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Issues

공간과 사회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한국공간환경학회 [The Korean Association Of Space And Environment Research]
  • ISSN
    1225-6706
  • 간기
    계간
  • 수록기간
    1995~2018
  • 등재여부
    KCI 등재
  • 주제분류
    사회과학 > 기타사회과학
  • 십진분류
    KDC 300 DDC 300
통권 제26호 (9건)
No
1

4,000원

특집: 도시·지역계획과 실행전략

2

포스트모더니즘과 계획의 미래: 합의와 탈주 사이의 왕복

이상헌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9-4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글은 근대적 계획이론에 대한 비판의 자원으로서 근대적 합리성에 대한 포스트모더니즘의 도전을 고찰하고, 고찰결과를 토대로 근대적 계획이론의 발전 방향에 대해 제언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근대적 사유 방식을 가능하게 했던 것은 근대적 주체, 즉 사고하는 주체의 발견인데, 포스트모더니스트들은 이 주체가 지식이나 권력을 가지는 것이 아니라 지식이나 권력에 의해 주체가 오히려 형성된다고 주장함으로써 근대적 사유의 근간을 흔든다. 한편, 근대적 주체철학에 대한 비판을 다른 식으로 수행하는 모더니스트들은 모더니즘의 진화를 통해 주체철학을 지양하고자 하였다. 이런 주장을 가장 명확하게 드러낸 것이 하버마스의 형식적 화용론이라고 할 수 있다. 그의 언어적 의사소통 패러다임은 항상 세계 속의 그 무엇에 대해 타자와 이해 도달에 이른다는 이중구조를 가짐으로써 주체가 담론을 통해 사회적으로 구성되는 것으로 이해된다. 하지만 하버마스의 형식적 화용론은 무의식, 욕망의 문제를 포괄하기 어려운 약점을 갖는다. 이러한 지점에서 푸코의 지식-권력 논의와 들뢰즈, 가타리의 탈주 개념은 상보적 역할을 갖는다. 우선 푸코는 권력행사를 가능한 행위들의 장을 구조화하는 방식이라고 정의를 내리는데, 이 권력행사의 장이 바로 배치(disposition)이다. 근대적 국가는 통치와 치안이라고 하는 배치를 통해 권력을 행사하는데, 국가권력은 개인의 의지를 반영하고 대의하는 것이 아니라 개인들이 국가권력의 의지를 대행하고 실행한다. 그런데 권력, 즉 억압과 규율이 필요하다는 것은 뭔가 권력 이전에 존재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따라서 권력에 앞선 욕망, 그리고 욕망에 의한 탈주의 힘에 주목하게 된다. 들뢰즈와 가타리에 의하면 욕망은 역사적이다. 즉, 특정한 역사적 조건에 의해 가변적으로 변하는 특정한 욕망 혹은 특정한 욕망의 배치만이 존재한다. 이때 주체는 특정한 배치에서 형성된 욕망의 담지자가 되는데, 이것을 영토화된다고 한다. 모든 배치는 욕망의 흐름을 영토화하는 방식으로 작동하게 되는 동시에 탈(재)영토화된다. 탈(재)영토화는 배치 속에서 다른 방식을 구상하고 욕망하는 것을 의미하며, 권력의 지대를 횡단하면서 끊임없이 생성한다는 점에서 유목(nomad)라고 불린다. 그러므로 공공계획이 국가적 권력/욕망의 배치라면, 계획행위는 이 배치의 재생산과 창조 사이의 긴장 가운데, 즉, ‘합의’와 ‘탈주’ 사이의 왕복운동을 지원하는 방향으로 전개될 필요가 있는 것이다.
This paper has purpose to investigate the challenge from the postmodernism against modern rationality as a resources of criticism on modern planning theory and suggest direction of development of modern planning theory based on the investigation. Discovery of modern subject has made modern way of thinking possible. However, postmodernists has shaken the foundation of modern thought by insisting that the modern subjectivity does not own knowledge and power but it is constituted by knowledge and power. Some modernists, in particular, Jurgen Habermas, has tried to overcome the subject-oriented philosophy by evolution of modernism. In the paradigm of his communicative action theory, subject and other come to have consensus about something in the world. Thus, subjectivity is under-stood as socially constituted by discourse. However, his theory of communicative action has weakness in including the issue of unconsciousness and desire. At this point, the agenda of knowledge-power relation explained by Michel Foucault, and the concept of flight(fuite) has complementary function. Foucault defined the practice of power as way of structuring the place of possible actions. The place of practice of power is disposition. Modern state implements its power by disposition of govern-ment and police. The power of modern state does not reflect and represent the individual's will, but individual exercises and represents the will of state. However, the fact that repression and discipline is required means that there is something pre-exists before power. Therefore, we focus the desire before power and force of flight by desire. According to Deleuze and Guatarri, desire is historical. In other words, there is only specific disposition of particular desire which is flexible to specific historical condition. In this case, subject becomes carrier of desire which is formed in specific disposition. It is called territorization. All disposition operates in the way of de(re)territorization as well as territorization. De(re)territorization means to design and desire different way in a disposition. And it traverses the terrain of power and proliferates all the time. Thus, it is called as nomad. Therefore, if public planning can be called as disposition of power/desire, planning action should be deployed towards the promoting the tension of reproduction and creation of the disposition, i.e., back-and-forth motion of consensus and flight.

