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검색결과

결과 내 검색

발행연도

-

학문분야

자료유형

간행물

검색결과

검색조건
검색결과 : 973
No
1

인간의 욕망과 모방 - 르네 지라르의 사회인류학적 관점에서 -

김성민

한국실천신학회 신학과 실천 제47호 2015.11 pp.237-26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현대 사회에 들어와서 현대 문명의 위기에 대한 소리가 높다. 우리는 그 위기 뒤에서 인간의 탐욕과 폭력성이 어른거리고 있음을 볼 수 있는데, 프랑스의 사회인류학자 르네 지라르의 욕망 이론은 문제 해결의 단초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 그의 이론의 핵심은 인간의 욕망은 모방적이라는 것인데, 그 요체는 두 가지다. 하나는 사람들은 스스로 어떤 것을 욕망하는 것이 아니라 타인의 욕망을 모방한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욕망의 주체는 욕망의 대상을 원하는 것이 아니라 욕망을 매개하는 중개자처럼 되려고 한다는 것이다. 어떤 사람이 좋은 가방을 가지고 싶다고 할 때 그 욕망은 그에게서 스스로 나온 것이 아니라 그가 그 가방을 들고 있는 어떤 멋진 사람을 본 순간 생겨난다는 것이다. 그때 그 사람은 그 가방을 원하는 것이 아니라 그 사람처럼 멋지게 되고 싶은 것이다. 또한 그는 욕망의 중개에는 두 가지 종류가 있다고 주장하였다. 첫째는 외적 중개로서 욕망의 주체와 중개자 사이의 거리가 먼 것이고, 둘째는 내적 중개로서 욕망의 주체와 중개자 사이의 거리가 가까운 것이다. 따라서 내적 중개에는 욕망의 주체가 가까이에 있는 중개자를 모방하려고 해서 그 사이에서 경쟁과 갈등이 생긴다. 지라르는 그때 두 사람은 서로가 같은 대상을 욕망하여 서로에게 장애가 되고, 갈등이 깊어질 때 폭력은 필연적으로 된다고 하면서 그 관계를 짝패라고 불렀다. 그는 짝패에서 “차이의 위기”에 주목했는데, 욕망의 주체가 욕망의 중개자를 모방하다가 두 사람이 거의 비슷해지면 두 사람 사이에서 경쟁이 치열해져서 위기가 다가오기 때문이다. 그때 두 사람은 같은 대상을 차지하려고 해서 두 사람 사이에서는 폭력적인 상황을 벌어지게 된다. 그런데 “차이의 소멸”로 인한 갈등, 경쟁, 폭력은 한 사회를 혼란 속으로 몰아넣어서 사람들은 사회에 위기가 올 때는 희생양을 선택하여 위기의 원인을 그에게 쏟아 붓고 그를 처형함으로써 위기를 극복하곤 하였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 위기는 계속해서 오게 되어 사회에서는 종교를 만들어서 희생양을 제의로 제도화시켰다. 하지만 이런 평화는 거짓된 성스러움에 기초를 둔 평화로서 항구적인 것은 되지 못한다고 지라르는 비판한다. 그러면 사람들은 어떻게 하여야 할 것인가? 지라르는 그 문제에 대해서 다음과 같은 두 가지 해결책을 제시하였다. 첫째는 모든 신화적 종교들의 토대가 되는 희생양 메커니즘의 허위를 폭로하는 것인데, 기독교가 먼저 그 일을 하였고, 둘째는 모든 사람들이 자신의 개인적 욕망을 찾고 그리스도를 본 받아 사는 것이다. 즉 현대인들은 기독교가 신화적 종교들에 있는 거짓된 성스러움의 구조를 폭로하고 희생양의 무고함을 밝히면서 폭력의 악순환으로부터 벗어난 것을 계속 지켜나가고, 자신의 욕망이 자발적인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깨닫고 그리스도를 모방함으로써 현대 사회가 유혹하는 사탄적 욕망에서 벗어나야 한다는 것이다. 이러한 그의 생각은 현대에 만연되어 있는 무신론적 허무주의와 회의주의를 극복할 수 있는 사상이라는 생각이 든다.
Nowadays we see many things which represent the crisis of the modern civilization in our society. We know there are human greed and violence behind that crisis. It seems that a french social anthropologist René Girard's theory of mimetic desire can afford the solution which helps us to surmount that difficult position. The core of his theory is the mimetic aspect of human desire. We consider that its essence is two fold. One is that people do not desire themselves but imitate other's desire, the other is that the subject of the desire does not want to get the object of desire but to be like the mediator of that desire. For example, if one wants to get a chic bag that desire does not arise from his/her inside but when he/she sees a human being who hold that chic bag. He/She wants to be a chic person. Girard said that there are two sorts of mediation of desire; one is external mediation and the other is internal mediation. In the former case the distance between the subject of desire and the model(mediator) is far away, in the latter case the distance is very near. So there arise many conflicts between two persons or two groups as they want the same object of desire. Girard named two persons who struggle to get same thing "the double" and there breaks many conflicts and violences between them. So the principal source of violence between human beings is mimetic rivalry resulting from imitation of model who becomes a rival or of a rival who becomes a model. Gigard insists that the scapegoat mechanism of mythical religion comes from the collective violence as the scapegoat transforms the chaos of the mimetic crisis into a new social order. But he insists also that peace can not maintain long as it stands on the false sacred. So human being needed new scapegoats and new religions. This continues in the history of human being. But Girard suggests two solutions, one is to disclose the falsity of the scapegoat mechanism of mythical religion and the other is to imitate Jesus in order to surmount the crisis of our society.

