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Home 검색결과

결과 내 검색

발행연도

-

학문분야

자료유형

간행물

검색결과

검색조건
검색결과 : 6
No
1

융복합 무역교육에 관한 연구

강영문

한국무역보험학회 무역보험연구 제18권 제1호 2017.03 pp.99-118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1960년대 국내 대학에 무역학과가 개설된 이후 그동안 무역학과는 국내 무역인력 양성에 큰 기여를 하였고, 지금도 무역에 대한 사회적 수요는 증대되고 있다. 그러나 국내 대학의 무역관련 학과들은 학과명칭, 학위명칭, 교육내용에서 통일성을 보이지 못하면서 무역학의 정체성이 명확하게 정립되지 못한 가운데 급변하고 있는 무역환경에 시의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 특히 융복합시대 다양한 무역인력에 대한 교육수요가 증대하고 있지만 대학의 무역교육이 이를 체계적으로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다. 본 연구는 융복합시대 대학의 무역교육의 발전 방향을 다양한 관점에서 제시하고자 한다.
Department of international trade has been established in the 1960’s and department name have been changed from international trade to international commerce. since 1990’s But There is no difference between international trade and international commerce to establish the identity of international trade education and to raise professional trader. in accordance with changing of international environment Such as globalization, diverse FTA under WTO system. in the age of convergence. it is necessary to unify department name, degree name in international trade education and to diversify subjects in connection with certificate of qualifications, civil service examination, national enterprise, law school.

5,500원

2

아세안의 변화와 한아세안 통상협력에 관한 연구

강영문

[Kisti 연계] 한국통상정보학회 통상정보연구 Vol.16 No.2 2014 pp.3-22

협약을 통해 무료로 제공되는 자료로, 원문이용 방식은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습니다.

아세안은 아세안 경제공동체를 통해 거대경제권과 아시아의 FTA 허브로 변화하고 있다. 한국이 아세안과 통상관계를 확대 발전시키려면 아세안의 변화를 정확히 이해해야 한다. 한국의 대아세안 통상정책, ODA 정책, 기업의 투자는 아세안의 변화와 변화하고자 하는 미래 모습에 발맞추어 시의적절하게 이루어져야 한다. 한국은 아세안의 변화를 체계적으로 이해하고 이를 통해서 한국이 아세안과 통상협력을 통해 동반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특히 한국은 아세안의 통상파트너로서 아세안의 한계와 문제점을 한아세안 통상협력을 통해 해결할 수 있는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본 논문은 아세안의 변화와 한아세안 통상관계를 다각적으로 분석하여 아세안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한국의 대아세안 통상전략을 제시하고자 한다.
View of the recent expansion of ASEAN, Korea must take some measure to cope with them. This paper is aim for suggesting on commercial cooperation between Korea and ASEAN through transition of ASEAN. Generally speaking Southeast Asia can be divided into mainland Southeast Asia and maritime Southeast Asia. ASEAN is association Southeast Asian nations. Korea has been a dialogue partner of ASEAN since 1991, and through the ASEAN plus three try to come true East Asian cooperation. but the level of public awareness of Korea in ASEAN remains very low to compare with China and Japan. Korea and ASEAN have not become the closest of friends in East Asian even though the two are good commercial partners. Korean ODA for ASEAN must be linked with Korean firm's trade and investment for ASEAN to show synergy effect. Korea should analyze ASEAN's plan for ASEAN Economic Community and find potential development needs of ASEAN. Korea and ASEAN want to become ASIA's FTA Hub. such as great vision can come true if Korea cooperate sincerely with ASEAN.

원문보기
3

해상운송에서 하주의 귀책사유에 의한 화물손해에 관한 연구

강영문

[Kisti 연계] 한국항만경제학회 한국항만경제학회지 Vol.22 No.3 2006 pp.23-41

협약을 통해 무료로 제공되는 자료로, 원문이용 방식은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습니다.

