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Issues

재무연구 [Asian Review of Financial Research]

간행물 정보
  • 자료유형
    학술지
  • 발행기관
    한국재무학회 [The Korean Finance Association]
  • ISSN
    1229-0351
  • 간기
    계간
  • 수록기간
    1988~2019
  • 등재여부
    KCI 등재
  • 주제분류
    사회과학 > 경영학
  • 십진분류
    KDC 325 DDC 658.46
제21권 제1호 (5건)
No
1

우리나라 주식시장에서의 주식프리미엄 퍼즐에 관한 연구

김인수, 홍정훈

한국재무학회 재무연구 제21권 제1호 2008.05 pp.1-3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1980년~2004년의 자료를 이용하여 우리나라의 역사적 주식프리미엄, 즉 주식수익률과 무위험이자율의 차이를 측정하고 Mehra and Prescott(1985)에서와 같이 이론적 자산가격결정모형이 관측된 주식프리미엄을 생성할 수 있는지 조사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주식프리미엄 측정에서 필요한 무위험이자율의 문제를 최소화하기 위해 여러 대용치를 사용하였다. 우리나라 시장에서의 주식프리미엄은 미국을 비롯한 주요 시장의 주식프리미엄에 비해 현저히 낮은 수준이었으며 주식프리미엄 퍼즐(equity premium puzzle)현상은 관찰되지 않았다. 주식프리미엄이 낮게 나타나는 이유 가운데 하나로 우리나라 주식의 실현수익률이 기대수익률보다 낮게 형성되어 왔을 가능성을 들 수 있다. 이를 실증분석하기 위해 Fama and French(2002)의 연구에서와 같이 배당성장모형과 이익성장모형을 사용하여 주식의 내재가치를 추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주식프리미엄을 추정하였다. 내재가치를 이용하여 추정된 주식프리미엄은 관측된 주식프리미엄보다 높게 나타났다. 이는 우리나라의 실현수익률이 낮게 형성되어 왔으며, 우리나라 시장에도 주식프리미엄 퍼즐이 잠재해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In this paper, we explore the historical equity premiums in Korean stock market, and examine whether there is equity premium puzzle in Korean market, which is, as noted in Siegel(1998) and Campbell(2001), universally observed in major financial markets. We, however, find that equity premiums in Korean market are very small, and conclude that there is no equity premium puzzle in Korean market. There may be several reasons that equity premium puzzle is not observed in Korean market: short sample period, errors in estimating risk free rates, very low risk aversion, and/or undervaluation of Korean stock market. Among these factors, we argue that undervaluation is the most responsible factor for low equity premiums. We estimate equity returns with fundamentals such as dividends and earnings, then calculate equity premiums. We find that equity premiums estimated with fundamentals are much large than historical equity premiums. This implies that Korean stock market may not be free from equity premium puzzle.

7,300원

2

비대칭적 정보 하의 자본시장 균형에서 연기옵션이 있는 기업의 투자결정

윤석헌, 박래수

한국재무학회 재무연구 제21권 제1호 2008.05 pp.33-6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논문은 비대칭적 정보 하의 자본시장 균형에서 연기옵션이 있는 기업의 투자와 조달 결정을 논 의한다. 이를 위해 본 논문은 개별기업의 투자프로젝트 수익성이 사적 정보이고 투자 연기가 가능 하며 현재투자가 선점효과를 가져오는 모형에서 기업의 투자시점과 조달방식의 선택 그리고 자본 시장의 균형을 분석한다. 먼저 완전정보 하에서는, MM 정리가 성립하여 기업가치가 조달구조와 무관하며, 연기옵션의 존 재는 투자 및 조달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그러나 비대칭적 정보 하에서는, 기업의 투자와 조달이 연기옵션의 존재로부터 영향을 받는다. 균 형에서 최우량 기업들은 현물 자본시장의 저평가를 피하고자 선점효과를 포기하고 투자를 연기한 다. 따라서 현물 자본시장에는 최우량 미만의 기업들이 참여한다. 이 때 두 가지 이유로 인해 주식 시장이 채권시장에 의해 지배당한다. 첫째, 평균가격을 전제로, 저평가된 기업은 채권발행을 선호 하고 고평가된 기업은 주식발행을 선호한다. 저평가 기업의 경우 채권발행이 주식발행보다 저평 가 손실이 작은 반면, 고평가 기업의 경우는 주식발행이 채권발행보다 고평가 이득이 크기 때문이 다. 둘째, 채권시장에서는 원리금 상환의무라는 자율규제기능으로 인해 매우 불량한 기업의 시장참가 가 억제되지만, 주식시장에는 이런 기능이 없어서 최소한의 수익성 확보가 어렵게 된다. 자본시장의 균형에서 최우량 기업들이 연기옵션을 행사함으로써 현재 투자는 줄고 미래 투자는 늘어난다. 이로 인해 현물 채권시장의 발행금리가 상승하여 매우 불량한 기업들이 비효율적 투자 를 억제하는 긍정적인 결과가 초래된다.
This paper examines the effects of an option to wait to invest on a firm's financing and investment decisions when capital markets suffer from asymmetric information regarding the profitability of the firm's investment project. We focus on the role of such an option available to the firm as a means to avoid mis-pricing in the spot capital markets. Under symmetric information, financing becomes irrelevant as the firm makes its investment decision efficiently. Here, the option to wait functions only as a means of minimizing its burden of capital cost at the expense of the first mover's advantage. Under asymmetric information, we show that relatively undervalued firms prefer debt financing whereas relatively overvalued ones prefer equity financing. This holds because an undervalued firm can minimize loss from undervaluation by issuing debt whereas an overvalued firm can maximize benefit from overvaluation by issuing equity. As a result, the equity market is always populated by overvalued firms and hence is bound to fail. In equilibrium, therefore, only debt market may open. In equilibrium, firms' behavior goes as follows. A firm with a superior project defers investment in order to avoid mis-pricing applicable in the debt market, anticipating that informational asymmetry will disappear in the next period so that it can finance at a fair market price based on its true profitability. A firm with an inferior project gives up investment because even the maximum payoff from investment is no greater than the debt obligation. All the remaining firms with medium quality projects make investments by raising funds in the debt market.