7,000원

2

공예문화산업의 현황과 발전방안 연구

김성민

한국디지털정책학회 디지털융복합연구 제13권 제10호 2015.10 pp.527-532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공예산업은 예술적, 문화적 특징의 복합적인 성격을 지니고 있다. 예술적 특징은 창의적 아이디어를 구체화하는 지적 조형 활동으로 예술적 성격의 강한 미술의 한 분야로 본다. 공예문화산업의 문화적 특징은“만들어 낸다.”라는 인간의 본질적 욕구를 충족시키는 분야이며 문화, 산업 등 상품부분에 활용되고 있다. 문화산업적 측면에서 공예문화상품은 전통적 문화와 민족 고유성을 표현하는 창의성이 가미된 공예산업은 생산은 현대인의 소득수준 및 문화생활을 조사하여 그 수요가 급증에 대한 부분을 연구하려한다. 본 연구에서는 공예문화상품에 대한 산업의 현황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이를 토대로 공예산업의 가능성과 문제점은 무엇인지를 연구하고 융·복합적인 연구방안을 제안하고자 한다.
There are crafts industry has a complex nature of the artistic and cultural features. Artistic features are deemed to be areas of strong artistic personalities of the artistic and intellectually formative activities that embody creative ideas .Crafts and cultural features of the culture industry"creates"are as that meet the essential needs of human being sand has been used on part of cultural goods industry. Cultural industry crafts cultural products in terms of culture and traditional craft industry is tinge creativity to express ethnic uniqueness production is intended to study the part of the surge in demand by examining income levels and cultural life of modern man. In this study, we investigate the status of the craft industry for cultural goods .Based on this study of what is likely a problem with the craft industry and research, we propose away to melt complex ways.

