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검색결과

결과 내 검색

발행연도

-

학문분야

자료유형

간행물

검색결과

검색조건
검색결과 : 141
No
1

공연권의 제한에 관한 연구 - 공연의 보호 범위와 공연권 보호를 위한 민사적 구제수단 -

한지영

아주대학교 법학연구소 아주법학 제9권 제4호 2016.02 pp.153-18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공연권은 저작재산권의 한 종류이지만 복제권이나 배포권 등의 다른 저작재산권에 비할 때 그 보호에는 미흡한 점이 있다. 그러나 저작권에 대한 인식이 강화되면서 공연에 대한 저작권자와 저작인접권자의 권리 보호를 위한 노력과 입법이 이루어지고 있다. 최근에는 영화에 사용된 음악저작물에 대해서 복제권과 별도의 공연권을 인정하고 음악저작물의 저작권자에게 공연에 대한 사용료를 지불하는 합의가 영화계와 음악계 사이에 이루어지면서 공연권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높아지고 있음을 보여주는 사례가 발생했다. 저작권법은 실연자에게 보상청구권을 갖도록 한 로마협약 및 WIPO 실연·음반 조약(WIPPT)의 영향을 받아 실연자와 음반제작자의 권리를 국제적인 수준으로 보호하는 규정을 마련하였다. 또한 우리나라 판례는 공연권과 관련한 분쟁에서 공연권 제한 규정인 제29조 제2항을 엄격하게 해석함으로써 공연권을 더 강력하게 보호하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이와 같이 공연권의 보호를 강화함에 따라 기존에 자유롭게 저작물을 공연하던 이들은 새로운 부담을 지게 되었다. 이러한 부담은 저작물의 이용을 감소시켜 사회 전체적으로 국민의 문화 활동을 저해하는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다. 따라서 변화하는 문화적, 법률적 상황에 따라 공연권의 개념을 새로이 정립하고 그 적절한 보호 범위에 대한 고찰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이를 위해 본 논문에서는 독립된 저작권으로서의 공연권의 개념과 공연권 보장을 강화하고 있는 판례와 사례를 살펴보고자 한다. 또한 저작권자의 공연권을 적절히 보장하기 위해 공연권 제한 규정의 타당성을 검토하고 공연권 보장을 위한 민사적 구제방안에 대해서 살펴본다. 특히 공연권의 보호강화를 위해 공연권을 제한하는 제29조 제2항을 엄격하게 해석하는 판례의 태도를 검토하고 그 문제점을 비판하고자 한다. 제29조 제2항은 비영리목적을 요건으로 하지 않음으로써 저작권자의 권리를 과도하게 제한하는 문제점이 있다. 이는 공연권 보호를 위한 사회적 인식과 국제적 흐름에 반할 뿐 아니라 권리자의 창작의욕을 감소시켜 문화발전을 저해하게 될 것이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판례는 제29조 제2항의 요건을 엄격하게 해석하여 그 적용 범위를 제한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동 규정을 그대로 유지한 상태에서 해석론으로 적용 범위를 제한하는 데에는 한계가 있으며, 이러한 문제들은 법원의 판결들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본 논문은 입법적 해결을 통해 공연권의 보호를 강화하는 정당한 근거를 마련하고자 한다. 공연의 형태와 관계없이 비영리 목적인 경우에만 자유로운 이용을 허용하도록 공연권 제한규정을 개정할 것을 제안하고 이를 통해 공연에 대한 저작권자의 정당한 권리 보호가 이루어지기 위한 공연권의 보호범위와 보호방안에 대해 모색해 보고자 한다.
Recently, the authors desire to develop and maintain the protection of their rights of public performance as effective as possible. After two-year-dispute between author of musical work and producer of cinematographic work, the authors could get a compensation from the producer who uses their musical work in a cinematographic work. Therefore even if a producer paid an author for reproduction and distribution of the musical work used in his movie, he still have to get a permission from the author to publicly perform the musical work. The author shall have the right to perform his work publicly. However, pursuant to the Article 29, paragraph 1 of the Korean Copyright Act, it shall be permissible to perform publicly or broadcast a work already made public for non-profit purposes and without charging any fees to audience, spectators or third persons: provided that the performers concerned are not paid any remuneration for such performances. Also, according to Article 29 paragraph 2, commercial phonograms or cinematographic works may be reproduced and played for the public, if no fee is charged to the audience or spectators, except the cases as set forth by Presidential Decree. Because of Article 29 paragraph 2, an owner of a restaurant or a cafeteria can play commercial phonograms in his store without copyright owner's permission even if that performance is made with purpose of indirect commercial advantages. Article 29 paragraph 2 gives too much freedom to users and it is not appropriate under the TRIPs three step test that limitations or exceptions to exclusive rights shall be confined to certain special cases which do not conflict with a normal exploitation of the work and do not unreasonably prejudice the legitimate interests of the right holder. In order to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and development of the culture and related industries, Article 29 clause 2 should be abolished to the advantage of copyright holder.