7,300원

3

대규모 주문불균형의 가격효과에 대한 실증분석

강장구, 박형진, 안재율

한국재무학회 재무연구 제21권 제1호 2008.05 pp.65-10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대규모 주문불균형의 가격효과를 매매구분, 투자자구분, 기업규모 구분을 통해 살펴보았다. 2003년 1월 부터 2005년 1월까지의 697개 주식에서 일별 주문불균형의 평균으로부터 밖의 주문불균형이 있던 날을 대규모 주문불균형 사건일로 정하였다. 먼저 전체 주문불균형과 수익률간의 VAR결과는 정보효과와 유동성효과가 같이 나타났으나 대규모 주문불균형사건의 VAR결과에서 이러한 유동성효과가 개인투자자에 의해 주도되었음이 관찰되었다. 이는 대규모 주문불균형을 주도한 투자자 집단으로 구분한 사건 분석에서 보다 명확하게 나타났다. 기관과 외국인 주도 사건의 경우 사건발생이후 대규모 주문불균형의 방향으로 변화한 가격이 유지되며 순매수량도 주문불균형의 크기와 방향이 유사하여 정보효과가 나타났다고 볼 수 있었다. 반면 개인의 경우는 양(음)의 대규모 주문불균형 발생시 사건 발생이전에 지속적 가격의 하락(상승)이 있었고 사건 당일 유의한 가격 상승(하락)이 있었으나 이후 급격히 하락하였다. 또한 사건 당일 순매수가 주문불균형의 크기의 1/10배 정도로 작게 나타나 의견의 불일치성이 높다고 볼 수가 있어 유동성효과로 해석되었다. 기업의 규모에 따라 각 투자자별 거래의 정보효과에 차이가 나타났는데 전반적으로 기업의 규모가 커질수록 사건발생시 정보효과가 모든 집단에서 높아졌다.
This study empirically examines the price effect of abnormal order imbalances for Korea stocks from January 2003 to January 2005 according to classifications by trade initiators (buyer-initiated or seller-initiated), investor type(domestic individual, domestic institution, and foreigner) and firm size. First of all, in vector autoregression analysis by using all daily returns and order imbalances, both information effect and liquidity effect are shown. However, in VAR analysis with daily returns and order imbalances when large order imbalance occurs, this liquidity effect is inferred to be caused by domestic individual investors. This is supported by the results in event study; an event is defined as a day when a particular investor group forces order imbalance higher or lower than standard deviation of all daily order imbalances on a particular firm around its mean. In events by domestic institutions and foreigners, changes of prices along to the directions of large order imbalances are not reversed for 4 or 5 days after the events. Additionally, net trading volumes also are similar to order imbalances in magnitude and direction. However, for events done by domestic individual investors, around the event day, cumulative excess returns are widely reversed. Furthermore, order imbalances of domestic individual group are ten times as big as net trading volume of the investor group. This may be because of big heterogeneity in opinion about future price movement in a domestic individual group. Finally, as size of firm increases, the impact of information effect of all investor groups order imbalances seems to increase.

7,900원

4

Value-at-Risk Analysis of the Long Memory Volatility Process:The Case of Individual Stock Returns

Sang Hoon Kang, Seong-Min Yoon

한국재무학회 재무연구 제21권 제1호 2008.05 pp.101-13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is article investigated the relevance of the skewed Student-t distribution innovation in analyzing volatility stylized facts, namely, volatility clustering, volatility asymmetry, and volatility persistence, in three individual Korean shares. For this purpose, we assessed the performance of RiskMetrics and two long memory Value-at-Risk (VaR) models (FIGARCH and FIAPARCH) with the normal, Student-t, and skewed Student-t distribution innovations. From the results of the empirical VaR analysis, the skewed Student-t distribution innovation provided more accurate VaR calculations, in capturing stylized facts in the volatility of three sample returns. Thus, the correct assumption of return distribution might improve the estimated performance of VaR models in the Korean stock market.

7,000원

5

Analyst Recommendations and Option Market Reactions

Woojin Kim

한국재무학회 재무연구 제21권 제1호 2008.05 pp.131-180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is paper examines the effect of analyst stock recommendations on equity option market activity in US over the 1996 to 2002 period. I find that the implied volatilities of recommended stocks gradually increase up to the recommendation revision date and stay at the increased level after the revision, especially following downgrades. This pattern, however, seems to reflect changes in the past realized volatilities more than ex post future realized volatilities, indicating that option market may be overreacting to recommendation revisions. A delta hedged trading strategy that shorts call options on recommendation revision date yields significant positive profits before transaction costs, supporting the overreaction hypothesis. Analysis of cumulative returns and abnormal trading volume prior to the revision further suggests that there is more information trading in option market than in stock market.

10,000원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