해상운송에서 하주의 귀책사유로 분류되는 화물고유의 성질 및 숨은 결함에 의한 손해와 포장 불완전에 의한 화물손해는 운송인, 보험자 모두 면책되는 위험으로 하주가 전적으로 부담해야 되는 화물손해이다. 그런데 이러한 하주의 귀책사유로 인한 화물손해는 운송인의 귀책사유와 보험자의 담보위험과 경합되는 화물손해로 명확한 관련규정이 필요한데 관련규정이 미비한 가운데 운송인, 보험자 모두 일반적인 계약조건에서 면책되는 위험으로 하주의 위험관리상 문제점으로 남아 있다. 이처럼 하주의 귀책사유로 인한 화물손해는 여러 가지 원인의 손해가 경합되어 발생되는 경우가 많아 하주, 운송인, 보험자간의 책임소재를 둘러싼 분쟁이 장기화될 가능성이 크다. 특히 운송인이 책임을 지는 상사과실 및 보험자의 담보위험과 화물고유의 성질 및 포장 불완전에 의한 화물손해가 경합되어 발생되는 경우 해결의 실마리를 찾기가 쉽지 않다. 따라서 년 연구에서는 해상운송에서 발생되는 화물고유의 성질 및 숨은 결함에 의한 손해와 포장불완전에 의한 손해를 둘러싼 하주, 운송인, 보험자간의 분쟁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들을 다각적으로 제시하고자 한다.
The objective of this study is to discuss damage to cargo caused by shipper's Liability. an analysis of the excepted perils of the carriers and the scope of marine insurance coverage reveals that the excepted perils of the carrier are covered by the most part by marine insurance. however damage to cargo caused by shipper's fault remains uncovered. Damage to cargo by insufficient packing is caused by the cargo owner's error or negligence, thus both the underwriter and the marine carrier are exmpted from responsibility. but a problem aries from the fact that there is no objective standard for full packaging. In order to solve these problems, it is required to specify the method of packaging for certain goods when making an individual agreement, so that the owner can be exmpted from responsibility for packaging conformed to the pertinent article.

원문보기
4

국제운송규칙의 변화와 선하증권의 면책약관에 관한 연구

강영문

[Kisti 연계] 한국무역상무학회 무역상무연구 Vol.31 2006 pp.59-78

협약을 통해 무료로 제공되는 자료로, 원문이용 방식은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습니다.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discuss the excepted perils of carriers, to expose moot points arising from the applications of the excepted perils of the carriers, and then to suggests improvements them. The methodology of this research depended largely upon a combination of the related precedents, international treaties related to the excepted perils of carriers. The excepted perils of carriers in marine carriage begin with extremely limited perils based on the receptum liabilities and the absolute liability principle in English common law. Proceed via the intemperate expansion of the excepted perils by the widespread diffusion of the principle of free contract. but via the American Harter Act, The Hague Rules, The Hague Visby Rules, and The Hamburg Rules Came contracted. This study conducted an analysis of the excepted perils for the carriers and suggests improvements in them but it remains regrettable that we are not in a position to sustain them since we are lacking is precedents connected with The Hamburg rules.

원문보기
5

중국의 유통시장 개방정책과 한국기업의 대응전략

강영문

[Kisti 연계] 한국통상정보학회 통상정보연구 Vol.8 No.3 2006 pp.277-297

협약을 통해 무료로 제공되는 자료로, 원문이용 방식은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습니다.

Joined WTO, China has revised or removed continuously some of existing enter barriers which have been protecting Chinese distribution market. Chinese government intend to open completely it's distribution market in 2007. Such as the open policy of Chinese distribution impact on Korean firms which invest in China. in order to occupy China's market, Korean firms needs to prepare counterplan on change of China's distribution environments. China's distribution environment is uncertain on account of remaining communism system even though opening it's distribution market.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suggest diverse counterplan of Korean firms and answer how Korean firms can enter the China's distribution market successfully. through exmaninig how China's distribution channel is formulated and implemented. this study exhibits a model for strategy of Korean firms and shows implementations schemes.

원문보기
6

동북아 물류환경 변화와 광양항의 허브항만 전략

강영문

[Kisti 연계] 한국항만경제학회 한국항만경제학회지 Vol.21 No.3 2005 pp.35-59

협약을 통해 무료로 제공되는 자료로, 원문이용 방식은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습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maine fundamental problems of Gwangyang Port and draw up plans of its Hub Port. Gwangyang Port has been gradually reduced container cargo increase rate. on account of large development of Chinese Port, undevelopment of Hinterland, Port facilities of Gwangyang Port. We should develop hinterland to be closely connected with Port Cluster, Business City, Free Economic Zone to increase cargo volume. and in order to increase transshipment cargo volume, We should prepare diverse plans that can induce Chinese and Japanese transshipment cargo. Gwangyang Port and Busan Port should be managed united one port system by a Port Authority to strengthen international competitiveness. Activation of new ports for the most part call for full support by Government at the beginning. Gwangyang Port's future it can be if Government has strong will.

원문보기
 
페이지 저장