4,000원

3

도자기 장신구 감성디자인 연구

김성민

한국디지털정책학회 디지털융복합연구 제11권 제2호 2013.02 pp.391-39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최근 사람들과 제품사이에 관계성의 중요도가 부각되면서, 순수한 기능적인에서도 감성을 추구하는 추세이 다. 소비자 본인의 감성에 맞는 상품을 찾고 구매하는 과정에 감성요인이 중요한 부분이다. 본 연구는 도자장신구의 문화산업에 다변화하는 감성디자인의 역할과 발전 가능성을 살펴보는데 목적이 있다. 문화산업시장을 파악하고 도자 장신구를 감성적 디자인으로 다양하게 디자인을 유도하여, 세계적인 공정에 맞설 수 있는 공예문화상품으로 개발. 도 자장신구의 역사적, 문화적, 디자인적 가치를 바탕으로 다양한 문화산업에서 활용 가능하도록 감성적 디자인 도자장 신구를 제안, 도자장신구 제품디자인 발전방안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한다.
As recently highlighted the importance of relationships between people and products, and is a pure functional sensibility in pursuit of the trend. Sensibility factor is an important part in the process of looking to purchase consumer products that suit your sensibilitie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look at the possibility of seeing the role and future of the industry to diversify the culture of the ceramic ornaments design sensibility that purpose. Variety of emotional design ceramic ornaments and cultural industries to identify market design induced by craft as cultural products that can stand up to the global process development. Ceramic ornaments of historical, cultural, design, value can be utilized in a variety of cultural industries to offer emotional design ceramic ornaments, ceramic ornaments product design to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plan for the purpose.

4,000원

4

한국교회의 영성추구와 C. G. 융의 개성화 과정

김성민

한국실천신학회 신학과 실천 제10호 2006.02 pp.237-26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7,000원

5

첨단 기술 기반 이식형 의료기기의 안전성 및 성능평가 방법 도출 연구

김대창, 권지연, 정재훈, 김성민

한국에프디시법제학회 FDC법제연구 13권 2호 2018.12 pp.125-131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의료기술이 발전함에 따라 인간의 평균 수명은 증가하였지만, 고령 인구의 증가와 함께 인체 장기의 기능 감 소와 상실로 많은 문제점들이 야기되고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첨단 기술이 융·복합되어 한 번의 시술로 오랜 기 간 동안 인체 내부에서 다양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이식형 의료기기의 개발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융·복합 기 술은 새로운 성능, 소형화, 원격화를 중심으로 연구되고 있으나, 새로운 기술이 적용된 기기의 안전성 및 성능 평가 방법에 대한 연구는 아직 미비한 실정이다. 본 연구에서는 첨단 기술 기반 이식형 의료기기의 평가방법을 마련하기 위해 이식형 의료기기에 적용되고 있는 최신 기술 동향을 조사하여 필수적인 공통 안전성 평가 방법을 도출하고, 이 식형 기기의 특성을 고려한 성능 평가 방법을 제시하고자 사용 목적이 유사한 비이식형 의료기기와 이식형 의료기기 의 평가 방법을 비교·분석하여 이식형 의료기기의 성능 평가 기준을 수립하였다. 그 결과 첨단 이식형 의료기기의 공 통 평가 프로세스를 도출하였으며, 이는 새로운 기술이 포함된 이식형 의료기기의 신속한 인허가를 위해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Although human life expectancy has increased with advances in medical technology, there are many problems with the increasing number of elderly people and the loss of human organ function. To address this problem, the development of implantable medical devices that can perform various functions inside the human body over a long period of time is actively carried out through advanced technologies combined. While fusion and combined technologies are focused on new performance, miniaturization, and remoteization, research on safety and performance evaluation methods of devices with new technologies is still insufficient. In this study, the recent technology trends applied to portable medical devices were investigated to derive the necessary common safety assessment methods and to present safety assessment methods considering the characteristics of the implanted devices. In addition, the performance evaluation criteria for implantable medical devices were established by comparing and analyzing the evaluation methods of non-implantable medical devices and implantable medical devices for similar purposes. As a result, we have presented a common assessment process for implantable medical devices, which is expected to be utilized for rapid acceptance of implantable medical devices with new technologies.