7,000원

2

부품 산업에서 3D 프린팅에 관한 지식재산권 쟁점에 관한 고찰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57호 2018.10 pp.191-23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로봇공학, 드론, 3D 프린팅 등의 첨단과학기술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면서 인류는 이들 과학기술이 어떠한 장밋빛 미래를 가져다줄지에 대한 많은 기대와 함께 어떠한 부작용을 가지고 올지에 대하여 우려를 가지고 있다. 이중2013년 출현된 3D 프린팅 산업은 인류의 미래에 커다란 변화를 초래할 수 있는 과학기술로 전망되고 있다. 그러나 급속도로 변하고 있는3D 프린팅 환경은 장밋빛 미래만 보여주고 있는 것은 아니다. 3D 프린팅 기술이 불법 무기를 제작하거나 마약 또는 불법 의약품을 제조하는데 활용될 가능성도 있어서 3D 프린팅 기술을 4차 산업혁명의주요한 산업 분야로 육성함과 동시에 이에 대한 법률 규제에 관한이슈도 제기되고 있다. 사실 3D 프린팅 기술은 이미 20년이나 지난기술로, 3D 프린팅 관련 특허기간이 만료되면서 고해상도의 저가 보급형 3D 프린터가 상용화되면서 일반인들이 이를 구입할 가능성이매우 높아졌다. 이제는 누구나 손쉽게 가정에서 3D 프린터를 가지고자신이 원하는 제품을 ‘무엇이든’ 제작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환경에 대하여 전통적 제조업체들은 자신들이생산하는 제품 또는 부품 산업에 부정적인 영향을 받는 것을 우려하고 있고, 개인은 3D 프린팅 기술을 활용하여 정품이 아닌 모조품을만들어 스스로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3D 프린터용 재료들에 대한 모조 산업이 가속화될 수 있고, 심지어 3D 프린터를 해적판 기계로평가절하 하는 상황도 연출될 가능성이 높다. 본 연구에서는 일상생활에서 3D 프린터를 활용한 물품 또는 부품 제조가 용이해지면서지식재산권 분야에서도 검토해야 할 주요 쟁점들에 관하여 고찰하였다.
The most advanced scientific technology such as AI, Big Data, IoT, Robot Engineering, Drone, 3D printing leads the fourth industrial innovation, and the mankind hopes that these technologies may bring any roseate future, as well as concerns that they may cause any side effects. In particular, 3D printing technology that appeared in the world in 2013 is being forecasted as technology to bring about big changes to the future of mankind. However, the 3D printing circumstances to be speedily changed do not only bring about roseate future. 3D printing technology can be used for making unlawful weapons, drug or medicines, and therefore, some issues that 3D printing industry should be promoted as the main industry of the 4th industrial innovation, and should be simultaneously legally regulated are needed to be reviewed. In fact, 3D printing technology is a technology whose patent has already been expired. Recently inexpensive 3D printers with high-resolution are commercialized, and it is possible that any one can purchase them. The environment in which anybody can make any item or parts with 3D printers at home is currently given. A person with 3D printer at home can make counterfeit, not genuine products, and so counterfeiting industry for materials for 3D printers could be accelerated, and even 3D printers can be devaluated as piracy machines. This study is focused on the issues to be reviewed in the area of intellectual property while it is much easier to make items or parts with 3D printers.

9,000원

3

헤겔의 법철학과 지적재산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23호 2007.08 pp.649-67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Personality theory describing property as an expression of itself lies in continental philosophy, not in Anglo-Saxon jurisprudence. It is especially developed by Georg Wilhelm Friedrich Hegel. According to his personality theory an idea belongs to its creator because the idea is a manifestation of the creator's personality or itself. Hegel stresses that one cannot alinate or surrender any universal element of one's self; therefore, slavery is not allowed because by "alienating the whole of my time, as crystallized in my work, I would be making into another's property the substance of my being, my universal activity naad actuality, my personality." For Hegel, intellectual property is a capital asset which can be understood as property which has a greater tendency to permanence and a greater ability than other property to give its own economic security. The article deals with which meaning for Hegel intellectual property has, and which kind of problems his theory includes, especially in the assignment of intellectual property as to his personality theory.