7,900원

3

지역혁신체계 접근방법의 실행조건

김륜희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45-8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1990년대 말부터 지역혁신체계 접근방법은 새로운 지역발전전략으로서 주목을 받았다. 그런데 이를 실행하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조건들이 고려되어야 한다. 첫째, 지역혁신체계 접근방법은 지역적 수준에서 제도적 맥락을 중시하는데 이는 지역의 거버넌스 수준에 따라 달라진다. 둘째, 지역혁신체계 접근방법은 공간적 근접성을 강조하지만 공간적 근접성이 존재한다고 해서 모든 지역에서 체계적 혁신이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므로 관계적 근접성의 개념을 고려하여야 한다. 셋째, 지역혁신체계는 폐쇄성과 고착의 문제를 야기할 수 있으므로 지역 외부의 자원을 잘 이용할 수 있는 다층적 거버넌스가 필요하다.
Regional innovation systems has absorbed public attentions as a new regional development strategy, but several conditions should be considered for the im-plementation of such strategies. First, the institutional context of a region is very important but it depends on the level of the local governance. So, the level of local governance should be taken into considerations. Second, in regional innovation sys-tems, the spatial proximity is very important but it doesn’t inevitably result in the systematical innovation. So, The concept of ‘relational’ proximity should be introduced. Third, regional innovation systems can bring about the problem of close-ness and lock-in. So, the ‘multi-level’ governance is needed to use resources of the outside of the region.

9,000원

4

정부-주민 간 공공정책 갈등에서 갈등해소 영향요인의 종합적 개념모형

김두환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88-11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연구에서는 정부-주민 간 공공정책 갈등해소 영향요인의 종합적 분석틀 구성을 시도했다. 정부-주민 간 갈등에 관한 기존 연구는 객관주의, 주관주의, 상호작용, 사회구조 접근 등으로 구분된다. 이들 접근은 각각의 장점과 단점을 가지지만, 갈등 과정과 해소의 현실을 종합적이고 역동적으로 이해하고, 처방하기 어렵다는 한계를 가진다. 이 연구는 기존 연구의 장점을 살리고, 단점을 보완하는 방법으로 종합적 분석틀을 구성한다. 향후 분석틀에 관한 개념적 논의와 사례연구를 통해 갈등분석틀을 개선해 나가야 할 것이다.
This study aims to construct a new comprehensive framework of con-flict-resolution-factors which are related to public policy conflict between government and local residents. In other established studies, we can see the various approaches including the objectivism, subjectivism, interactivism and social structuralism. These approaches have some strong points and weak points. Especially, from the viewpoint of the other studies having a partial framework, it is difficult not only to prescribe for the conflict resolution but also to interpret the reality of the conflict process. Including the advantages of the other approaches and excluding the disadvantages, for comprehensive and dynamic explanation of public conflict this study makes a new framework which consists of the objective, subjective, interactive and also struc-tual factors.

