이 자리 잡는데 가장 큰 역할을 한 인물은 신채호라 할 수 있다. 신채호가 한국역사에서 근대 역사의 ‘아버지’라 불리는 이유는 두 가지이다. 첫째는 신채호가 왕조의 정통성을 옹호하는 왕조사에서 탈피하여 한국사를 한국민족의 역사로 파악하고자 하였다는 점이다. 그리고 둘째는 한국사 서술을 위한 실증적, 고증적 방법을 강조하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신채호의 역사 서술태도에는 18세기 실학자였던 안정복의 역사인식에서 영향 받은 부분들이 많이 나타난다. 신채호가 안정복의 역사학에서 계승하고자 했던 것은 그의 정밀한 고증의 방법과 이를 통한 기존 역사서에 대한 비판적 태도, 그리고 통사 서술이었다. 특히 신채호는 지리고증방법론을 이용하여 한국 고대사 연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안정복의 강역론에 영향을 받았으며, 안정복의 추론 과정을 인정하며 수용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특히 단군 강역론은 그대로 수용하고 있다. 그리고 이러한 인식의 연장선상에 ‘단군인식’이 있었던 것이다. 그리고 이러한 인식은 한국 역사의 공간을 확대시키는 결과일 뿐 아니라 한국 역사를 체계화시키는 결과를 가지고 왔다고 할 수 있다.
In East Asia, the concept of ‘history’ has the meaning of judgement and decision about good and evil, or right and wrong at past incidents, and also meaning of recording for drawing a lesson at this time from past facts. After early days of the Joseon dynasty, the concept of history had also been included the meaning, ‘succession of legitimacy.’ The concept of history, around the year of 1905, had got settled ‘history of nation-state’ or ‘racial history.’ On the settlement process of the concept of history, the individual who has had the biggest impact on is Shin Chaeho. It has two reasons that Shin Chaeho has been called ‘Father’ of Korea modern history. First, he has bailed out of dynasty history supporting legitimacy of dynasty, and then focused on the Korea nation’s history. And second, he has emphasized on the historical describing method with empirical and historical evidence research. But the modernity of Shin Chaeho at the historical description attitude and historical perception has not just only affected by Liang Qi Chao of China and Western historian. Although in several aspects, he has not only been affected on the historical research method by Liang Qi Chao, but also influenced historical narrative attitude by An Jeongbok, late Chosun dynasty Silhak Scholar. Through the An Jeongbok’s history, Shin Chaeho has intended to succeed on his precise historical evidence research method, assuming a critical attitude to the existing historical book, and description of General History. Especially, he has been affected on the process of studying at Korean ancient history by historical geographic method through the territory theory of An Jeongbok, and also accepted with conceding the reasoning process of An Jeongbok. He has accepted Tangun’s territory, and also got extended the recognition to ‘Tangun’s recognition.’ Shin Chaeho has described Korean history centered on the nation emphasizing on ‘Tangun,’ and also selected Buyeo tribe as a central nation of historic system. Through that he has intended to instill national and racial consciousness. He has established Korean history system centered on Buyeo tribe, similar to An Jeongbok’s ‘Dongsagangmok’ on which Tangun has figured out as a starting point of legitimacy and also historic era has classified by the system of Korean orthodox family dynasty. It has the characteristic describing feature of An Jeongbok’s territory that Yodong region has been Korean territory from Tangun and Gija era. This point has got result to extend our historic space. That consciousness has also much influenced to 20th historian, Shin Chaeho.