6,300원

4

공유특허의 분할청구에 관한 비교법적 고찰 - 대법원 2013다41578 판결을 중심으로 -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47호 2015.08 pp.37-8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Recently the Supreme Court in Korea made an important decision on the nature of co-ownership of patents which has been disputed not only in academic circles but also in practical level in the patent area. This case decided on whether the object of co-ownership of patents is regarded either as partnership-ownership or co-ownership. In actual, the Supreme Court in Korea has ever interpreted the nature of co-ownership of patents as partnership-ownership as well as co-ownership. The above-mentioned case has obviously judged that the nature of co-ownership of patents is regarded as co-ownership, and therefore, now it is possible for a co-owner to demand a partition of a object jointly owned. As the object jointly owned is distributed, a partition method to be currently allowed is price partition or price compensation partition. However, the Supreme Court did not rule regarding the partition method, which is left unsettled. It will bring about a serious conflict of interests between a co-owner who does not want to use the patented invention any more and other co-owners who continuously want to use it. In my opinion, the other co-owners who do not want the object of co-ownership of patents to be divided by partition should, at least, have an opportunity to preferentially purchase the very share of a co-owner who has filed an application for partition with a court. Such a right is ruled in the French Code of Intellectual Property. De lege ferenda we should give careful consideration to introduce such a right of preempt into the Korea Patent Act.

9,700원

5

저작권법에서 사적이용을 위한 복제에 관한 소고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40호 2013.04 pp.183-224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anks to the development of science and technology in the digital era lots of issues on copyright have been raised. In particular, many countries including European countries, Japan have tried to legally solve the problem concerning copyright on copying for private use under the digital circumstance, and resulted in newly establishing articles to criminally punish those who have unlawfully uploaded the copyrighted works on the internet. On the contrary, the Korean Copyright Act does not have any articles to regulate the offences against the Copyright Act even if such unlawful actions on the internet have often occurred in Korea as well. In the case "NAU Film" in 1998 the court made a judgement that the downloading for the private purpose cannot be regarded as lawful when downloaders would willfully know the fact that the file to be copied would infringe the copyright. From the legislative perspectives the article on copying for private use in the Korean Copyright Act should be debated on whether it should be revised, and compared with articles in question of other countries' Acts. In this regard we should meticulously debate on whether downloaders are needed to be criminally punished, when they get download while knowing the fact that others unlawfully uploaded a copyrighted work such as film, music file on the internet. In addition, the study on the reproduction for private use to evade technical protection measures should be made from the viewpoint of revision of Copyright Act as well.

8,800원

6

중세 이후 특허법제사에 관한 연구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25호 2008.04 pp.1-28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is article handles with the patent history since the Middle Ages, which especially includes Venetian Patent Act as the oldest patent law in the world as well as the Statue of Monopolies in England called as the Magna Charta of the patent law. The prerogative right to grant monopolies to inventions in Europe was indiscretely given by the Crown for the purpose of supporting its own poor finances, but afterwards began to grant monopolies according to substantial law on patent. In 1850 to 1873 free trade movement which did not acknowledge monopolies in market was against pro patent. However, aggravation of the economy in Europe those days brought patent advocates again to provide opportunities to deliver a counterattack to those who asserted anti-patent, even abolition of the patent system. In the end, patent advocates successfully defeated anti-patent. Since then many countries have adopted the policy establishing their own patent acts.

6,700원

7

디지털 시대에서 지식재산의 정당성에 관한 연구 - 법제사, 법경제학 및 법철학 논의를 중심으로 -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55호 2018.04 pp.1-6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21세기는 정보화 시대를 맞이하여 아날로그에서 디지털 시대로의 변화를 초래하였고, 디지털 혁명은 우리 사회에 경제, 산업, 문화 등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지식재산 분야 역시 예외는 아니다. 디지털 시대에 누구든지 인터넷에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여 타인의 지적산물을 아무 노력 없이 손쉽게 복제하여 사용하거나 편승하는 행위가 꾸준히 일어나고 있고, 이에 대하여 지식재산 선진국들은 법제 또는 정책적 변화를 통해 지식재산 보유자의 권리를 강화하는 소위 Pro-IP 정책을 전개하여 왔다. 이러한 정책을 통해 권리자들의 권리는 더욱 강화 또는 확대되어 왔으며, 지식재산 객체의 외연은 계속 팽창되어 왔다. 이러한 가운데 디지털 시대에서 지식재산 보유자에게 그 보호대상에 대한 보호범위나 보호기간의 최적은 어느 정도인지에 대한 논의를 포함하여, 지식재산의 정당성 논거에 관한 다양한 관점들이 제시되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지식재산의 정당성 문제를 자연법적, 공리주의, 신자유주의 경제이론, 민주주의 패러다임 및 배분적 정의이론에 대하여 법철학, 법제사 및 법경제학적 관점에서 고찰하였고 비판적 견해를 제시하였다. 이러한 논거들은 다양한 관점에서 주장하고 있는데, 어느 하나의 논거가 지식재산의 정당성을 명확하게 설명하고 있다고 볼 수는 없다. 오히려 각 이론들이 실질적으로 병렬로 나란히 적용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지식재산의 정당성에 관한 연구는 그동안 주로 권리자와 이용자 관점에서 바라보아 왔는데, 최근 서구에서 신자유주의 경제이론, 민주주의 패러다임 또는 배분적 정의라는 관점에서 지식재산의 정당성에 대한 논거를 모색하고 있다는 점에 착안하여 본 연구에서는 이들을 소개하고 분석 및 비판하였다. 향후 지식재산 연구자들이 지식재산권의 정당성의 논거에 관해 더욱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더욱 활발하게 후속 연구를 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In the 21th century the information technology resulted in change from analog to the digital era, and digital innovation has brought a lot changes of economy, industry, culture and so on to our society. Such changes have occurred in the area of intellectual property as well. In the digital era anyone can, only if he wants, easily reproduce the intellectual products of others without any efforts with using digital technology. The developed countries in the intellectual property area have made legal regulation and policy to strengthen or enlarge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ie. pro-IP policy. Upon this pro-IP policy the rights of owners on their intellectual products have been more strengthening. Under these circumstances, it is, however, still questionable on how further the scope as well as terms for protection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should be enlarged. On this account, the issue on justification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in the digital era till needs to be discussed. This study is mainly focused on nature law, utilitarianism, neoliberal economics, democratic paradigm and distributive justice from the viewpoint of legal philosophy, legal history and economics. These theories suggest any grounds for their arguments in their own ways, however, it seems to be difficult for one of them to clearly present grounds for arguments on justification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in the digital era. On the contrary, these grounds for arguments eventually could be applied in parallel. The study on justification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are concerned with the issue on how democratic society should be achieved, and how immaterial intellectual products should be justly dis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our society. Hopefully this issue needs to be more actively discussed in the area of intellectual property in the digital era.