4,000원

6

자금조달수단으로서의 기업신용거래에 대한 실증연구

박무정, 김성민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9권 제4호 2018.12 pp.105-141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기업이 대출시장의 정보불균형으로 인하여 신용할당 또는 재무제약 상황에 있는 경우 신용거래는 은행차입금을 대체하는 주요한 자금조달수단이 된다. 본 연구는 2004년부터 2016년까지 한국거래소에 상장된 기업을 대상으로 구매기업의 입장에서 신용거래가 은행 차입금을 대체하는지에 대한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단순히 신용거래의 은행차입금 대체여부를 검증하는 기존연구와 달리, 차입금을 단기차입금과 장기차입금으로 구분하여 이들의 대체여부를 분석하고, 재무제약이 신용거래의 은행차입금 대체정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도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기업신용거래가 단기차입금과 장기차입금 모두를 대체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특히, 장기자산은 장기부채로 단기자산은 단기부채로 조달한다는 통상적인 생각과 달리 기업은 장기차입금에 대해서도 신용할당이 발생하면 부족자금에 대한 대체자금 조달원으로 신용거래를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 둘째, 재무제약기업에서는 신용거래의 은행 차입금에 대한 대체정도가 확대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이는 재무제약기업에서 활용되는 신용거래가 유동성문제나 과소투자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자금조달수단으로 인식할 필요가 있음을 시사한다.
Corporate trade credit becomes a major financing source as a substitute for bank credit if firms are credit-rationed or financially constrained from information asymmetry in loan markets. This study provides an empirical analysis on a substitute of corporate trade credit for bank credit from the buyer’s perspective. For the research, the study examines evidence from corporations listed on the Korean stock market from 2004 to 2016. Unlike the previous studies which focused on the simple verification of substitution of trade credit for bank loans, this study verifies whether trade credit replace long-term bank credit as well as short-term bank credit respectively. Furthermore, the effect of financial constraint on the substitution of trade credit for bank credit is analyzed. The analysis finds out that, first, the trade credit has a meaningful effect on substituting both short-term and long-term bank loans. Unlike the general perception that non-current assets are financed through non-current liabilities and current assets are financed through current liabilities, our finding shows that even for long-term bank credit, companies actively use trade credit as a viable option to cover the funding shortage caused by credit-rationing. Second, the degree of substitution of trade credit for bank credit increases more for financially constrained firms. Therefore, trade credit utilized by financially constrained firms should be understood as a means of financing in order to address liquidity and under-investment problems.

8,100원

7

부산광역시 정신의료기관 적정성 평가지표 실태

김수정, 박재홍, 김성민, 조경원

보건의료산업학회 보건의료산업학회지 제12권 제4호 2018.12 pp.103-113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Objectives: The study aimed to compare the indicators of infrastructure of the whole country with those of Busan through National Medical Care Psychiatric (hospital level) Quality Assesment and to provide the basic evidence for presenting vision and strategies of mental health policy. Methods: National Medical Care Psychiatric (hospital level) Quality Assesment Data was used from 2011 to 2015. A total of 8 indicators were analyzed including facility and workforce. Results: The median value of the capacity per ward was decreasing with years both whole country and Busan. The number of beds out of total inpatient occupancy was improved over the years. There was no clear change in the number of inpatients per toilet in the hospitalized ward, but the indicator was decreasing obviously. Therefore, the median value of whole country and Busan was same with 10.2 in 2015. Conclusions: We confirmed that indicators for infrastructure were improving in a generally positive change over the years. The infrastructure is related to the patient-centered treatment environment, and the workforce is related to the quality of care. Therefore, the structural area should be continuously evaluated and improved.