7,300원

10

宋代乡村治理体系总体格局述论

朱奎泽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285-31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송나라 시기는 중국고대사회변혁의 중요한 역사적 발전단계이다. ‘민치의 밑바탕’ 향촌관리체계는 통치이념, 제도계획은 물론 실제 실행에 있어서도 전시대와 후대의 변혁을 연결시키는 두드러진 특징이 있고 갈수록 세밀하고 복잡하였다. 많은 원인으로 송나라시기향촌관리체계 전체구조에 관한 연혁의 문제는 적지 않은 의문점과 논쟁거리를 남겼다. 사료의 정리와 비교분석, 추론을 거쳐 필자는 송나라의 향촌관리 체계는 세 단계와 세 종류 기본유형의 변화발전과정을 거쳤다고 말할 수 있다. 송이 건국된 후 개보7년(974년)까지의 향촌관리체계는 당과 오대시기의 기본양식을 계승했고 개보7년부터 희녕연간 보갑법이 점차 추진되기 전까지 향촌체계의 변혁이 시작되는데 ‘耆’과‘管’의 설치가 향리제도형성에 충돌을 가져왔다. 희녕3년(1070년) 보갑법이 추진된 이래 향촌체계는 전면적인 변혁을 거치는데 ‘都’,‘保’,‘甲’이 형성되고 이 셋이 하나가 되는 기본방식으로 변화된다. 본고는 이러한 제도들의 발전과정방식을 중심으로 당시 농촌사회연구의 중요한 관건인 송나라향촌관리체계의 기본양상을 연구대상으로 삼고 있다.
The Song Dynasty was a important historical phase of social change in ancient China.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was "the base of governing people". No matte the governance concept, the system design or specific implementation, there was times change characteristics of the connection to be highlighted. Situation got closer and more complex. Due to many factors, there are a lot of confusion and controversy in regard to the situation about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of the Song Dynasty. There are some different viewpoints in the academic circles. By means of checking the historical data, comparative analysis and inference, the author (Kuize Zhu) think that there were three periods and patterns in the evolution process about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in the Song Dynasty. Since the Song Dynasty set up to the Kaibao 7th year (in 974),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took over the basic pattern of the Xiang-li system in the Tang Dynasty and the Five Dynasty. Since the Kaibao 7th year (in 974) to the Xining period when the Bao-jia system was carried out,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began to change. “Qi” and “Guan” began to impact on the Xiang-li system. Since the Xining 3rd Year (in 1070) when the Bao-jia system was carried out,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began to comprehensive change. A situation of the Du- bao-jia system was set up. In the paper, the discussion of the evolution process and the situation is proposed as the center to reveal the basic features of the countryside governance system of the Song Dynasty.

7,500원

11

東漢時代 회화 표현법의 分化에 관한 연구 - 墓室 壁畵 分析을 中心으로 -

金炳模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321-36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논문은 東漢時代 회화에 나타난 彩色 및 線描 표현법의 分化가 어떠한 양상으로 전개되는지를 검토함으로서 6法論 출현 직전에 형성된 표현법 경계를 분명하게 인식하고자 한 것이다. 동한시대는 西漢時代에 비해 벽화 면적 및 주제가 크게 확대되고 더불어 표현법 분화도 훨씬 다양하고 심화된 양상으로 전개된다. 특히 지방을 중심으로 분화 양상이 두드러지며, 분화 원인으로는 주로 안료 수급 문제가 가장 밀접하게 연관된 것으로 나타난다. 新莽時代에는 채색 위주 표현법이 중심적 지위를 차지하지만 선묘 위주 표현법의 지속적 기반 확대와 더불어 沒骨式 표현법의 초보적 형태가 이미 출현한 것으로 확인된다. 동한 전기에는 선묘 위주 표현법과 몰골식 표현법이 자유자재한 경지로 進化하면서 주요 표현법의 하나로 자리매김 되고, 특히 안료 부족이라는 상황을 인식, 혹은 예상하면서 분화를 진행시키고 있어 분화된 표현법의 조형적 의미를 분명하게 인식한 것으로 파악된다. 동한 후기에는 서예 필법의 회화 필법으로의 도입과 더불어 미구분의 단계로까지 진전되고, 이러한 선묘 위주 표현법의 변화 및 발전 속에서 터취식 채색법을 출현시키고 있다. 몰골법 역시 보다 넓은 표현 영역으로 확장되고 볼륨이 크게 강조된 선묘 형태의 몰골법까지 출현시키면서 표현법의 개념과 영역을 새로운 지점으로 진입시키고 있다. 나아가 안료 수급이 충분치 않은 상황에 부응하여 묵법을 출현시키고 있어 묵법의 기원과 출현 배경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고 있다.
About 200 years of Eastern Han dynasty was the period that showed meaningful changes and development enough to present 6 principles of painting during Wei-jin Period. Focusing on this, this study intended to appreciate the border of expression way formed before the advent of 6 principles of painting in a new and apparent way by reviewing how differentiation of the coloring and the line drawing expression ways developed, and what point of expression way's range this differentiation led to. The result showed that in Eastern Han dynasty, the differentiation of expression way was intensified as mural areas were expanded to local districts, and the size of mural areas with reality themes were also enlarged compared to those in Western Han dynasty. The enlargement of mural size was correlated with differentiation of expression way, and the differentiation was more intensified in the local districts. The backgrounds of the differentiation were closely related to economic power of the owners and the supply of the pigment that was relied on long distance trade. In Xin(新) dynasty, the differentiation of the line drawing expression way continued from the coloring expression way of Western Han dynasty, and then the establishment was expanded. Furthermore, 'Molgol' way, the way of drawing with ink or paints without contour, which seemed to have differentiated from the line drawing expression way, already appeared even in the elementary form. In early Eastern Han dynasty, the line drawing expression way and 'Molgol' way were developed into completely free forms, and stabilized as a main expression way even though the importance did not reach the coloring expression way. Especially, the differentiation was developed with awareness or prediction of pigment deficiency, so formative meanings of these differentiated expression ways appeared to be clearly recognized. In late Eastern Han dynasty, as the establishment of the line drawing expression way was broadly expanded, the technique of calligraphy appeared to be developed into application of the painting writing style or the stage of unclear boundary. As 'Molgol' way was also developed into the form of filling the large space, 'Touch' style molgol way appeared, and then it was developed into Molgol with the line expression way, in which volume was highly emphasized, Therefore, along with the expression way of the technique of calligraphy, the boundary of the concept of expression way was entered into the new range or stage. Moreover, to cope with the situation of insufficient supply of the pigment, India ink expression way, in which paints were replaced by water ink, was applied, so the era provides the chance of new recognition of origin and background of India ink expression way. The prior studies did not pay attention to the development and changes of the above differentiation of expression way in addition to the background of expression way differentiation and the advent of India ink expression way, but if division and application of expression way in many figures are considered, it can be assumed that old Chinese people's attitude towards the painting expression way already entered into new boundary. Especially, in Wei-jin Period, Because Western painting expression ways were flowing into Chinese inland called the countries to the west of China, and mutual fusion and transformation were done, specific reviews about development of expression ways and enlargement of recognition formed in Eastern Han dynasty should be highly considered in order to analyze and track the acceptance and the trace of transformation.