12,000원

8

유럽에 있어서 공정이용(Fair Use)에 관한 연구 - 미국, 영국 및 독일의 비교법적 고찰 -

한지영

민사법의이론과실무학회 민사법의 이론과 실무 제17권 제1호 2014.02 pp.221-25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한미 FTA를 이행하기 위한 조치로서 우리나라는 2011년 12월 저작권법 개정을 단행하였고, 이를 통해 저작권제도에 많은 변화가 발생하였다. 가장 중요한 변화 중의 하나는 바로 미국식 공정이용(fair use) 규정의 신설, 즉 대륙법계에 속한 국가로서 개별적 저작권제한 규정들만 가지고 있었던 우리나라가 포괄적 저작권제한 규정의 성격을 가지는 미국식 ‘공정이용’ 규정을 도입하게 된 것이다. 그동안 우리나라에서는 공정이용 규정의 도입 여부에 대하여 학계에서는 물론 국회 차원에서도 많은 논쟁이 있었고, 결국 이를 도입하는 쪽으로 결론이 난 것이다. 한편 우리나라에서는 그동안 미국의 공정이용에 관하여 선행연구가 진행되어 왔지만, 유럽에서 저작권제한 규정에 대하여는 제대로 연구가 진행되지 않았던 것 같다. 본 연구에서는 미국의 공정이용과 유사한 표현을 사용하고 있는 영국의 공정취급(fair dealing) 제도 및 독일에서의 저작권제한규정과 공정이용 제도 도입에 관련된 논의들을 고찰하고, 또한 최근 공정이용 제도 도입 여부를 검토하고 있는 일본에서의 최근 상황도 살펴보았으며, 이들 법제를 비교법적 차원에서 분석하였다. 향후 우리나라에서 공정이용과 관련된 논의와 분쟁들이 많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되는데, 우리나라 저작권법 제35조의3에 규정된 공정이용 규정을 어떻게 해석할지, 그리고 이를 실무에 어떻게 적용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As a measure to enforce the Korea-US FTA the Korean government has revised the Copyright Act in December 2012, through which copyright system in Korea has been changed a lot. One of the most important revisions is to newly introduce 'Fair Use' system of American Copyright Act. There were lots of discussions on whether American-type Fair Use should be introduced or not, however, Korea has finally concluded to introduce an article concerning general copyright limitations. So far there have been many studies on Fair Use in Korea, but very few on copyright limitations system in Europe. The study is focused on copyright limitations in the U.K. and Germany, and has reviewed both system from the viewpoint of comparative law. U.K. has a regulation on Fair Dealing that is very different from Fair Use, even though both words seem very similar. The German Copyright Act(Urheberrechtsgesetz) has regulations concerning individual copyright limitations, but no regulation on general copyright limitations. In addition, Japan has recently revised its Copyright Act, in which there were discussions on whether Fair Use as general copyright limitations should be newly introduced into Japan Copyright Act. However, it is criticized that Japan has only partly introduced Fair Use, and still is discussing on newly introducing American-type fair use. In the future, it is expected that there would be many legal disputes relating to Fair Use in Korea, and it deservers attention how courts in Korea would interpret 'Fair Use'.