7,300원

연구논문

5

지속가능성 기준으로 본 대규모 국책개발사업의 평가

변창흠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120-15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글은 국가균형발전이라는 명분으로 추진 중인 대규모 도시개발사업을 지속가능성이라는 기준을 통해 평가하고 향후 정책방안을 제시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 연구에서는 지속가능한 발전의 개념을 환경적 건전성, 경제적 효율성, 사회적 형평성으로 구분하고, 현재 진행 중인 국가균형발전정책과 각종 개발사업이 이 원칙에 어느 정도 부합하는지를 평가하고자 한다. 환경적 건전성 측면에서는 대규모 도시개발사업이 지역의 환경적 수용용량을 넘어서 과도한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다. 경제적 효율성 측면에서는 지나치게 외부자원에 의존하고 개발이익의 창출을 목적으로 추진되어 효율성을 상실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사회적 형평성 측면에서는 국토에 대한 장기계획과의 연계성이 부족하고 지역의 관련주체들의 참여가 부족하다. 새롭게 개발되는 도시의 지속가능성을 충족하기 위해서는 지역이 지닌 다양한 자원의 활용과 다양한 주체들의 참여가 보장되어야 한다.
The purposes of this study are to evaluate the characteristics of mega-urban devel-opment projects driven by a rational of national balanced development with a crite-rion of sustainable development, and to propose future policy directions. A definition of sustainable development in the current study is defined as three principles of environmental soundness, economic efficiency and social equity. And such principles are utilized to evaluate the degree to which a variety of national development policies and huge numbers of mega-urban development projects have sticked to.First, in a view point of environmental soundness, mega-urban development proj-ects are over-developed far beyond the regional environmental capacity. Second, in a perspective of economic efficiency, mega-urban development projects are losing efficiency because of excessive dependancy upon external resources and excessive bet-terment pursuit from land development. Finally, from a view point of social equity, mega-urban development projects have been promoted in the status of inconsistency with long-term national and regional planning and lack of participation of agents related to the urban development.For the criteria of sustainability to be applied to a newly developed city, the utilization of diverse internal resources and participation of various agents in the region should be systematically guaranteed.

7,600원

6

외국의 공공임대주택 임차인 참여지원 정책과 시사점

남원석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154-18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글은 외국의 공공임대주택 임차인 참여지원 정책에 대한 검토를 바탕으로 시사점 및 향후 과제를 도출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우선 미국, 영국, 스코틀랜드 등의 임차인 참여지원 정책에 대한 검토를 통한 시사점으로서 임차인을 문제해결의 주체로 상정하고 있으며, 이들에게 실질적인 권한과 자원을 제공하고 있다는 점, 임대사업자와 정부의 역할이 중요하며, 민간단체들을 활용한 지원이 이루어지고 있음을 도출하였다. 그리하여 우리나라에서 임차인 참여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임차인 참여계획 수립, 공모사업을 통한 임차인조직 지원, 민간단체를 활용한 임차인의 참여역량 향상을 주요 정책과제로서 고려할 필요가 있음을 결론에서 제시하였다.
This research puts a goal to derive a new policy in Korea from a tenant partic-ipation support in foreign public rental housing policies. In the policies of USA, England and Scotland, tenants are assumed as a subject of problem solving, tenants are offered substantial power and resources by government and landlords, and non-governmental organizations are utilized for empowering tenants. As a result, it was shown to have to consider establishing tenants participation plan, supporting tenant organizations through bidding and tenant empowerment by utilizing non-governmental organizations for activating tenant participation in Korean public rental housing.