9,900원

12

唐 玄宗朝 國家儀禮書의 편찬과 그 특징

김정식

한서대학교 동양고전연구소 동방학 제33집 2015.08 pp.371-40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大唐開元禮』󰡕는 唐 玄宗의 적극적인 지원 아래 張說·蕭崇 등 集賢院學士들이 참여하여 開元 20년(732)에 편찬된 150권으로 이루어진 國家儀禮書이다. 이 의례서는 「序例」·「吉禮」·「賓禮」·「軍禮」·「嘉禮」·「凶禮」로 구성되어 있다. 「序例」는 『大唐開元禮』의 총칙에 해당되는 부분으로 여기에서는 의례를 행할 때에 준비해야 하는 내용·의례에 사용되는 물품 등에 대해 기술하고 있다. 「吉禮」는 황제 또는 황제를 대신한 관인이 주관하는 국가제사로 구성되어 있다. 「賓禮」는 唐의 황제가 來朝하는 번국왕이나 번국왕이 파견한 관리를 영접하는 의례이고, 「軍禮」는 전쟁과 관련이 있는 의례로 이루어져 있다. 「嘉禮」와 「凶禮」는 황실 구성원과 6품 이상의 고관들을 대상으로 하는데 전자에는 冠禮·婚禮·朝賀·讀時令 등의 의례가 있고 후자는 五服制度·喪禮·葬禮 등의 의례로 구성되어 있다. 『大唐開元禮』의 편찬은 唐 이전 남조·북조에서 제각기 행해지고 있었던 국가의례를 통일하였다는 점, 唐 이후에는 각 왕조 국가의례의 典範 역할을 하였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중국·대만·일본 등에서는 『大唐開元禮』의 편찬 과정, 개별 의례와 그 성격에 대한 분석이 이루어져 왔지만 국내의 연구는 많지 않다. 본고에서는 『大唐開元禮』의 편찬과정과 그 내용의 소개를 통해 중국 역사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던 唐朝 國家儀禮의 특징을 규명해 보고자 하였다.
The Da Tang Kaiyuan li(大唐開元禮) is the first full dynastic ritual code to have survived in Chiana. It is 150 chapters prescribe in great detail a Confucian ritual programme for the emperor, members of the ninth grade. The Kaiyuan code was compiled by a scholarly commission directed first by Zhang Yue(張說) and then by Xiao Song(蕭嵩). The code groups rituals according to a fivefold division that derives from the Confucian canon. The ‘auspicious rituals’(ji li 吉禮), the first division, concerned offerings to supernatural powers or cosmological agents, mainly on the principal state altar sites at or outside the capital and the rites for the imperial ancestral temple. The second division was for ‘guest rituals’(bin li 賓禮), directives for receiving envoys from outlying territories. The third was for ‘army rituals’(jun li 軍禮) and included ‘military rehearsals’, hunts, and regulations for the report of victories. The fourth, the ‘felicitation rituals’(jia li 嘉禮) dealt mainly with the equivalent of rites of passage, coming of age ceremonies, marriage directives, investitures. Finally a section for ‘rituals of ill omen’(xiong li 凶禮), dealt with rites for death, bad harvests and illness. In this article I'll introduce the compilation process and the contents of The Da Tang Kaiyuan li(大唐開元禮). Through this introduction want to look at the content and historical significance of the national rituals play an important role in Chinese history.

7,600원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