8,100원

9

가상 시뮬레이션을 이용한 의수 보조 장치 디자인 개발

이지원, 한지영, 나동규, 나건

한국디지털정책학회 디지털융복합연구 제15권 제10호 2017.10 pp.455-46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4차 산업 혁명 시대의 디자인의 공학기술의 활용의 방법으로 클라우드 플랫폼 내에서 3D 모델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가상 시뮬레이션을 통한 디자인 개발 및 검증을 위한 연구로써, 클라우드 플랫폼의 공유 데이터와 데이터를 실제와 같이 검증 할 수 있는 가상 시뮬레이션을 통해 만나 본적 없는 타겟의 니즈를 위한 디자인을 개발, 검증 해 보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의 방법으로는 타겟의 니즈 파악을 위해 2차 자료 분석을 하였으며, 인간 공학 데이터 및 타겟의 신체 발달 단계를 위한 문헌 리서치를 진행하였다. 또한 7가지 가상 시뮬레이션의 루프 테스트를 통하여 디자인, 구조, 안전성, 재질, 내구성 등을 검증함으로써 본 연구의 디자인 개발 프로세스가 의미 있는 결과임을 알 수 있었다. 본 연구는 4차 산업 혁명 시대에서 3D 모델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자동화 공정 시스템의 적용, 가상 물리 기반 시스템의 중요한 요소로 사용될 수 있으며 추가적인 연구를 위한 자료로써 활용 될 수 있을 것이다.
This study focuses on design development and verification through virtual simulation based on 3D model data in the cloud platform as a method of utilization of engineering technology of design in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era. The goal of research is to develop and examine a design for the needs of the target that has never been met before through virtual simulations that can be conducted in practice. As a research method, we analyzed secondary data to identify the needs of the target, and did literature research for the ergonomic data and target body development stages. In addition, the design development process of this study was shown meaningful result in design, structure, safety, material, durability through loop test of 7 virtual simulations. This study can be applied to the automated process system based on 3D model data in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era and can be used as an element of the cyber physics system for the additional research.

4,200원

10

유럽에서 영업비밀 보호의 통일화를 위한 최신 동향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53호 2017.08 pp.427-47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유럽연합은 2016년 6월 8일 ‘비공개 노하우 및 영업정보(영업비밀)의 불법 획득, 사용 및 공개에 대하여 이들의 보호에 관한 지침 2016/943/EU’을 제정하여 현재 시행하고 있다. 영업비밀은 기업이 창작한 지적 창작물이자 기술혁신에 의한 노하우 보호의 가장 일반적인 형태이지만 그동안 유럽연합에서는 영업비밀의 불법 획득, 사용 및 공개에 대한 합법적 테두리 안에서 제대로 보호받지 못하였다는 지적이 있었다. 따라서 유럽 차원에서 충분하고 일관성있는 민사적 구제방안을 제시하고자 하는데, 다만 이 지침이 유럽의 다른 관련 지침이나 유럽연합 회원국의 법령과 상충해서는 안된다고 한다. 흥미있는 것은 이 지침은 일정한 경우에 면책사유를 제시하고 있으며, 이중 유럽연합에서 공공이익, 표현의 자유 또는 정보의 자유를 예시하고 있다는 점에서 영업비밀이라는 사익 보다도 공익을 상당히 중요하게 다루고 있다는 점이다. 향후 이에 관한 유럽연합 차원의 법적 분쟁을 통해 일반적 공익 또는 기본권 침해와 관련된 판결을 통해 그 의미를 정확하게 알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본 연구에서는 유럽의 영업비밀지침을 분석하여 향후 우리나라의 부정경쟁방지법 및 영업비밀 보호에 관한 법률이 어떠한 방향으로 개정되어야 할지, 개정할 때 무엇을 검토해야 하는지에 대한 자료를 제공하는데 있으며, 향후 우리나라에서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논의가 한층 더 활발하게 이루어질 것을 기대한다.
The Europe Union has established the Directive 2016/943/EU of 8 June 2016 on the protection of undisclosed know-how and business information (trade secrets) against their unlawful acquisition, use and disclosure. Trade secrets are one of the most commonly used forms of protection of intellectual creation and innovative know-how by businesses, however, at the same time they are the least protected by the existing Union legal framework against their unlawful acquisition, use or disclosure by other parties. At Europe Union it is appropriate to provide for rules to approximate the laws of the Member States in order to ensure that there is a sufficient and consistent protection in the internal market in case of unlawful acquisition, use or disclosure of trade secrets. The Directive should not affect the application of Europe Union or national rules which require the disclosure of information including trade secrets. Interestingly, the Directive regulates exemptions to the application for the measures, procedures and remedies against unlawful acquisition, use or disclosure of trade secrets, and there are freedom of expression and information, general public interest under exemptions. I think that general public interest seems to be more important than the personal property as trade secrets in the european level. In future, the meaning of public interest, freedom of expression and information would be clearly identified through law suits against unlawful acquisition, use or disclosure of trade secrets. This study in analyzing the EU Directive, and is focusing on to which directions the Korean Unfair competition Prevention and Trade Secret Protection Act should go, and which contents should be reviewed.