4,200원

8

이익의 지속성에 근거한 적정배당정책에 관한 연구

김성민, 장용원

한국재무학회 재무연구 제31권 제4호 2018.11 pp.447-475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최근 국민연금을 비롯한 공적연기금과 자산운용사, 외국계 헤지펀드들의 주주행동주의에 따른 배당요구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은 중장기적인 차원에서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배당정책을 시급히 마련할 필요가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이에 대한 논의나 연구는 전무한 실정이다. 이에 본 연구는 과소배당이나 과다배당이 아닌 기업가치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적정배당정책의 수립을 어디서 출발할 것인지에 대한 실증적인 방안을 제시하였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 본 연구는 현금배당이 지속적인 이익에 의존한다는 주장과 현금배당이 기업가치 제고에 기여한다는 주장을 근거로 지속적인 이익에 근거한 현금배당이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베버리지-넬슨 방법으로 이익(E)을 지속적인 이익(EPERM)과 일시적인 이익(ETEMP)으로 분해하였다. 실증분석 결과 첫째,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D/EPERM)이 증가할수록 기업가치는 유의적으로 증가하였다. 둘째,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D/EPERM)과 기업가치가 역U자 형태의 비선형적인 관계임을 발견하여 적정배당 수준의 도출이 가능함을 보여주었다. 이러한 실증결과는 국내 기업들에게 이익의 지속성을 고려한 적정배당정책의 실현이 기업가치 제고에 필요하며, 기관투자자들에게는 미시적인 차원에서 기업의 적정배당수준에 대한 모니터링 역할이 주주가치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Shareholder activism in public pension funds, asset management firms, and foreign hedge funds have led to an increasing number of calls for dividend payouts, so listed firms on the Korean Stock Exchange should urgently prepare an optimal dividend policy for raising corporate value in the mid- to long-term. However, developing such a policy has not previously been discussed or analyzed. In this study a method of deriving the optimal dividend policy of a firm to maximize its value is suggested. Based on the arguments (Fama and Babiak, 1968; Marsh and Merton, 1987; Lee, 1996, etc.) that cash dividends rely on permanent earnings and on the empirical findings (Fama and French, 1998; Pinkowitz, Stulz, and Williamson, 2006 and etc.) that cash dividends contribute to an increase in corporate value, the effect of cash dividends, which are driven by the permanence of earnings, on corporate values is analyzed. In the Beveridge-Nelson method earnings are divided into permanent and temporary earnings. Empirical results show that as the proportion of cash dividend relative to permanent earnings increases, corporate value increases significantly. Second, it is possible to derive the optimal level of dividend for a company, as the proportion of cash dividend relative to the permanent earnings is nonlinear and takes a reverse U form. Specifically, we find that corporate value increases with the cash dividend proportion of permanent earnings up to the point of 41.47%, and it decreases as the percentage increases beyond this point. These results imply that domestic firms must realize their optimal dividend policy by considering the persistence of earnings, and that institutional investors need to monitor whether a firm’s dividend policy at a micro level is aimed at achieving its optimal dividend level, which can maximize its shareholder value.