6,900원

7

주택 시세(호가)와 실거래가격의 인과관계 실증분석-수원시 영통주공아파트를 사례로-

이우태, 김성제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183-219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최근 주택시장을 형성하고 있는 가격의 정상적인 시장 매개변수적 역할 여부와 가격형성요인인 호가와 실거래가격이 시장지표로서 어느 정도 기능을 담당하고 있는지에 대한 논쟁이 커지고 있다. 일반적으로 주택매매시장에서 호가가 실거래가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러한 인식을 본 연구에서 가설로 설정하고, 현실의 자료를 이용하여 호가와 실거래가 간의 상호 인과관계를 밝힘으로써 가설을 검증하였다.그랜저 검정결과, “시세의 변동이 실거래가 변동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라는 귀무가설을 받아들이고, “실거래가 변동이 시세변동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라는 귀무가설을 기각하고 있다. 즉, 부동산뱅크 및 R114의 시세 변동은 실거래가 변동에 의해 영향을 받는 것으로 분석되었고 반면, 시세 변동은 실거래가의 변동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분석되어, 실거래가 변동이 시세 변동에 일방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판단할 수 있다.분석결과로 미루어 볼 때, 현재 부동산정보시장에서 제공되고 있는 아파트 매매와 관련한 시세자료는 실질 거래시장의 결과를 사후적으로 반영하고 있는 2차 시장정보로 판단할 수 있다. 시세자료가 취합되는 과정 즉, 일선 공인중개사무소를 통해 시세자료를 취합하는 과정에서 공인중개사들은 이미 실제 거래가 이루어진 사례를 바탕으로 호가를 제공하고 있음을 간접적으로 추정해 볼 수 있다.
Recent most studies of the impacts of the price of housing use asking prices of housing market that made by real estate information service companies(Real estate bank;REB, Real Estate 114 INC;R114, Korean Bank; KB) in Korea. Because there is no real price database which is based on real transactions. This simple observation raises important question. Do participants in the housing market take into account that changes in asking prices have effects on changes of real prices when they decide in which housing to invest? That is to say, Does movement of the asking price of housing cause movements in real price in the Granger sense?This paper addresses this question and presents an real traded prices of apart-ment(Young-tong Public APT) by having interviews and investigations with 15 cer-tificated real estate broker offices and conducting survey real contracts of those in Young-Tong Dong, Young-Tong Gu, Su-Won City.The causal relationship in the Granger sense between real prices and asking prices are listed in Table 1. As is clear from the table, The results from the granger cau-sality test reveal that the movement of real prices affects the movement of asking prices one-sidedly. The sings of the results are the data of asking prices from real estate information service companies-REB, R114, KB- do not directly reflected in-formations of housing market in Korea.

8,100원

8

서구 속의 동아시아 남성성-영국에 거주하는 한국 남성 이민자들의 남성정체성 연구-

김혜정

한국공간환경학회 공간과 사회 통권 제26호 2006.12 pp.220-25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글의 목적은 동아시아 남성 이민자들이 어떻게 그들의 남성적 정체성과 민족성을 서구 사회 속에서 이해하고 실천하는지 살펴보려는 것이다. 남성성은 단일하게 고정된 것이 아니라 특정한 사회 경제적 문맥에 따라 다양하며, 끊임없이 변화하는 것이다. 지난 수십 년간 서구 사회에서 남성성에 대한 연구가 많은 진보를 이루었음에도 불구하고, 동아시아 남성성에 대한 연구는 여전히 서구와 동아시아 양쪽에서 모두 미개척 영역으로 남아 있다. 동아시아 남성들이 국내와 해외에서 겪게 되는 상이한 남성성의 경험들은, 남성으로의 정체성이 타고나는 게 아니라 계급과 성 정체성, 그리고 민족성 등의 여러 조건들과 상호작용하면서 사회적으로 형성된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는 또한 상징적, 물질적 성별 권력구조가 개인의 일상에 어떤 식으로 개입하는지 밝히는 중요한 단초가 될 것으로 보인다. 본 연구는 특히 영국에 살고 있는 한국 남성 이민자들의 경험에 초점을 맞추었다. 이를 위해 심층 인터뷰가 수행되었으며, 매체연구를 통해 유럽과 북미의 미디어에서 아시아 남성이 재현되는 방식과 그 영향에 대해 함께 다루었다.
The aim of the dissertation is to explore how East Asian male immigrantsnegotiate their masculine identity and ethnicity in the West. The study particularly focuses on the experience of South Korean male migrants in the United Kingdom. The practices of masculinities differ in specific socio-economic contexts. Moreover, the power structure of masculinities is hierarchically constructed interplaying with class, sexuality and ethnicity. However, as masculinity study has been initiated from a Western perspective, there has been less attention on East Asian masculinities. By investigating the different experiences of East Asian masculinities in and out of the country, this paper examines how the symbolic and material power structure of gender influence on the everyday lives of individuals and how gender, class and ethnicity interplay with each other. In undertaking the research, semi-structured and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Part of this investigation lookedat how Asian masculinity is represented in the media, and the impact such representations may have on immigrant experience and identity.

7,500원

서평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