10,000원

11

여자 청소년의 정서조절곤란과 우울이 섭식태도에 미치는 영향 : 신체질량지수(BMI) 집단별 차이를 중심으로

한지영, 김정민

한국인지행동치료학회 인지행동치료 제16권 제4호 2016.12 pp.469-488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의 목적은 여자 청소년의 신체질량지수(BMI) 집단에 따라 정서조절곤란과 우울이 섭식태도에 미치는 상대적 영향력과 정서조절곤란이 섭식태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우울의 매개효과를 살펴보는 것이다. 연구대상은 서울 소재 4개 고등학교의 여학생 총 1144명으로 자료 분석을 위해 SPSS Win 21의 평균, 표준편차, 빈도분석, 일원변량분석, Pearson의 상관관계분석, 단계적 중다회귀분석, 단순회귀분석 및 중다회귀분석이 실시되었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여자 청소년의 BMI 집단에 따라 섭식태도는 유의한 차이를 나타냈는데, 전체 섭식태도와 하위 요인들 모두 과체중 이상 집단, 정상체중 집단, 저체중 집단의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둘째, 여자 청소년의 마르고 싶은 욕구를 가장 잘 설명하는 변인은 모든 BMI 집단에서 우울로 나타났다. 신체 불만족을 가장 잘 설명하는 변인은 정상체중 집단과 과체중 이상 집단의 경우 우울인 반면, 저체중 집단의 경우 정서자각 부족인 것으로 나타났다. 폭식을 가장 잘 설명하는 변인은 저체중 집단의 경우 정서조절전략 제한이, 정상체중 집단의 경우 우울이, 과체중 이상 집단의 경우 충동통제 곤란이었다. 셋째, 우울은 모든 BMI 집단에서 정서조절곤란과 마르고 싶은 욕구 간의 관계를 완전 매개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우울은 정상체중 집단과 과체중 이상 집단에서 정서조절곤란과 신체 불만족 간의 관계를 완전 매개 하였다. 한편, 우울은 정상체중 집단에서 정서조절곤란과 폭식 간의 관계를 부분 매개 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The purpose of the study is to examine the effect of emotional dysregulation and depression on female adolescents’ eating attitude, and the mediating effect of depression on the relationship between emotional dysregulation and eating attitude. This study targeted 1,144 female adolescents attending 4 high schools in the capital area. For data analysis, mean, standard deviation, frequency analysis, one-way ANOVA, Pearson’s correlation analysis,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ere conducted using SPSS Win 21. The main finding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in eating attitude among the BMI groups of female adolescents. The overweight group showed the biggest differences in eating attitude and sub-factors and it was followed by the normal weight group and the underweight group. Second, depression was the variable, which best described female adolescents’ desire for slimness in all the BMI groups. Depression best described body dissatisfaction in the normal weight group and overweight group, whereas it was a lack of emotional awareness in the underweight group. In the underweight group, limited access to emotion regulation strategies best described excessive eating, but in the normal group and the overweight group, it was depression and impulse control difficulties respectively. Third, depression had a full medi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emotional dysregulation and desire for slimness in all the BMI groups. Also, depression had a full medi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emotional dysregulation and body dissatisfaction in the normal weight group and the overweight group. On the other hand, depression had a partial medi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emotional dysregulation and excessive eating in the normal weight group.

5,500원

12

인간배아줄기세포의 특허보호에 관한 유럽의 최신 동향 - 유럽사법재판소의 Brüstle v. Greenpeace 판결을 중심으로 -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44호 2014.08 pp.135-17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e researches on human embryonic stem cells(hESC) which are carried out by many developed countries in this area including the U.S., west european countries, Japan etc. are aiming for treatment of neural diseases such as Alzheimer's disease, cancer. However, patent protection on hESC brings an issue on bioethics, in which the matter is from which stage of development after fertilization embryo is regarded as a human being, because it generally originates from destruction of human embryo if stem cells are derived from the embryo. The Directive 98/44/EC on legal protection of biotechnological invention as to including matters on biotechnological inventions in Europe does not have any definition on what is ‘human embryo’. Therefore, there have been many disputes on the correct meaning of what is embryo as well as what is use of human embryos for industrial or commercial purposes according to Rule 28 of Implementing Regulation to the EPC(European Patent Convention). In this regard, the Brstle v. Greenpeace case of European Court of Justice in 2012 has an important meaning. This case shows what is embryo, which is broadly interpreted than ever. Following the purpose of this case, the UK Intellectual Property Office has revised the Practice Notices in 2012, and published the Examination Guidelines for Patent Applications relating to Biotechnological Inventions in 2013. In addition, German Federal Supreme Court has made a decision on Brüstle case in 2012, in which the human embryo appears to be interpreted narrower than the ECJ. In the future, it is anxious how both ECJ’s judgment and German Federal Supreme Court(BGH)’s judgment on Brüstle case are influenced upon European Patent Office as well as other european countries’ courts. It is meaningful for us to compare and analyze the interpretations of ECJ and BGH on patentability of human embryonic stem cells in Europe.