6,900원

18

의료기기 부작용 피해구제 제도 도입방안 연구

이민정, 김성민

한국에프디시법제학회 FDC법제연구 12권 2호 2017.12 pp.107-116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의료기기 부작용에 대하여 기존에 존재하는 구제방법인 자력구제, 행정구제, 사법구제로는 피해와 부작용 사 이의 인과관계 입증의 어렵다. 의료기기 기업의 분쟁 해결방법 미비로 피해자들은 보상 혹은 배상을 현실적으로 받 기 힘들다. 이에, 본 연구는 피해자들에게 신속한 보상을 통해 구제하는데 목적을 둔 의료기기 피해구제제도 도입하 고자 약사법 제86조를 근거로 2014년 12월에 시행된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 제도현황 파악 및 의약품과 의료기기 특성, 부작용 보고제도 비교, 국외 부쟉용 피해구제제도 현황 및 분석을 통해 국내 제반사정에 맞는 도입방안을 도출 하였다. 의료기기피해구제제도는 국민에게 의료기기 부작용으로 발생한 피해를 신속히 구제하기 위함이라는 목적 하 에 피해 의료기기 이상사례 데이터베이스가 활성화되고 데이터 정보를 통한 부작용 분석 및 평가가 상당한 수준으로 성숙했을 때 도입되어야 구제업무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다. 구제 품목은 위해도가 높은 4등급 의료기기 부터 점차적으로 보장범위를 확대시행하며, 구제금은 국내 의료기기 제조·수입업체 국내 생산수입액의 일부를 부과 할 수 있다. 또한 구제절차에서 의료기관 위탁 연구를 통해 임상적 근거 확보 후 인과관계에 따라 구제를 진행하는 방식을 도출하여 균등하고 합리적인 제도도입 방안을 제시하였다. 본 연구에서 제시된 의료기기 피해구제제도 도입 을 통해 피해자에게는 소송에 대한 입증책임의 부담완화, 신속한 구제 의료인에게는 적극적인 의료 행위 보장, 기업 에게는 막대한 손해배상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는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된다.
In the case of medical device side effects, the existing remedies such as self-reliance, administrative relief, and judicial relief have difficulties in proving causality between damage and side effects. Therefore, it is actually difficult situation to receiv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troduce plan of damage relief system aimed at relieving victims through prompt compensation for medical device side effects. In accordance with this purpose, this study investigate the current state of drug remedy system in December 2014 based on Article 86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Law, the characteristics of the equipment, the comparison of the side effect reporting system, the status of the damage relief system for foreign countries, and the analysis. The medical device damage relief system should be introduced when the case database of the damaged medical device is activated and the analysis and evaluation of the side effects through the data information are matured to a considerable extent with the aim of quickly rescuing the damage caused by the side effects of the medical device to the people. Only if it is introduced in time it can be proceeded accurately and quickly. The relief items are gradually expanded from the 4th grade medical device with high risk, and the remedy can be applied to a part of the domestic production income of domestic medical device manufacturing / importing companies. In addition, in the remedial procedure, the method of remedy according to the causal relationship after establishing the clinical evidence through the commissioned study of the medical institution was derived, and a plan for introducing the uniform and rational system was suggested. The introduction of the medical device damage relief system proposed in this study is expected to reduce the burden of burden of proof for the victims, assure active medical care for expedited medical care providers, and reduce the burden of damages for the enterprise.

4,000원

19

이익의 지속성에 근거한 배당정책과 기업가치

김성민, 장용원

한국재무학회 한국재무학회 학술대회 2017년 한국재무학회 추계학술대회 2017.11 pp.227-247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현금배당이 지속적인 이익에 의존한다는 주장(Fama and Babiak, 1968; Marsh and Merton, 1987; Lee, 1996 등)과 현금배당이 기업가치 제고에 기여한다는 주장(Fama and French, 1998; Pinkowitz et al., 2006 등)을 근거로, 지속적인 이익에 근거한 현금배당이 기업가치에 미 치는 영향을 분석한다. 실증분석 결과, 첫째, 총자산 대비 현금배당 비중(D/A)이 증가할수록 기업가치는 증가하였 으나 현재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D/E)이 증가할수록 기업가치는 증가하지 않았다. 둘째, 베버리지-넬슨 방법으로 이익(E)을 지속적인 이익(EPERM)과 일시적인 이익(ETEMP)으로 분해하고 현재 이익 대신 지속적인 이익을 사용하였더니,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 중(D/EPERM)이 증가할수록 기업가치는 유의적으로 증가하였다. 이는 지속적인 이익을 고려한 현금배당 증가가 기업가치 제고에 기여함을 실증적으로 보여주는 결과이다. 셋째,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D/EPERM)과 기업가치가 비선형적인 관계임을 발 견하였다.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이 29.46% 이내일 때에는 현금배당이 증가할수 록 기업가치는 유의적으로 증가하였으나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이 29.46%를 초 과할 때에는 현금배당이 증가할수록 기업가치는 오히려 유의적으로 감소하였다. 이러한 실증결과들은 국내 기업들에게 이익의 지속성을 고려한 최적배당정책이 기업가치 제고에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주며, 기관투자자들에게는 적정배당수준에 대한 모니터링 역할 이 주주가치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5,700원

 
1 2 3 4 5
페이지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