8,700원

13

병원종사자의 이직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관련요인

한지영, 장동민, 양종현

한국디지털정책학회 디지털융복합연구 제12권 제7호 2014.07 pp.337-348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병원종사자들이 인지하는 직무스트레스, 직무만족, 조직몰입이 이직의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분석하고자 수행하였다. 연구대상은 2013년 7월 3일부터 7월 19일까지 부산 및 경남지역 2개 대학병원과 2개 중소병 원에서 근무하는 병원종사자 553명을 조사하였으며, Amos 21.0을 이용하여 경로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는 다음 과 같다. 경로분석 결과, 직무스트레스는 직무만족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고, 조직몰입에는 직접적인 영향과 직무만 족을 통한 간접적인 영향을 보였으며, 이직의도에는 직접적인 영향과 함께 직무만족과 조직몰입을 통한 간접적인 영 향을 나타냈다. 다음으로 직무만족은 조직몰입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고, 이직의도에는 조직몰입을 통한 간접영향만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조직몰입은 이직의도에 직접영향을 미쳤다. 이에 따라 직무만족은 직무스트레스 와 이직의도 간 부분매개효과로 작용하였고, 조직몰입은 직무스트레스와 이직의도 간 완전매개효과로 작용하였다. 결 론적으로 이직의도를 낮추기 위해서는 직무스트레스 관리가 가장 중요하므로 병원경영자는 병원종사자들의 직무스트 레스를 줄이고 사기를 높이기 위한 효과적이고 체계적인 제반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시행해야 할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nalyze major factors of turnover intention among job stress, job satisfaction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in hospitals. The data were collected from 2 university hospitals and 2 general hospitals workers in Busan and Gyeongnam area from July. 3 to July. 19, 2013. The main results were summarized as follows. Job stress was a direct impact on job satisfaction, organizational commitment and an indirect impact via job satisfaction. It was a direct impact on employees turnover intention and an indirect impact via job satisfaction, organizational commitment. Job satisfaction was a direct impact on organizational commitment and an indirect impact on employees turnover intention via organizational commitment. Organizational commitment was a direct impact on employees turnover intention. Finally, in order to decrease turnover intention, controling job stress is important. Hospital staffs should develope programs for hospital employees to reduce job stress and enhance their ability.

4,300원

14

유럽, 특히 영국에서 인간의 배아줄기세포의 특허 보호 및 생명윤리에 관한 연구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36호 2011.12 pp.1-3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EU biotechnology directive published in July 1998 has influenced on legislation regarding patent in EU including U.K. In the Practice Notice 2003 the U.K. Intellectual Property Office began with granting a patent to invention which concerns human pluripotent stem cells arising from further division of totipotent stem cells, because they do not have the potential to develop into an entire human body, while totipotent cells have the potential to develop into the entire human body; therefore, they are not patentable because the human body at various stages of its formation and development is excluded from patentability by paragraph 3(a) of Schedule A2 of U.K. Patents Act 1977. The EPO Enlarged Board of Appeal issued its judgment in the WARF case in November 2008, and rejected the patent on the grounds that it involved the destruction of human embryos. U.K. Intellctual Property Office accepted the judgment of WARF case, and amended the Notice in 2009. Anybody hardly expects which impact U.K. patent policy on human embryo stem cells on patent policies of other countries' in EU can have in the future. The issue on patentability of human embryo stem cells has not been yet solved, and at present, we need to put our heads together to find a reasonable solution to this issue.

8,100원

16

孝明世子 代聽時 創作 呈才 硏究

한지영

한국무용학회 한국무용학회지 제9권 제2호 2009.11 pp.29-38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4,000원

17

라이센서의 파산과 라이센시의 법적 보호에 관한 연구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27호 2008.12 pp.103-13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While insolvency of the person or the corporate is being increased, it is expected that insolvency of intellectual property right holders will be also increased. In particular, the need to legally protect a licensee in the area of intellectual property is being more required when a licensor goes into bankruptcy. However, the Korean Consolidated Insolvency Act as of April 1, 2006 does not have any regulations as to protecting the licensee in the bankruptcy of the patentee, even though the U.S. Intellectual Property and Federal Bankruptcy Code has been already established in 1988, and the Japanese Bankruptcy Law in 2004. These mainly focus on protecting the licensee, who puts in the relative weaker in comparison with the licensor in the license contract. Under these circumstances, it is also required to regulate stipulations on legally protecting the licensee in the concerned Act in Korea as soon as possible, when considering the situation that bankruptcy shall be more and more increased in Korean society in the future. Through thoroughly analyzing and reviewing concerned preceding Acts of countries such as the U.S., Japan, Germany, we should stipulate proper provisions to legally protect the licensees in the Korean Consolidated Insolvency Act.

7,000원

18

지적재산의 철학에 관한 연구 : 로크의 노동이론을 중심으로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20호 2006.08 pp.1-28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e traditional theory of property has a material or visible object, while intellectual property a metaphysical or abstract object. The abstract object is endowed with exclusive rights for certain period, and afterwards it would return to the commons in held to which everybody is accessible. In this regard it shall be a problem what on earth the philosophical justifications for property rights to ideas are. This article is focusing on the philosophical justifications based on Locke's labor theory. Locke begins with the discussion by describing a state of nature in which goods are held in common through a grant from God. The labor adds value to the goods in the state of nature, in which the labor shall be unquestionable property of the laborer, no man except him can have a right to what it is once joined to, at least where there is enough and as good left in common for others. The condition 'enough and as good' seems to correspond with the intellectual property, however, some problems are still left therein. The article deals with the philosophical justifications for intellectual property based on John Locke's labor theory as well as with some problems concerned.

6,700원

19

유럽에서 인간배아줄기세포 특허와 생명윤리

한지영

한국지식재산학회 산업재산권 제19호 2006.04 pp.37-6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These days biotechnology industry is being rapidly developed, and lots of related applications on biotechnology invention, including human embryonic stem cells, are submitted at patent offices. In particular, scientific studies on human embryonic stem cells give a hopeful message to the mankind against incurable diseases; on the other hand, ethical problems regarding human dignity are still involved. With respect to ethical problems, in particular as to 'informed consent', there are worldwide declarations such as Nurnberg Code and Helsinki Declaration, which stress that voluntary consent of the human subject is absolutely essential. Among european countries UK has positive attitudes for patentability of human embryonic stem cells. UK Patent Office maintains that an application as to pluripotent cells should be allowed to be patentable, while both Germany and France have circumspect standpoints regarding patentability of human embryonic stem cell. This study provides not only scientific knowledge on embryonic stem cells, but also comparative analyses of three major countries in Europe, in which in particular, French Bioethics Law as of 2004, German Embryo Protection Law in 1990 and UK Patent Office's views on embryonic stem cell are introduced.

6,900원

20

작곡가 최영섭의 웰니스적 예술관 고찰 : 한국적 정서와 문화에 기반한 작품의 분석적 접근을 중심으로

한지영, 주성희

한국웰니스학회 한국웰니스학회지 제13권 4호 2018.11 pp.187-196

※ 원문제공기관과의 협약기간이 종료되어 열람이 제한됩니다.

본 연구는 작곡가 최영섭의 가곡 분석을 통해 그의 웰니스적 예술관과 음악어법을 고찰함을 목적으로 한다. 이를 위해 작곡가 본인과의 심층 인터뷰를 실시하여 작품분석의 기초로 삼았다.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이 요약된다. 최영섭은 작품 활동 초기에 서양의 인상주의적 음악어법을 주로 사용하였고, 이후 방송매체를 통해 급속도로 인기를 얻으며 대중적인 공감을 자아내는 곡들 을 많이 작곡하였다. 2000년대에 들어서면서는 민족의 정감을 담은 작품에 뜻을 두고 한국의 전통 장단과 민요선율 등의 민속적 음악요소를 사용함으로 가곡을 통한 한국적 정서와 문화의 표출을 위해 노력하였다. 그는 1950년대 후반으로부터의 사회적 혼란 기 속에서 실의에 빠진 국민들에게 가곡을 전파함으로써 예술적 공감과 동시에 가곡의 대중화 또한 끌어냈으며 현 시점에서 그의 작품을 대중성이 아닌 웰니스적 예술관의 시점으로 재조명할 필요가 있다. 이러한 연구는 향후 한국가곡의 위치를 재정립하는 데 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wellness artistic view and musical expression of composer Choi Youngseop by analyzing his Art song To this end, an in-depth interview was conducted with the composer, based on which his works were analyzed.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In the early days of his work, Choi mainly used the musical expression of Western Impressionism. Later, he rapidly gained popularity popular through broadcasting media and wrote many pieces that won the sympathy from the public. In the 2000s, he tried to express Korean sentiments and culture through Korean Art song to include the emotions of the people in his work by using folk elements such as traditional Korean rhythms and folk song melodies. Since the late 1950s, he spread Korean art song to the people who were disheartened by the social turmoil at the time, which led to the activation of Korean art song. At this point of time, it is necessary to shed new light on his works from the perspective of wellness artistic view rather than popular appeal. It is expected that this study will help redefine the position of Korean art song in the future.

 
1 2 3 4 5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